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시, 붉은색 꽃양귀비가 대규모 군락을 이루어 장관~
남양주시 물의 정원에 꽃양귀비 만개

▲ 붉은색 꽃 양귀비가 대규모 군락을 이루어 장관

 

남양주시 조안면 진중리에 위치한 물의정원이 꽃양귀비로 물들어 장관을 이루고 있어 관람객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고 있다.

 

남양주시에 따르면 2만4천㎡규모에 꽃양귀비가 만개하여 군락을 이루고 있다.

 

물의정원은 43만6,817㎡ 규모로 2012년 12월에 조성되었는데, 북한강 물이 둔치 일부로 크게 흘러들어 호수 같은 지형을 만들어 그 광경이 수려해 물의정원이라 이름 붙였다.

 

물의정원 내 꽃양귀비 군락 조성은 생태계 교란식물인 단풍잎돼지풀을 억제하기위해 꽃양귀비를 파종한 것이 시초이다. 지난 2015년 9월 대규모 초화단지를 조성했으며, 봄에는 양귀비 가을에는 노란 코스모스를 파종한다.

 

이 밖에도 구절초, 금계구구, 원추리, 붓꽃 등이 식재되어 있으며, 버드나무와 갈대가 어우러진 습지, 자전거 길과 산책로 등이 조화를 이루어 일상에 지친 사람들에게 편안한 쉼터를 제공하고 있다.

 

남양주시 물의정원은 경의중앙선 운길산역에서 도보로 10분 거리에 위치하며, 인근에는 다산정약용선생의 생가와 다산유적지, 수종사, 운길산 등이 위치하고 있어 해마다 수십만명의 관광객이 찾고 있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8:06:14 [12:22]   최종편집: ⓒ 뉴스웨이브
‘백일의 낭군님’ 도경수, 조선시대 큰손으로 변신! 남지현이 분노한 이유는?
양세종, 키스 정복자 등극! 육교 위 정열 키스부터 간접키스까지! 로맨스 폭발!
배우 김성은, 오랜만에 예능 나들이! '안녕하세요'에서 맹활약
‘볼빨간당신’ 문가비 “얼굴 근육을..” 반전 포즈 꿀팁
김지호 결혼, 예비신부와 강아지 모임에서 만나 첫눈에 반해
'러블리 호러블리' 박시후 멱살 잡은 송지효, 엘리베이터 박력 키스
‘서른이지만’, 오늘(18일)종영! 신혜선-양세종-안효섭, ‘뭉클’ 종영 소감!
‘볼빨간당신’ 최대철, 어머니 소원성취 프로젝트 시작
최진혁-송하윤, 역대급 커플의 탄생... 방송 4회 만에 220만 뷰 돌파
‘라디오스타’ 남주혁, 조인성-임주환과 특별한 제주도 여행! 김기방이 조언한 사연은?
'손 the guest' 정은채, 뜨거운 심장을 지닌 열혈 형사! 엑소시즘과 샤머니즘 사이 확실한 존재감
‘친애하는 판사님께’ 윤시윤, 한밤중 홀로 애틋 눈물 ‘그렁그렁’
인기기사

혜리 하와이 화보… 봄을 부르는 반박 불가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