동두천시, 경기도 최초 제설함 위치관제시스템 구축

 

 

 

동두천시(시장 최용덕)가 경기도 내에서 최초로 제설함 위치관제시스템을 구축했다고 11일 밝혔다.

 

제설함 위치관제시스템은 겨울 강설상황에 효율적으로 대처하기 위한 것으로, 동두천시에서는 9월 초 관내 주요구간에 설치한 제설함 100곳에 관리번호와 안내전화가 표기된 표찰 부착을 완료했다. 제설함 좌표를 지도상에 데이터화함으로써, 앞으로 관리번호를 확인하면 즉시 위치를 파악해 제설제를 보충하는 등 신속하고 정확한 민원처리가 가능해졌다.

 

올해 들어 동두천시는 실시간으로 제설차량의 작업 상황을 파악하고, 동선과 운행 데이터를 분석할 수 있도록 GPS 시스템을 구축한 바 있으며, 이번에 제설함 위치관제시스템까지 구축함으로써, 다가올 겨울철 시민 재난사고 예방에 대한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

 

김종습 도로과장은 “이번 시스템 구축으로 그동안 주소와 위치 등을 설명하느라 애먹었던 민원을 신속히 해결할 수 있게 됐다.”며, “겨울철 폭설에 대한 철저한 사전준비와 대처로 피해가 최소를 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email protected]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9:09:11 [11:36]   최종편집: ⓒ 뉴스웨이브
인기기사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