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고봉동, 무더위 속 경로당에 ‘사랑의 삼계탕’ 전달
- 경로당 13곳 직접 방문해 정성껏 음식 마련



고양시 일산동구 고봉동은 지난 18일 관내 경로당 13곳을 방문해 어르신들을위한 ‘사랑의 삼계탕’을 전달했다.

 

고봉동 새마을부녀회에서 주관한 이번 ‘사랑의 삼계탕’은 부녀회원들이 식재료를들고 각 경로당에 방문해 조리, 배식, 설거지까지 전 과정을 맡아 정성껏 준비했다.

 

지영숙 부녀회장은 “무더위가 본격적으로 시작되는 시기에 어르신들이 삼계탕을드시고 건강하게 여름을 지내셨으면 좋겠다”며 소감을 밝혔다.

 

이기문 고봉동장도 “인정이 넘치는 고봉동의 전통답게, 오늘과 같이 주민이 화합하고 서로 존중하고 소통하는 마을공동체를 구현하기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고봉동 새마을부녀회는 앞으로도 어려운 이웃들과 어르신들을 위해 밑반찬 지원 등 다양한 봉사활동을 진행해 나갈 예정이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9:07:19 [15:27]   최종편집: ⓒ 뉴스웨이브
인기기사

LA 빛낸 화보 여신 박민영! “완벽한 패션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