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동석 마블, 아직 확정은 아니지만 관심 집중
 
배우 마동석이 마블의 새 영화 '더 이터널스'에 출연할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18일 미국의 한 매체는 "'부산행'으로 잘 알려진 한국배우 마동석이 마블의 차기작 '더 이터널스(The Eternals)'로 할리우드에 처음 데뷔한다"고 보도했다.
 
매체는 "마동석의 구체적인 배역은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고 전했다.
 
이에 마동석의 소속사 빅펀치이엔티 관계자는 "아직 출연이 확정되지 않았다. 마블의 답을 기다리고 있다"고 입장을 밝혔다.
 
마블의 새 영화 '더 이터널스'는 1976년 잭 커비가 발표한 코믹북을 원작으로 한 영화로 우주 에너지를 정식적으로 조종할 수 있는 초인적인 힘을 지닌 불사의 종족 이터널스가 빌런 데비안츠와 맞서 싸우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다.
 
앞서 배우 앤젤리나 졸리가 출연을 논의 중인 것으로 알려져 화제를 모은 바 있다.

한편 마동석은 미국 교포 출신으로 콜럼버스 주립대학 체육학과를 졸업했으며, 이종격투기 선수인 마크 콜먼과 케빈 랜들맨의 웨이트 트레이너로 활동했던 만큼 영어에 능통해 이번 할리우드에 진출 소식에 더욱 관심이 커지고 있다.
 
<사진 출처 - 마동석 인스타그램>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9:04:18 [15:45]   최종편집: ⓒ 뉴스웨이브
인기기사

LA 빛낸 화보 여신 박민영! “완벽한 패션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