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시 양정동 새마을 부녀회, 봄기운 가득한 열무김치로 이웃사랑 실천


양정동 새마을 부녀회(회장 문명자)는 지난 14일 양정동 주민센터에서 저소득 이웃 사랑 나눔을 위한 열무김치 담그기를 펼쳐 따뜻한 이웃사랑을 실천했다. 겨울철 김장김치 나눔 이후 신선한 김치가 부족한 시기를 고려해 봄기운 가득한 열무김치를 지원하고자 한 것이다.

 

양정동 새마을 부녀회원들은 이른 아침부터 모여 열무와 속재료들을 다듬고 버무리며 맛깔스런 열무김치를 담갔다.

 

이날 정성어린 손맛으로 담근 열무김치는 양정동의 저소득 70가구와 양정동 복지넷에 후원되며 각 마을의 부녀회장들이 직접 가구 방문해 반갑고 따스한 봄기운과 함께 전달됐다.

 

양정동 부녀회장 문명자는 “봉사에 참여한 모든 분들께 감사드리며 작은 정성이지만 우리 마을의 어려운 이웃들에게 함께 살아가는 이웃의 관심을 전해주는 계기가 되는 것 같아 보람되고 지속적인 마을 이웃 돌보기에 앞장서겠다.”는 소감을 전했다.

 

양정동 새마을 부녀회는 매년 2회에 걸쳐 김장을 해오고 있으며 시기별로 이웃에게 필요한 나눔 실천에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9:03:15 [12:28]   최종편집: ⓒ 뉴스웨이브
인기기사

LA 빛낸 화보 여신 박민영! “완벽한 패션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