늦게 자는 습관이 동맥경화 부른다
글쓴이 : 강경림 날짜 : 2009.04.01 09:38

심야시간까지 잠을 자지 않고 깨어있는 습관을 고수할 경우 건강에 치명적일 수도 있다.

취침시간이 늦은 남성은 취침시간이 이른 남성에 비해 동맥경화가 나타날 위험이 확실히 증가한다는 연구결과가 나왔기 때문이다.

이번 연구를 발표한 일본 미사오 헬스클리닉의 미사오 유(misao yu) 박사는 ‘그간 여러 연구에서 만성적인 수면부족이 심장병, 당뇨, 비만 등 많은 건강상 문제를 노출시킨다고 밝혀진바 있었는데, 늦은 취침시간이 심장건강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서는 지금까지 구체적으로 조사된바 없었다’고 연구 배경에 대해 설명했다.

수면 부족이 심장건강에 미치는 영향

미사오 박사는 60세 이하의 건강한 남성 251명을 대상으로 연구를 진행했다.
연구 참가자들은 해마다 혈압, 체중, bmi, 허리둘레, 혈액검사 등에 대한 검사를 받았다.
검사와 함께 연구팀은 참가자들이 매일 밤 얼마나 자는지(평균 6시간20분), 몇 시에 자는지(평균 11시30분) 등에 대한 설문을 받았다.

그 결과 수면시간이 적은 참가자일수록 bmi, 혈압, 중성지방 농도 등이 높게 나타났다.
‘이는 그간 진행되었던 수면부족이 심장건강에 악영향을 미친다는 연구들과 일치하는 결과’라고 미사오 박사는 설명하였다.

늦은 취침시간이 동맥경화 유발

연구팀은 참가자들을 수면 시간에 따라 3그룹으로 나눴는데, 첫 번째 그룹은 6시간 미만, 두 번째 그룹은 6~7시간, 세 번째 그룹은 7시간 초과로 구분했다.
그 다음 모든 참가자들의 동맥 상태를 측정한 결과 세 그룹 모두에서 이른 시간에 자기 시작하는 참가자들이 늦게 자는 참가자들에 비해 동맥이 더 부드러운 것으로 나타났다.
동맥 상태 측정은 일반적인 동맥경화 검사에 사용되는 상완-발목(brachial-ankle) 맥박, 유속을 통해 확인하였다.

미사오 박사는 이 같은 결과가 나온 것에 대해 ‘잠을 늦게 자는 사람은 심야시간에 음식을 먹을 가능성도 그 만큼 증가하기 때문에 살이 찌고, 심장건강에 나쁜 요소로 작용할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하지만 미사오 박사는 ‘생활리듬자체가 변경되어 늦게까지 활동하고 늦은 시간에 취침하는 사람의 경우 위 설명만으로는 동맥경화 위험이 높아지는 근거로 삼을 수 없어 이를 증명하기 위해서 추가적인 연구가 필요하다’는 입장이다.

명확한 사실은 ‘심장건강을 지키기 위해서 음식, 운동에만 포커스를 맞출 것이 아니라 얼마나 자는지 언제 자는지 등에 대해서도 관심을 가질 필요가 있는 것'이라고 미사오 박사는 덧붙였다.

이번 연구는 2009 미국 심장학협회 연례 학회(american college of cardiology’s 58th annual scientific session)에서 발표되었다.

건강을 위한 첫걸음 - 하이닥(www.hidoc.co.kr)

전체 188259 현재페이지 5998 / 6276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8349 특별분양 ‘중앙센트럴하이츠’에 주목하라 박영준 기자 2009.08.18
8348 충남도, ‘인터넷지로 납부 서비스’ 실시 최혜영 2009.08.18
8347 충남도, 추석맞이 경영자금 200억원 특별지원 최혜영 2009.08.18
8346 충남도, 쌀 수출 물량 전년대비 366% 증가 최혜영 2009.08.18
8345 여성용 인공관절로 자기 걸음 되찾는 시대 이정훈 2009.08.18
8344 벨기에 한국계 스타 셰프 모국을 찾다 최혜영 2009.08.18
8343 『신용회복위원회 부산북부상담소』개설 최혜영 2009.08.18
8342 「평생학습도시 조성」을 위한 국비 2억원 확보! 최혜영 2009.08.18
8341 건강기능식품 원료 확대로 산업활성화 기대 최혜영 2009.08.18
8340 식품의약품안전평가원, 임신부를 위한 증상별 약물복용 안내서 발간 최혜영 2009.08.18
8339 사회복지 자원봉사 사진 전시회 개최 최혜영 2009.08.18
8338 ‘2009년 울산시 보육정책 방향 토론회’ 개최 최혜영 2009.08.18
8337 동해안권 발전 종합계획 사전보고회 개최 최혜영 2009.08.18
8336 ‘제5회 건강한 모유수유아 선발대회’ 개최 최혜영 2009.08.18
8335 ‘울산시 기록관’ 새롭게 태어납니다 최혜영 2009.08.18
8334 울산 시티투어용 2층 버스 도입 운행 최혜영 2009.08.18
8333 2009 청소년 여름 해양 체험캠프 운영 최혜영 2009.08.18
8332 이젠 원예도 웰빙시대, 삶의 질이 달라진다! 최혜영 2009.08.18
8331 부산시 도시색채 기본계획 시민공청회 가져 최혜영 2009.08.18
8330 - “불을 끄고 별을 켜다” -내일(8.19)은 에너지 절약 실천의 날! 최혜영 2009.08.18
8329 부산기업 지역발전 위한 성금·장학금 내 놔- (주)롯데주류BG, 한국거래소(KRX) - 최혜영 2009.08.18
8328 부산시 대한민국보건산업 의료관광부문 대상 수상 최혜영 2009.08.18
8327 지금 뮤직소다에 가면 경품이 ‘팡팡’ 이영규 2009.08.18
8326 마이크로스트레티지 9, VM웨어 ‘가상화 플랫폼’에서 인증 획득 최혜영 2009.08.18
8325 ‘2009 동대문패션축제’ 홍보대사로 ‘브아걸 위촉’ 최혜영 2009.08.18
8324 초역세권 오피스텔 500만원대 파격 분양中 박영준 기자 2009.08.17
8323 서울시, 오는 10월부터 내년 4월까지 지하철 자전거 휴대탑승 시범운영 실시 최혜영 2009.08.17
8322 서울시 특사경, 청소년유해 불법전단 배포행위 엄단 최혜영 2009.08.17
8321 서울의료원 간부직원들부터 시작하는 내원고객 안내봉사 최혜영 2009.08.17
8320 2009 서울국악축제 ‘한여름밤의 국악한마당’ 최혜영 2009.08.17
 1  이전 5990  5991  5992  5993  5994  5995  5996  5997  5998  5999  6000 다음  627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