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성인문해교육(한글교실) 야간강좌 개강
읽기.쓰기능력은 물론 금융.교통.건강분야까지 다뤄 생활전반에 ‘활력

 


고양시는 지난 15일 성인문해교육 한글교실 야간강좌를 개강했다.

 

기존 문해교육이 주로 오전 시간대에 편중돼 있어 경제활동 등의 사유로 수업에 참여하지 못하는 시민들의 요구를 반영해 늦은 오후 시간대의 강좌를 확대 시행하게 된 것이다.

 

이번 야간강좌는 능곡동 행정복지센터, 원당마을 경기행복학습관, 덕양행신종합사회복지관 등 덕양구 3개 기관에서 시 평생교육과 직영으로 추진되고, 일산지역 비문해 시민을 위한 문해교육은 흰돌종합사회복지관에서 지방보조금 사업으로 추진된다.

 

특히, 이번 문해교육 야간강좌는 읽기·쓰기·셈하기 능력은 물론, 금융·교통·건강 등 일상생활, 사회생활, 직장생활 전반에 도움이 되는 생활문해능력을 향상시키는 방향으로 추진하여 사회 구성원으로서 자신감을 가지고 행복한 삶을 영위할 수 있도록 추진할 방침이다.

 

올해 교육기간은 12월까지며, 연말에는 시화전, 시낭송의 밤, 시화집 발간 등을 통한 학습 성과 공유로 공감대를 형성해 더 많은 문해교육 대상자를 발굴할 계획이다.

 

한편, 시는 2009년부터 비문해 성인을 대상으로 문해 교육을 추진해 왔으며, 최근 교육부 주관 ‘2019년 성인문해교육 지원사업’ 공모에 선정돼 총 4천2백만 원의 국비를 확보함으로써 시비 8천5백만 원을 포함해 총 1억2천7백만 원의 사업비로 12곳에 33개반 700여 명을 대상으로 교육을 실시할 계획이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9:04:17 [11:50]   최종편집: ⓒ 뉴스웨이브
인기기사

LA 빛낸 화보 여신 박민영! “완벽한 패션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