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세기 소년소녀' 김지석, 추위 속 여심 녹이는 감성 로맨스 연기


20세기 소년소녀 김지석이 박력 있는 로맨스 연기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지난 13일 방송된 MBC 월화특별기획 20세기 소년소녀에서 공지원(김지석 분)과 사진진(한예슬 분)이 설렘을 자극하는 꽁냥꽁냥 꿀케미를 선보였다. 이에 여심을 녹이는 김지석의 로맨틱한 매력이 60분을 꽉 채우며 안방극장에 설렘주의보를 발령시킨 것.

 

이날 공지원은 진진을 힘껏 안는 모습부터 돈가스를 입에 넣어주고, 친구들 앞에서 멜로 눈빛으로 바라보며 챙겨주는 등 진진에게는 한 없이 다정한 모습으로 그녀를 향한 마음을 숨기지 않았다. 뿐만 아니라 진진이를 위해 호빵을 사다주고 "호빵 되면 어떡해?"라는 진진의 귀여운 말에 "걱정 마, 다 예쁘니까"라는 사랑이 뚝뚝 흘러 넘치는 멘트로 보는 이들의 마음을 두근거리게 만들었다.

 

또 슈퍼스타인 진진이 혹시라도 사람들 눈에 띄어 곤란에 처할까 염려하여 배려하는 모습에 이어 이 때문에 영화를 끝까지 보지 못해 결말을 궁금해하는 진진에게 깜짝 입맞춤을 선사, 박력 로맨스의 절정을 찍으며 시청자들의 잠자고 있던 연애 세포를 일깨웠다.

 

이처럼 김지석은 공지원으로 분해 공감을 자아내는 일상 연기는 물론 특유의 부드러운 눈빛과 허스키한 목소리로 첫사랑의 추억과 낭만을 세심하게 표현, 안방극장을 핑크빛으로 물들이고 있어 20세기 소년소녀를 통한 김지석표 로맨스 연기가 주목을 받으며 기대감을 고조시키고 있다.

 

김지석은 이번 드라마를 통해 그가 가진 팔색조 매력을 마음껏 드러내고 있다. 성공한 어른남자의 지적인 섹시함과 진진을 향한 로맨틱한 면모, 사랑하는 이들을 잃은 아픔, 봉고파 친구들과의 케미를 보여주는 장난 어린 소년 같은 매력까지 다채로운 모습으로 매력을 발산하고 있다. 말 한마디와 행동, 눈빛으로 설렘을 유발시키는 로코 남주의 면모를 톡톡히 드러내고 있는 김지석인 만큼 앞으로 그가 펼칠 감성 로맨스에도 더욱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한편, 20세기 소년소녀는 매주 월, 화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사진 제공 : MBC 20세기 소년소녀 방송>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7:11:14 [15:40]   최종편집: ⓒ 뉴스웨이브
배우 노수산나, ‘연말까지 열일!’ 활발한 작품 활동 이어간다!
‘의문의 일승’ 윤균상 정혜성, 몸 사리지 않는 수중 촬영 포착
‘나 혼자 산다’ 헨리, 지친 일상은 그만! ‘힐링 데이’로 스스로에게 휴식 선물!
'언터처블' 경수진, 환한 웃음의 스틸사진 공개. 오늘 밤 “첫 단추 꿴다”
'무한도전', 유재석의 ‘길거리 토크쇼 잠깐만’ 이번엔 멤버들이 주인공?
‘무한도전’ 오는 (25일) 토요일 오후 6시 30분! 방송 복귀!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이별’ 노희경 작가가 직접 답했다, 21년만 리메이크가 갖는 의미
박한별 임신, 인생이 통째로 뒤바뀌고있는 경험을 하는 중
강소라, 숨겨왔던 우월 비주얼 엄지 척!
장동민, ‘폭탄 머리+풀린 동공’ 포착! 무슨 일?
'세상의 모든 방송' 차오루, 돌발 ‘버스 역주행!’ 포착! 알고 보니 갈비 때문?
‘의문의 일승’ 정혜성, 기대주 → 대세.. 주목해야 하는 이유
인기기사

채수빈, 싱그러운 화이트 화보로 근황 공개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