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가은 비애, 일이 손에 잡힐지..마음이 천근만근..

 
배우 정가은이 워킹맘의 비애를 토로했다.
 
20일 정가은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오늘은 소이가 울면서 등원을 해서 마음이 천근만근이네요. 오늘 일하러가야하는데.."라는 글을 게재했다.
 
이어 "일끝나고 집에 오면 밤일꺼같은데..우는 소이를 두고 나와서 일이 손에 잡힐지..정말 이런날은 힘드네요"라며 워킹맘의 비애를 고백했다.
 
함께 올린 사진 속 정가은은 조금 지친듯한 표정이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세상에 완벽한 부모는 없답니다" , "아이도 잘 지낼거예요" , "너무 공감되고 우리 힘내요" , "열심히 사는 모습 보기 좋아요"라는 글로 정가은을 응원했다.
 
한편 정가은은 지난 2016년 1월 동갑내기 사업가 남편과 결혼했으나, 2년 만에 이혼했다.
 
이혼 후 정가은은 딸 소이양을 홀로 키우며 방송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사진 출처 - 정가은 인스타그램>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8:06:20 [16:16]   최종편집: ⓒ 뉴스웨이브
인기기사

전지현, 독보적인 여신 자태 뽐낸 화보 공개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