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 가장 예뻤을 때' 하석진 살아있었다! 휠체어 탄 충격 엔딩 '안방극장 소름'
글쓴이 : 김정화 날짜 : 2020.09.17 11:19

 

MBC ‘내가 가장 예뻤을 때’ 행방불명 됐던 하석진이 살아있었다. 더욱이 하석진은 휠체어에 탄 충격적인 모습으로 가족 앞에 7년만에 나타나 안방극장에 소름을 안겼다.

 

지난 16일(월) 방송한 MBC 수목 미니시리즈 ‘내가 가장 예뻤을 때’(연출 오경훈, 송연화/극본 조현경/제작 메이퀸픽쳐스, 래몽래인)(이하. ‘내가예’) 8회에서는 오예지(임수향 분)와 서환(지수 분)이 갈등을 넘어 서로에게 진심을 전하는 모습으로 시청자들을 안타깝게 하는 한편 휠체어에 탄 서진(하석진 분)이 등장해 충격을 선사했다. 그야말로 휘몰아치는 전개였다.

 

이 날 서환은 오예지에게 서진의 실종선고 심사신청을 제안하며 그녀를 몰아붙이듯 놓아주기 위해 노력했다. 하지만 서환의 매몰찬 행동에는 자신이 나쁜 놈이 되더라도 고통 속에서 살고 있는 가족을 꺼내고 싶어하는 진심이 담겨있었다. 그런 서환의 마음을 알아챈 오예지는 “힘들었던 거지? 거기서 혼자 너무 아팠을 거야”라고 위로했고, 서환은 오예지가 자신의 본심을 짚어주자 울컥 북받쳐 오르는 감정을 애써 눌러 시청자들의 눈물샘을 자극했다.

 

그러던 중 두 사람의 갈등이 폭주하는 계기가 생겼다. 서환이 우연치 않게 오예지의 엄마 김고운(김미경 분)을 악덕 건물주이자 과거 악연으로 엮인 김인호(이승일 분)에게서 도와준 것. 서환에게 가장 보여주고 싶지 않았던 자신의 과거사와 엄마의 존재를 들키게 된 오예지는 “어릴 때 내 소원이 뭐였게? 고아가 되는 거였어! 가고 싶은 데가 어디였는 줄 알아? 고아원이었어! 고아원 가서 사는 게 필생의 소원이었어! 그러니까 난 고아가 맞아. 엄마 없어”라고 힘들었던 기억을 토로하며 상처와 아픔을 토하듯 뱉어냈다.

 

더욱이 김인호로 인해 오예지와 스캔들이 터지자 다잡고 있었던 서환의 마음이 폭발했다. 서환은 “지금이 제일 힘들잖아요. 벼랑 끝이잖아요. 바람 한 줄기만 잘못 불어도, 누가 손가락으로 떠밀기만 해도 굴러 떨어질 거잖아요”라며 떠나려는 오예지를 온 몸으로 막았다. 형을 대신해 오예지 지킴이를 자처한 서환이 안타깝고 미안했던 오예지는 “너는 나 잊어. 나 챙기느라 네 인생 망치는 거 하지마”라며 그를 향한 아픔을 전했고, 결국 서환은 “그게 하고 싶어요. 내 인생 망치는 거”라며 폭주했다. 이와 함께 입을 맞추려는 듯 오예지의 얼굴을 감싼 서환의 모습이 숨 막히는 긴장감을 선사, 두 사람 사이의 텐션을 절정으로 끌어올렸다. 비록 입맞춤은 불발됐지만 폭발하는 심장 쫄깃한 케미가 시청자들의 심장을 순간 멈추게 했다.

 

그런 가운데 방송 말미 김연자(박지영 분)가 “서울가면 누가 기다리고 있을 거”라며 서진이 살아있다는 사실을 알려 모두를 경악하게 만들었다. 이에 서환은 “멀쩡히 살아있으면서 왜 그 동안 안 나타난 거냐? 대체 왜 안 온 거냐?”고 분노했고, 오예지는 남편과의 7년만의 재회에 신발이 벗겨지는 것도 개의치 않다는 듯 그를 향해 달려갔다.

 

하지만 서진은 오예지의 등장에 깜짝 놀라 문을 잠갔고, 오예지는 굳게 잠긴 문 앞에서 “당신 안에 있어? 나야 예지. 당신 아내가 왔어”라며 폭풍 오열해 시청자들의 마음을 저릿하게 했다. 폭발하는 긴장감 속 마침내 문이 열렸고, 휠체어에 탄 서진의 충격적인 모습에 오예지는 소리도 내지 못하고 털썩 주저앉아 “이거였어? 이래서 못 온 거였어?”라며 눈물을 흘려 앞으로의 전개를 더욱 궁금하게 만들었다.

 

이처럼 지수는 매 순간 임수향을 향한 뜨거운 진심으로 극을 꽉 채우는 동시에 시청자들의 심장을 어택하며 지수앓이에 빠트렸다. 또한 임수향은 문을 사이에 두고 남편 하석진과 그리움이 담긴 오열을 쏟아내는 밀도 높은 감정 연기를 펼쳐 안방극장을 단숨에 압도했다.

 

‘내가예’ 8회 방송 후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 및 SNS에서는 “임수향 연기대상 줘라”, “내가 부인이어도 진짜 충격일 듯”, “나만 진이 가슴 아프냐?", “진이 불쌍한데 예지랑 환이 더 불쌍해”, “임수향 눈물 연기 미쳤다”, “피바람맛 마라 제대로 몰아칠 듯”, “환이 눈빛 변할 때마다 내 심장이 미치겠다”, “우리 드라마 작가님도 작가님인데 연출도 맛집” 등 댓글이 이어졌다.

 

MBC 수목 미니시리즈 ‘내가 가장 예뻤을 때’는 한 여자를 동시에 사랑하게 된 형제와 그 사이에서 알 수 없는 운명에 갇혀버린 한 여자의 가슴 아픈 사랑 이야기. ‘내가예’ 9회는 오늘(17일) 밤 9시 20분에 방송된다.

 

사진 제공-MBC ‘내가 가장 예뻤을 때’ 8회

전체 183607 현재페이지 17 / 6121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183127 원주시, 제6회 좋은 부모 되기 특강 「육아, 즐거우신가요?」 김정화 2020.10.21
183126 원주시, 친환경유역 통합관리센터 물빛누리 재개관 김정화 2020.10.21
183125 원주시, 교통사고 입원환자 관리 실태 민관 합동 점검 실시 김정화 2020.10.21
183124 ‘불새 2020’ 제작진이 직접 밝혔다! 원작과 다른 차별 포인트! 김정화 2020.10.21
183123 '라디오스타' 유산슬의 아버지 진성, ‘에로송’ 도전 안영미 ‘부캐’ 작명 선물 X 이건우 작사 약속! 대형 신인 탄생 예감? 김정화 2020.10.21
183122 ‘바람피면 죽는다’ 조여정, 블랙홀 같은 눈빛 X 중독적 카리스마! 미친듯이 빠져든다! 김정화 2020.10.21
183121 ‘경이로운 소문’ 유준상, 첫 스틸 공개! 체지방 3% 성난 나비 등 근육 포착! 김정화 2020.10.21
183120 '18 어게인' 윤상현, 위하준 향한 김하늘 미소에 씁쓸히 돌아섰다! '가슴 아릿' 김정화 2020.10.21
183119 부산시, 온라인 부모 교육 「맘껏 놀~자(가정편)」 진행 김정화 2020.10.21
183118 부산시, 환경부 공모 선정…‘환경교육도시’ 로 우뚝! 김정화 2020.10.21
183117 부산시, 이기대 일대 보전녹지지역 지정 고시 김정화 2020.10.21
183116 부산 화장품‧뷰티 제품, 온라인으로 해외 판로 넓혀! 김정화 2020.10.21
183115 국제관광도시 부산, 「관광안내표지 표준화 구축 사업」 추진 김정화 2020.10.21
183114 부산국제금융센터 63층에 외국금융기관 등 입주 공모 돌입 김정화 2020.10.21
183113 아산시, 교통사고 피해 및 범죄예방 위해 이륜자동차 사용신고 홍보 김정화 2020.10.21
183112 아산시기업인협의회, 제48회 정기 후원물품 지원 김정화 2020.10.21
183111 청년이 주인공인 축제의 장, ‘2020 아산청년주간’ 개최 김정화 2020.10.21
183110 아산시, 도시농업전문가 양성과정 수료식 개최 김정화 2020.10.21
183109 ㈜GS리테일 편의점 사업부, 아산시 기초푸드뱅크와 식품기부 협약 김정화 2020.10.21
183108 부천성모, 언택트 시대 해외환자 화상 진료 시행 김정화 2020.10.21
183107 의왕도시공사, 안전보건경영시스템 KOSHA-MS 전환 인증 현판식 가져 김정화 2020.10.21
183106 의왕시 내손2동 새마을부녀회‘반찬 나눔 봉사’진행 김정화 2020.10.21
183105 의왕시, 올해 7번째 찾아가는 무한돌봄센터 운영 김정화 2020.10.21
183104 의왕시, 간부공무원 직장 내 폭력예방교육 실시 김정화 2020.10.21
183103 의왕시 약사회, 의왕시 드림스타트 아동 후원금 전달 김정화 2020.10.21
183102 의왕시, 1사 1경로당 협약 체결 김정화 2020.10.21
183101 충남도의회, 사회성과보상사업 의원 맞춤형 교육 개최 김정화 2020.10.21
183100 ‘일자리특별시’ 부천시의 성장은 현재진행형 김정화 2020.10.21
183099 성남시청소년재단 「제5회 성남시 청소년 토크콘서트」 개최 김정화 2020.10.21
183098 인천복지재단, 공무원대상 찾아가는 사회복지 교육 연다 김정화 2020.10.21
 1  이전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다음  61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