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보건소,‘임신 전 예비엄마 검진사업’업무협약 체결
- 아산시 산부인과의원 4개소와 2020년부터 시행

▲ 임신 전 예비엄마 검진사업 업무협약 체결

 

아산시보건소(소장 김은태)는 12월 12일 저출산 극복과 건강한 임신·출산을 위해 관내 산부인과의원 4개소와 ‘임신 전 예비엄마 건강검진 사업’ 민·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민선7기 주요업무 추진사항이다. 아산시에 6개월 이상 거주한 임신 전 예비엄마를 대상으로 자궁초음파 검사 등 22종을 산부인과의원과 업무협약을 통해 2020년부터 시행할 계획이다.

 

협약식은 김은태 아산시보건소장을 비롯해 다나산부인과의원, 다온미래산부인과의원, 삼성미즈산부인과의원, 청아미즈산부인과의원 등 관내 산부인과의원 4개소가 참여했다.

 

김은태 보건소장은 “2020년에는 건강한 임신·출산과 저출산 극복을 위해 임신 전 예비엄마 건강검진 사업과 난임부부 영양제 지원사업을 시행할 예정이며 이번 협약을 통해 민·관이 함께 협력해 출산장려 사회분위기를 조성하기 위해 더욱 노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email protected]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9:12:13 [09:37]   최종편집: ⓒ 뉴스웨이브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