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도 집중호우 대비 도로시설 민관합동 특별점검 실시

- 7월 6일부터 10일간, 분야별 민간전문가와 합동점검반 구성해 실시

김정화 | 기사입력 2020/07/07 [17:38]

경남도 집중호우 대비 도로시설 민관합동 특별점검 실시

- 7월 6일부터 10일간, 분야별 민간전문가와 합동점검반 구성해 실시

김정화 | 입력 : 2020/07/07 [17:38]

 

▲ 경남도 집중호우 대비 도로시설 민관합동 특별점검 실시     ©경남도

 

경상남도(도지사 김경수)가 여름철 태풍 및 게릴라성 집중호우를 대비해 도내 지방도 건설공사현장과 도로시설물 안전관리를 위한 일제점검을 실시한다.

 

6일부터 10일간 진행되는 이번 점검은 지방도와 위임국도 상 침수 위험 등 재해발생 우려가 있는 곳을 대상으로 시행된다. 건설공사현장과 급경사지, 침수취약도로 등 재해취약시설 403개소가 대상이다.

 

경남도는 분야별 민간전문가와 함께 합동 점검반을 구성해, 건설공사현장 방문 시 코로나19 예방 및 확산방지를 위한 점검도 함께 진행한다.

 

점검 결과에 따라 경미한 경우에는 현장에서 즉시 조치하고, 중대한 결함 또는 위험요인 발견 시에는 응급복구 후 정밀안전진단과 보수·보강을 시행해 재해 발생을 미연에 방지한다는 방침이다.

 

윤인국 도 도시교통국장은 “이번 특별점검을 통해 게릴라성 집중호우 및 태풍에 따른 안전사고 발생을 예방하고, 도로를 이용하는 도민과 건설공사현장에 참여하는 기술자들의 안전을 최우선 과제로 삼아 안전한 도로환경 만들기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동
메인사진
배우 문채원, 낭만적인 감성의 홀리데이 화보 공개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