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호선 따라 가볼만한 곳, 사진찍기 좋은 곳 여기..
글쓴이 : 최혜영 날짜 : 2009.08.13 17:56

카메라 둘러메고 갈 만한 곳, 9호선에 다 모여 있다!

영화의 주인공이 되고 싶다면, 화보처럼 사진을 찍고 싶다면 9호선을 타자. 컴팩트 디카, dslr 어떤 것이든 상관없다. 생태적 아름다움을 간직한 이곳은 셔터만 누르면 명작이 탄생한다.

① 구반포역. <반포한강공원>

2번출구(반포한강공원)에서 도보로 10분

반포한강공원은 반포한강공원이 조성되기 전부터 서울시민들이 자주 찾는 인기지역이다. 바로 서래섬 때문. 1980년대에 한강종합개발을 통해 조성된 인공섬인 서래섬은 봄에는 유채꽃이 만발하고 여름에는 해바라기, 가을에는 메밀, 겨울에는 청 보리가 가득 작은 섬을 메운다.

서래섬에서 봄에 찍은 사진은 제주도를 연상시킨다. 8월 중순경엔 해바라기가 만발한다고 하니, 영화 ‘지금 만나러 갑니다.’의 주인공이 될 기회를 놓치지 말자.

최근 드라마에도 자주 등장하는 세계에서 가장 긴 교량분수, 달빛무지개 분수도 반포한강공원에서 만날 수 있다. 일곱 빛깔 무지개를 닮은 달빛무지개분수는 야경을 찍기에 그만이다. 또 동장대교방향으로는 한강의 해넘이를 가장 잘 볼 수 있는 곳으로 꼽히는 곳이니 일몰까지 카메라에 가득 담아보자.

② 노들역. <노들섬>

3번출구(본동초등학교)에서 한강대교 방향 도보로 15분

노들섬이 2013년이면 한강예술섬으로 거듭난다. 노들섬에 대규모 복합문화공간인 오페라하우스를 비롯한 문화공간이 만들어진다는 얘기다.

노들섬은 한강이 품고 있는 여러 섬 가운데 하나로 대한민국 1번 국도인 한강대교 남단에 위치한다. 오랜 기간 자연상태로 유지되어 있었기 때문에 노들섬의 존재를 모르는 이도 있을 터. 사람들의 손길을 닿지 않은 노들섬은 흡사 고장난 시계같다. 예술섬 프로젝트가 본격화 되면 지금의 노들섬 모습은 이제 영영 볼 수 없게 된다. 다시 볼 수 없을 시간이 멈춘 서울의 생경한 모습, 사진으로 영원히 기억할 만하다.

노들섬을 찾을 때에는 바닥도 거칠고 계단도 매우 많은 편이기 때문에 편안한 복장에 간단한 간식거리를 챙겨가는 것이 좋다. 편의시설이나 안전시설이 부족하기 때문에 주의가 필요하며 오후 늦게는 피하는 것이 좋다.

노들섬을 가기위해 지나는 한강대교는 사람이 건널 수 있는 다리로 확장 공사가 진행 중이다. 생각해보면 걸어서 한강다리를 건넌다는 생각은 별로 해본 적이 없을 테지만, 한강다리를 걷다보면 무더위속에서 슬금 슬금 다가서는 가을도 기분좋게 느낄 수 있다.

③ 샛강역. <여의도생태공원>

4번출구(여의도119안전센터)에서 여의교방향 도보로 5분

서울 도심에 비밀의 화원이 존재한다면 바로 이곳을 두고 하는 말일게다. 여의도 생태공원은 천연기념물 제323호인 황조롱이를 비롯하여 흰뺨검둥오리, 왜가리, 제비꽃, 말즘, 버들치 등 희귀 동·식물을 만날 수 있는 살아있는 생태 박물관이다. 기자가 찾은 날도 한쌍의 왜가리를 볼 수 있다. 생태공원은 높은 빌딩숲 사이, 왜가리의 작은 둥지 같다. 샛강역이 신설되면서 여의도 생태공원을 많은 시민들과 공유할 수 있게 됐다. 한편으로는 더 이상 왜가리를 볼 수 없게 되는 건 아닌지 걱정이 앞선다. 이곳이 사람들의 손때로, 개발이라는 삽으로 빛바랜 사진으로 남지 않기를 바라면서 발길을 옮겼다.

여의도 생태공원은 초록 정글의 모습을 담은 8월도 아름답지만 낙엽이 지는 가을에는 또 다른 분위기를 자아낸다. 생태공원을 찾을 때 한 가지 유의해야 할 점은 비오는 날에는 생태공원을 피해야한다. 바닥이 모두 흙 그대로여서 비오는 날은 진입이 어려우며 지대가 낮아 침수 위험이 있다.

④ 선유도 공원 외 가볼만한 곳

이외에도 포토 존으로 잘 알려진 ‘선유도공원’의 이름을 딴 역이 신설되면서 도보 10분이면 선유도 공원을 이용할 수 있게 되었다. 또 4호선 환승역이기도 한 동작역에는 50여 년 동안 일반인의 접근을 통제하는 등 철저한 관리로 자연 상태가 잘 보전되어 있는 보석같은 숲 ‘국립서울현충원’을 만날 수 있다.

‘빠른‘ 지하철 9호선이 개통되면서 급행열차를 이용하면 강남에서 김포공항까지 30분 이내에 도착할 수 있게 되었다. 뿐만 아니라 노선을 따라 서울 곳곳에 숨은 녹지와 아름다운 풍광들을 찾아 즐김으로써 뀡먹고 알먹고 1석 3조가 아닐 수 없다.

전체 187863 현재페이지 5851 / 6263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12363 서산시 등『희망근로프로젝트』우수 시·군 표창 김화경 2009.12.28
12362 “캠코에서 개인 긴급생활자금 빌려드려요” 김화경 2009.12.28
12361 사랑은 지하철을 타고 흐른다! 김화경 2009.12.28
12360 삼성.LGD의 LCD 패널 중국투자 승인 김화경 2009.12.28
12359 공공기관 백열전구 99% 퇴출완료 김화경 2009.12.28
12358 국방부, 주한미군기지이전사업 국산자재 사용 확대 김화경 2009.12.28
12357 [애니스터디 임기문의 상감언어] 고전문학 결코 어렵지 않다. 육동수 2009.12.28
12356 2009년 자동차시장의 단비는 ‘정부의 세제지원’ 카즈 2009.12.28
12355 겨울방학 시즌, 수능 인강 업체들의 다양한 이벤트 육동수 2009.12.28
12354 연10% 수익형 부동산 대학교 앞 원룸텔 최병찬 2009.12.28
12353 한국전력, 드디어 해외원전 최초 수주 성공 김화경 2009.12.28
12352 SK, 이웃사랑 성금 100억 원 기탁 김화경 2009.12.28
12351 동부아프리카 식량 위기에 대한 인도적 지원 김화경 2009.12.28
12350 한·러 어업협상 타결 기념 명태 소비촉진 홍보 김화경 2009.12.28
12349 미국 등 장거리지역 활어·패류 수출길 활짝 열려 김화경 2009.12.28
12348 비행중 우주방사선 노출 관련 안전관리기준 마련 김화경 2009.12.28
12347 부도발생 공공임대주택 임차인 보호 확대 김화경 2009.12.28
12346 환경관리공단, 임·단협 극적타결 김화경 2009.12.28
12345 대구시, 한국관광공사와 관광산업 활성화 MOU체결 김화경 2009.12.28
12344 웨이트 트레이닝 재미있게 배우기 이은연 2009.12.28
12343 기상 현상으로 바라 본 2009년 한반도 김화경 2009.12.28
12342 법제처 주관 로스쿨 학생 참여 토론회 개최 김화경 2009.12.28
12341 모델 구지성 2010년 맞이 팬 미팅 개최, 참가자 전원 푸짐한 선물 증정!! 정준호 2009.12.28
12340 아동ㆍ청소년 대상 성매수 유인행위만으로도 처벌 ! 김화경 2009.12.28
12339 ‘입양촉진 및 절차에 관한 특례법’ 개정안 공청회 개최 김화경 2009.12.28
12338 나이든 피부, 보톡스 한 것처럼 바꿀수는 없을까? 홍승민 기자 2009.12.28
12337 한국의료 대표 브랜드 "Medical Korea" 선포식 개최 김화경 2009.12.28
12336 “영유아 보육ㆍ교육비 지원”과 “기초노령연금제도” 체감도 높아 김화경 2009.12.28
12335 볼보 승용차 리콜 실시 김화경 2009.12.28
12334 대전도시공사,1년간 예산 절감해 뜻깊은 곳에 사용 김화경 2009.12.28
 1  이전 5850  5851  5852  5853  5854  5855  5856  5857  5858  5859  5860 다음  626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