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트원정대’ 진구→최시원, 태평양 리얼 생존기 ‘멘탈붕괴+눈물파티’
글쓴이 : 김정화 날짜 : 2020.09.22 12:22

 

 

‘요트원정대’ 그야말로 태평양 리얼 생존기가 펼쳐졌다.

 

9월 21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요트원정대’ 6회에서는 거센 폭풍우가 몰아치는 망망대해 속 극한에 몰리는 진구-최시원-장기하-송호준의 모습이 담겼다. 항해 이후 최악의 날씨와 맞닥뜨린 ‘요트원정대’는 역대급 파도와 강풍을 만나 살아남기 위한 항해를 펼쳤다. 대자연의 위력을 온몸으로 체감하는 네 남자의 리얼 모험기가 생생하게 시청자들에게 전달됐고, 방송 내내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에 오르며 화제를 모았다.

 

이날 ‘요트원정대’ 대원들은 어마어마한 파도와 강풍, 극심한 뱃멀미를 견뎌야 했다. 대자연이 만들어낸 거센 위협 속 ‘요트원정대’가 할 수 있는 건 앞으로 나아가는 것뿐이었다. 그리고 이렇게 힘들 때 생각나는 존재는 바로 가족이었다. 진구는 요트 한 쪽에서 뱃멀미를 이기기 위해 즐거운 생각을 한다며 아내, 아이들 생각을 하는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그렇게 폭풍의 밤을 보내고 또 다시 아침이 찾아왔다. 어제부터 시작된 비바람은 더욱 거세 졌고, 요트는 뒤집힐 듯 흔들리며 대원들을 초긴장 상태로 내몰았다. 그런 와중에도 장기하는 샌드위치를 만들었고, 몰아치는 강풍 속 눈도 제대로 뜨지 못한 채 대원들은 먹방을 펼쳤다. 그 어디서도 하지 못할 경험을 하는 이들의 모습이 색다른 광경을 선사했다.

 

장기하는 “그 날이 정말 기억에 많이 남는다”며, “제가 먹어보니 진짜 맛이 없었는데, 그걸 최고의 샌드위치라고 해주더라”라며, 진구의 말 한마디에 감동을 받은 이야기를 들려줬다. 울컥하는 장기하의 모습에서 힘든 상황 속 위로가 되고 힘이 된 ‘요트원정대’ 대원들의 끈끈한 동료애를 느낄 수 있었다.

 

그러나 대자연은 언제나 예측불허였다. 나름의 각오로 출발한 여정이었지만, 계속되는 거센 바다의 위협에 대원들은 체력적으로도 정신적으로도 지쳐갔다. 최시원은 “5m파도가 왔다갔다 했다. 위아래로 흔들리는 건 괜찮은데 좌우로 흔들리면 시선이 바뀌니까 너무 힘들었다”고 회상했다. 진구는 “파도는 참을 뿐, 극복은 안 된다”라고 말하며, 공포로 변해버린 바다를 회상했다.

 

이런 가운데 분위기는 심각해졌다. 지원선과 연락이 끊긴 상황에서 김승진 선장은 계속 갈 것을 제안했고, 장기하는 촬영 중단을 요청한 것. 진구는 “점점 대원들이 스트레스가 쌓여가고 육체적인 고통이 쌓여가고 있는데, 즐거운 항해를 위해서 결단을 내릴 때가 온 것 같다”며 울컥했다. 장기하는 “우리가 남십자성까지 가는 게 목표이기도 하지만 이미 달성한 것도 많은 것 같다. 항로를 줄이는 것도 방법이지 아닐까 싶다"며 솔직한 의견을 냈다.

 

이에 김승진 선장은 모두의 안전을 위해 회항을 결정했다. 대원들은 미안한 마음과 함께 목표를 포기했다는 패배감을 느꼈고, 요트 안은 서먹서먹한 분위기가 흘렀다. 김승진 선장은 “우리 진 것 아니다”라며 대원들을 격려했고, “살다 보면 뜻대로 안 되는 일도 많다. 대원들과 대화 속에서 각자의 마음과 감정들을 읽었다”며, “돌아가면 어때. 괜찮아. 우리 분위기를 모험에서 즐거움으로 돌리자”라고 말하며 새로운 여정을 제안했다.

 

태평양 항해의 부푼 꿈을 안고 출항한 ‘요트원정대’는 회항을 결정했지만, 이 과정 역시 모험의 일부분이었다. 예측할 수 없는 바다의 상황 속 ‘요트원정대’는 함께하며 팀워크를 쌓아왔고, 어디서도 하지 못한 경험과 깨달음을 얻을 수 있었다. 힘찬 파이팅과 함께 새롭게 나아가는 ‘요트원정대’의 모습이 과연 이들이 무사히 한국으로 돌아갈 수 있을지, 또 이 과정에서 어떤 즐거움을 찾아낼지 기대를 치솟게 했다.

 

한편 MBC에브리원 ‘요트원정대는 매주 월요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된다.

 

사진제공 = MBC에브리원 ‘요트원정대’

전체 183607 현재페이지 7 / 6121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183427 구리시, ‘간판이 아름다운 동구릉 거리 조성’ 완료 김정화 2020.10.22
183426 구리시 수택3동, 새마을 남·여 지도자 두 번째 사랑 나눔 행사 김정화 2020.10.22
183425 남양주시새마을회, ‘자연형 생태하천 복원운동’실시 김정화 2020.10.22
183424 ‘편스토랑’ 류수영 “2년째 아파트 동대표” 이 정도면 새로운 부캐 김정화 2020.10.22
183423 부천시원미노인복지관, 부천자생의료재단 『개인별 맞춤 생활보약 지원』 전달식 진행 김정화 2020.10.22
183422 개막 하루 앞으로 다가온 BIAF2020 김정화 2020.10.22
183421 대구시 의용소방대, 혈액 수급 비상에 사랑의 헌혈 봉사 김정화 2020.10.22
183420 대구소방, 2020년도 안전관리 최고 다중이용업소 9개소 선정 김정화 2020.10.22
183419 남양주시, 디지털모기측정기 2대 설치 김정화 2020.10.22
183418 한국자유총연맹 남양주시지회, 행복지킴이 활동 통해 관내 소외계층에 종량제 봉투 전달 김정화 2020.10.22
183417 바르게살기운동 남양주시협의회, 생활쓰레기 20% 줄이기 캠페인 실시 김정화 2020.10.22
183416 남양주시, 시각장애인을 위한 이어톡 취업설명회 개최 김정화 2020.10.22
183415 경기도의회 황대호 의원, 도내 학교 원격수업 실시현황 조사 발표 김정화 2020.10.22
183414 안성시 양성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소방용품 지원 사업’ 실시 김정화 2020.10.22
183413 서안성푸드뱅크 우수 기부자 ㈜토담, 경기도지사 표창 수상 김정화 2020.10.22
183412 안성시, ‘꿈나무 건강 체험관’ 운영 김정화 2020.10.22
183411 안성시농업기술센터, 유기농 인삼 4년근 8ha 수확 김정화 2020.10.22
183410 안성시, 만성질환 예방‧관리를 위한 신체활동 꾸러미 제공 김정화 2020.10.22
183409 안성시농업기술센터, 온라인 농촌체험교육 2차 교육생 모집 김정화 2020.10.22
183408 안성시, 수도권내륙선 제4차 국가철도망구축계획 반영 촉구 공동건의문 ‘비대면’ 서명식 실시 김정화 2020.10.22
183407 새마을지도자오산시협의회, 오산천 생태하천 복원활동 펼쳐 김정화 2020.10.22
183406 오산시 남촌동새마을부녀회, 저소득층에 김치 나눔 김정화 2020.10.22
183405 오산시 ‘청소년 선도 및 학교폭력 예방 캠페인’ 실시 김정화 2020.10.22
183404 오산 죽미령 평화공원 ‘이토록 소중한 평화 모먼트’ 음악공연회 개최 김정화 2020.10.22
183403 평택시 송탄보건소, 온라인 고혈압·당뇨병 교실 참여자 모집! 김정화 2020.10.22
183402 평택시, AI•IoT기반 어르신 건강관리서비스 추진 김정화 2020.10.22
183401 평택시, 도시재생주민협의체 고추장 담그기 행사 실시 김정화 2020.10.22
183400 평택시, 2020 주한미군 유관기관 워크숍 개최 김정화 2020.10.22
183399 평택시, 하반기 적극행정 우수공무원 선발 김정화 2020.10.22
183398 평택시, 민선7기 시민공약평가단 회의 개최 김정화 2020.10.22
 1  2  3  4  5  6  7  8  9  10 다음  61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