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산군 집중호우·강풍 피해 복구 및 지원 '총력'

- 삽교읍 과수농가 피해복구 수립, 대흥면 피해민에 생필품 전달 등 -

김정화 | 기사입력 2020/08/10 [11:44]

예산군 집중호우·강풍 피해 복구 및 지원 '총력'

- 삽교읍 과수농가 피해복구 수립, 대흥면 피해민에 생필품 전달 등 -

김정화 | 입력 : 2020/08/10 [11:44]

▲ 집중호우 및 강풍 피해를 입은 삽교읍 표세형 씨 과수 농가의 모습     ©예산군

 

예산군이 지난 3일부터 내린 많은 비로 곳곳에서 피해를 입은 가운데 집중호우 및 강풍에 따른 피해 복구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삽교읍은집중호우 및 강풍으로 인해 관내 과수농가가 피해를 입은 가운데 조속한 복구대책 수립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지난 6일 새벽 삽교읍에는강풍과 함께 53㎜비가 집중적으로 내려 관내 여러 과수농가의 피해가 발생했으며,대표적으로 신고한 농가 중 용동1리 표세형 농가는 사과나무 350주가 넘어가는 큰 피해를 입었다.

 

표세형 씨는 "수확을 한 달가량 앞둔 상태에서 강풍과 집중호우로 낙과피해가 발생했다"며 "올해 사과 크기 및 상품이 좋았는데 너무 허탈하다”고 밝혔다.

 

최광욱 삽교읍장은 “이번 집중호우 및 강풍으로 인해 피해 발생된 농가에 신속한 피해복구가 이뤄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대흥면 새마을남녀지도자협의회(협의회장 김진회, 총부녀회장 고정순)도 지난 8일 면내 주택 침수로 어려움을 겪는 10가구를 방문해 쌀 10kg, 라면, 생수, 화장지, 곰탕 등 100만원 상당의 생필품을 전달했다.

 

대흥면 새마을 김진회 회장은 "갑작스런 호우로 인해 주택침수를 겪은 주민들이 몸도 마음도 힘든 상황에서 이번 생필품을 전달받고 조금이나마 위로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최미자 대흥면장은 "대흥면내 주택침수로 인해 어려움을 겪는 가정에 적극적으로 도움을 주시는 새마을 회원들에게 감사드린다"며 "주민들이 수해를 빨리 극복하고 일상으로 복귀하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돕겠다”고 말했다.

 
이동
메인사진
'사생활' 고경표X서현, 신도시 신혼부부라 불리는 커플. 그 썸의 시작 전격 공개!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