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박혁권,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얄미운 ‘남이사’ 캐릭터 소화력 200%


배우 박혁권이 감초 연기를 선보이고 있다.

 

인기리에 방송중인 JTBC 금토드라마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연출 안판석/극본 김은/제작 드라마하우스, 콘텐츠케이)에서 무능력하고 소심한 이사 ‘남호균’ 역을 맡은 박혁권이 매회 현실감 넘치는 연기로 시청자들의 이목을 사로잡고 있다.

 

박혁권이 맡은 남호균 캐릭터는 윤진아(손예진 분)가 재직중인 커피 전문 기업의 영업이사로, 무책임하고 무능력해 직원들의 은근한 무시를 받는 인물이다. 박혁권은 극 초반부터 자신의 결제가 누락되어 생긴 사고를 윤진아의 실수로 뒤집어 씌우며 책임을 회피하는 얄미운 모습을 보였다.

 

또한 부하 직원인 정영인 부장(서정연 분)과 윤진아가 똑 부러지게 지적할 때에는 꼼짝 못 하고 당황하는 등, 어디에나 존재하는 전형적인 ‘강약약강’ 유형의 캐릭터로 시청자들의 공감을 자아내고 있다.

 

특히 지난 13일 방송된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5화에서 박혁권은 가맹점 점주와의 저녁 회식에 참석하지 않은 윤진아를 나무랐다. 그러자 윤진아는 “저는 제가 무슨 실수를 저질렀는지 모르겠습니다. 매장 업무는 하나도 빠짐없이 다 처리하고 왔거든요. 제가 무슨 잘못을 했는지 구체적으로 말씀해주셨으면 합니다”라고 대꾸했다. 박혁권은 예상치 못한 윤진아의 반응에 눈에 띄게 당황하며 도리어 공철구 차장(이화룡 분)에게 화를 냈다.

 

또한 6화에서 조경식 대표(김종태 분)가 전 여직원들 대상으로 회식을 공지하자, 대표 방을 염탐하듯 기웃거리며 동태를 살폈다. 박혁권은 심상치 않은 회사 분위기에 차장들과의 긴급 회동을 가져, 당분간 여직원들을 대하는 행동거지를 조심하기 위해 회식을 일절 금지하자고 제안하며 전전긍긍하는 태도를 보였다.

 

그간 다양한 작품을 통해 ‘씬스틸러’라는 수식어를 얻은 박혁권은 이번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를 통해 어느 회사에나 존재할 법한 얄미운 상사를 현실적인 연기력으로 소화하며 감초 역할을 톡톡히 해내고 있다.

 

한편 박혁권이 출연하는 JTBC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는 매주 금, 토 밤 11시 방송된다.

 

<사진출처 - JTBC>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8:04:17 [10:02]   최종편집: ⓒ 뉴스웨이브
‘살림남2’ 김승현 VS 동생, 아파트 상속을 둘러싼 왕좌의 게임의 결말은?
김정민 협박 대표, 행동이 납득하기 어렵다
윤혜진 엄태웅, 오랜만의 근황 공개에 관심
‘라디오스타’ 조현아, 검색어 싹쓸이 사진 해프닝! 본인 입으로 진지하게 직접 해명한다!
‘친애하는 판사님께’ 성동일 허성태 김혜옥 황석정 김강현, 명품배우군단 총출동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 신혜선-양세종, 13년 전 인연-사고 담은 본편 예고 공개! ‘눈길’
'해투3' 고등래퍼 이병재, 하루 만에 작사-작곡한 ‘유재석 헌정 랩’ 전격 공개!
‘김비서가 왜 그럴까’ 박민영, 표예진 앞 ‘땀 삐질+초긴장’ 왜?
‘끝까지 사랑’ 이영아♥강은탁 썸타는 분위기 촬영 현장 공개
'당신의 하우스헬퍼' 호기심을 자극하는 깨알 궁금증 넷!
‘보이스2’ 이하나X이진욱, 시즌1과 어떻게 달라졌나?
‘친애하는 판사님께’ 윤시윤x이유영 2인포스터, 미친케미 예고
인기기사

혜리 하와이 화보… 봄을 부르는 반박 불가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