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상수 감독 영화 '밤의 해변에서 혼자' , 베를린 국제영화제 공식 경쟁 부문에 3번째로 초청!


해외배급사 화인컷에 따르면, 홍상수 감독의 신작이자 19번째 장편영화 <밤의 해변에서 혼자>가 제67회 베를린 국제영화제 공식 경쟁 부문 (Competition) 에 초청되었다.


홍상수 감독은 2015년 17번째 장편영화 <지금은맞고그때는틀리다>로 제58회 로카르노 국제영화제 대상 및 남우주연상 수상의 낭보를 전한 데 이어 2016년 18번째 장편영화 <당신자신과 당신의 것>으로 제 64회 산 세바스티안 국제영화제에서 감독상을 수상하며 전세계 평단의 뜨거운 애정과 지지를 한 몸에 받은 바 있다. 2017년 19번째 장편 영화인 <밤의 해변에서 혼자> 또한 세계 3대 영화제로 꼽히는 베를린 국제영화제 공식 경쟁 부문에 초청되는 쾌거를 거두었다.

 

칸, 베니스 국제영화제와 함께 세계 3대 영화제로 손꼽히는 베를린 국제영화제는 오는 2017년 2월 9일부터 19일까지 개최될 예정이다. 홍상수 감독의 <밤의 해변에서 혼자>가 초청된 공식 경쟁 부문 초청작 목록에는 아그네츠카 홀란드, 아키 카우리스마키, 샐리 포터 등 전세계 거장들의 신작이 포함되어 있어 눈길을 끈다. 또한 2017 베를린 국제영화제 심사위원장으로는 폴 버호벤 감독이 위촉되었다. 폴 버호벤 감독은 최근 이자벨 위페르 주연의 <엘르>를 통해 제70회 칸국제영화제 경쟁 부문에 진출한 데 이어 제74회 골든 글로브 시상식에서는 외국어 영화상과 여우 주연상을 수상한 바 있다.

 

2008년 <밤과 낮>, 2013년 <누구의 딸도 아닌 해원>에 이어 베를린 국제영화제 경쟁 부문에 3번째로 공식 초청된 홍상수 감독의 작품 <밤의 해변에서 혼자>는 공식 경쟁 부문에 초청된 작품들과 함께 최우수 작품상인 황금곰상의 후보가 된다.

 

제67회 베를린 국제영화제 공식 경쟁 부문 초청 낭보를 전해온 홍상수 감독의 신작이자 19번째 장편영화 < 밤의 해변에서 혼자>는 2017년 상반기 국내 개봉을 준비하고 있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7:01:11 [12:45]   최종편집: ⓒ 뉴스웨이브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고아라,매혹적인 눈빛과 흡입력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