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민환 율희, 둘째 임신 "또 한 번의 큰 축복이 찾아와"
 
 
가수 최민환 율희 부부가 두 아이의 부모가 된다.

16일 FT아일랜드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 측은 "최민환 아내 율희가 최근 둘째를 임신했다"고 밝혔다.

이에 최민환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여러분들께 가장 먼저 들려드리고 싶은 소식이 있다. 짱이의 동생이 생겼다"라며 임신소식을 직접 전했다.

최민환은 "이렇게 저희에게 또 한 번의 큰 축복이 찾아와 너무 벅차기도 하고 떨린다. 우리 아이가 건강하게 태어날 수 있도록 많이 축복해주셨으면 좋겠다. 항상 응원해주셔서 감사드린다"고 덧붙였다.

한편 최민환 율희 부부는 지난 2017년 임신 소식과 더불어 혼인신고 소식을 전했다. 이후 2018년 5월 아들 재율군을 낳았고 같은 해 10월 결혼식을 올렸다.

두 사람은 KBS2 '살림하는 남자들2'을 통해 아들과의 일상을 공개하며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사진 출처-최민환, 율희 인스타그램>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9:08:16 [15:50]   최종편집: ⓒ 뉴스웨이브
인기기사

LA 빛낸 화보 여신 박민영! “완벽한 패션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