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터처블’ 진구-김성균, 살아있는 박근형과 운명적 만남! ‘소름’


박근형 부활의 비밀이 밝혀지며 안방극장을 소름 돋게 했다. 이에 진구와 김성균은 각각 다른 방법으로 살아있는 박근형과 대면해 충격을 선사했다. 박근형과의 재회가 어떤 변화를 갖고 올지 심장을 쫄깃하게 만들었다.

 

지난 13일 방송된 JTBC 금토드라마 ‘언터처블’(연출 조남국/ 극본 최진원/ 제작 ㈜김종학프로덕션, 드라마하우스) 14회는 자신의 욕망을 위해 악을 서슴지 않은 아버지 장범호(박근형 분)처럼 살고 싶지 않은 장준서(진구 분)와 장기서(김성균 분), 두 형제가 아버지와 충격적 재회를 갖는 과정이 긴박감 넘치게 휘몰아쳤다.

 

준서는 이성균(임현성 분)의 빈소를 찾아 “이성균과 이성균의 부친 둘 모두를 죽인 사람의 아들”이라고 자신을 소개하고 “용서하지 마십시오. 내 아버지를. 저도 아버지를 용서하지 않겠습니다”라고 말한다. 고수창(박원상 분)은 성균이 억울한 죽음을 당한 이상 장범호를 죽일 수 밖에 없다며 준서에게 일에서 빠지라고 말한다. 하지만, 준서는 “아버지는 내가 상대합니다. 아들은 아버지를 죽이지는 못합니다. 하지만 아버지도 아들을 죽이진 못합니다”라고 말한다.

 

준서는 기서에게 아버지가 장작불로 때려 죽인 사람의 아들이 죽었다며 어린 시절 공유했던 충격적 살인이 아직도 이어지고 있음을 밝힌다. 기서는 준서에게 “아버지 망령에서 벗어나라”고 독설을 내뿜고, 준서는 아버지가 기서에게 북천을 물려줄 생각이 없었다며 “더 이상 아버지의 허수아비가 돼지 마”라고 맞받아친다. 아무 일도 일어나지 않게 그냥 두라는 기서에게 준서는 “난 아버지가 무서워. 그럼 우리도 이렇게 평생 살아야 되는 거야. 과거 우리가 살았던 그 모습 그대로.. 그게 무서워 난”이라고 털어놓는다.

 

각기 다른 방향으로 전력질주하고 있던 준서와 기서는 결국 아버지에 대한 두려움과, 갇힌 세상에 살기 싫은 마음은 같았다. 기서는 구자경(고준희 분)에게 자신의 것이 아닌 것에 미련이 없다며, 함께 떠나 쉬고 싶다고 제안하고, 자경도 흔들린다. 하지만, 자경은 장규호(이재원 분)의 계략으로 인해 기서와 함께 떠나지 못한다. 규호는 북천시장 후보로 나선 정윤미(진경 분)에게 자경이 소유한 땅이 과거 일제시대 일본 소유의 땅이었기에 국가에 환수되어야 한다는 사실을 알려주며 자신에게 부시장 자리를 달라고 딜한다. 윤미는 규호의 정보로 자경을 협박하고, 자경은 방송 인터뷰를 통해 자신은 기서와 이혼할 예정이라고 말해 기서를 충격에 빠트린다.

 

기서가 아버지로부터 떠나는 방법을 생각했다면, 준서는 정면 승부를 택했다. 주태섭(조재룡 분)에게 전화해 아버지와 통화한 것. 준서는 범호에게 “아버지... 아버지께 부탁 하나만 드릴게요. 형과 저를 위해서 한번만.. 한번만 세상 앞에 고개를 숙여주십시오. 자식으로서 아버지께 드리는 마지막 부탁입니다. 평생 아버지를 위해 희생한 기서형을 위해서라도”라고 간곡히 부탁한다. 범호는 태섭에게 “곧 나갈 일이 생길 것 같다”고 말해 본격적으로 움직일 작정임을 내비쳤다. 그러나, 범호는 준서가 아닌 기서에게 먼저 나타났다. 기서는 범호를 직접 만나고 충격의 도가니에 빠져 앞으로의 전개에 궁금증을 더했다.

 

서이라 검사(정은지 분)는 선거 과정에서 윤미가 자신의 아버지를 버렸다는 사실을 알게 되어 충격을 받고, 혼자 귀가하다 태섭과 마주쳐 권총을 쏘며 두려움에 떤다. 이 과정을 윤미가 보고 충격에 빠진다. 윤미는 이라에게 준서의 일에서 손을 떼라고 하지만, 이라는 엄마가 자신을 위해 살고 희생한 것처럼 말하지 말라고 독설을 퍼부으며 목숨을 걸고 준서의 일을 맡는다. 이라는 준서에게 자신이 윤정혜(경수진 분)처럼 되어도 그리워해줄 것이냐며 애틋해하지만, 준서는 알아채지 못한다. 이라는 범호에게 사망선고를 내렸던 의사에게 범호 부활의 비밀을 알게 되며 또다시 충격에 빠지고 만다.

 

범호가 기서에게 나타난 데 이어 준서의 부탁에 어떤 식으로 응할지 앞으로 전개에 기대가 모아진다. 15회 예고편에는 기서가 준서에게 아버지를 “괴물”이라고 표현하는 장면이 등장해 어떤 충격적 스토리가 펼쳐질지 궁금증이 증폭되고 있다.

 

이에 대해 각종 SNS와 커뮤니티 사이트에서는 "매회 전개가 엄청나게 빠르다” “엔딩이 소름이라다음 회가 너무 궁금하다” “김성균 고준희 짠하다. 시골 가서 행복하게 살았으면” 등 호평이 이어졌다.

 

‘언터처블’은 삶의 전부인 아내를 잃고 가족의 추악한 권력과 맞서는 차남 장준서와 살기 위해 악이 된 장남 장기서, 두 형제의 엇갈린 선택을 그린 웰메이드 액션 추적극. 매주 금요일과 토요일 밤 11시에 JTBC를 통해 방송된다.

 

<사진> JTBC ‘언터처블’ 제공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8:01:14 [11:16]   최종편집: ⓒ 뉴스웨이브
‘슈퍼TV 2’ 샤이니 온유X키X민호, 세 번째 도전자 출격! 데뷔 이래 최초 SM 보이그룹 맞대결!
'미스 함무라비' 김명수, 성동일이 전한 진심 어린 판결! 비정상 사회를 향한 묵직한 일침!
강주은 최민수, 그래도 제일 행복한 결혼기념일
‘이리와 안아줘’ 장기용-진기주, 시청자 애태운 화제의 그 장면! 밀도 100% 촘촘한 감정씬!
'오늘의 탐정' 최다니엘, 주연 확정! ‘귀신 잡는 탐정’ 이다일 役!
‘너도 인간이니’ 공승연, 로봇 서강준의 정체 알고도 손잡았다!
‘김비서가 왜 그럴까’ 박서준, 부회장님의 비밀스런 취미! 웃음 폭발!
'라디오스타' 지석진, 유재석 빅시크릿 천기누설? 자칭 ‘유재석 전문가’ 제대로 낚였다!
‘당신의 하우스헬퍼’ 이지훈, 따뜻하고 매력적인 변호사로 완벽 변신!
'라이프' 압도적 아우라 이동욱 캐릭터 포스터 전격 공개!
‘기름진 멜로’ 이준호 “정려원과 로맨스 연기, 눈만 봐도 통하게끔”
‘댄싱하이’ 샤이니-BTS-워너원, ‘10대 춤꾼’ 공개 모집 나섰다! 태민X지민X강다니엘 크로스!
인기기사

혜리 하와이 화보… 봄을 부르는 반박 불가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