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암동 복수자들 라미란 파격변신 왜?: "오늘 본격적인 첫 번째 사이다 응징 펼쳐진다!"

 

‘부암동 복수자들’이 머리부터 발끝까지 화려하게 변신한 라미란의 모습을 공개해 오늘(12일) 방송에 대한 기대를 높이고 있다.

 

tvN 수목드라마 ‘부암동 복수자들’(극본 김이지, 황다은, 연출 권석장, 제작 스튜디오드래곤, 제이에스픽쳐스)이 2회 방송을 앞두고 홍도희(라미란)의 파격 변신을 예고했다. 재래시장의 생선장수로 언제나 편안한 차림을 고수했던 도희가 머리부터 발끝까지 고급스러움이 넘쳐나는 스타일링을 장착한 이유는 무엇일지 궁금증을 더하고 있는 것.

 

지난 첫 회에서 도희는 억울하게 학교폭력 가해자가 된 아들 김희수(최규진)의 선처를 부탁하며 황정욱(신동우)의 엄마인 주길연(정영주) 앞에 망설임 없이 무릎을 꿇었다. 그 모습을 지켜본 김정혜(이요원)는 “자존심도 없어요?”라고 솔직하게 물었고, 도희는 “내 자존심은 나한테 소중한 걸 지키는 거에요”라고 당당하게 답했다. 아들을 지키기 위해 닳는 것도 아닌 무릎쯤 꿇는 건 아무것도 아니라는 모성애를 지닌 강한 엄마의 모습으로 시청자들의 공감을 자아냈다.

 

이렇듯 소중한 두 아이를 제대로 키워내는 것 외에 스스로를 꾸미는 일은 생각도 않을 것처럼 보였던 도희가 변신을 감행했다. 공개된 사진 속 그녀는 전문가의 손길로 화려하게 세팅된 헤어와 메이크업부터 럭셔리한 옷차림까지. 평소의 모습과 완벽히 대조되는 모습을 보여 눈길을 끌고 있다.

 

특히 아이들을 지키기 위해 주길연을 향한 복수를 결심한 도희가 ‘복자클럽’의 일원이 된 것으로 보아 그녀의 화려한 변신에는 정혜와 미숙(명세빈)의 도움이 있었을 것이라 추측되는 바. 도희가 180도 변신을 시도한 사연과 이후 전개에 귀추가 주목된다.

 

관계자는 “오늘 밤(12일), 도희의 화려한 변신과 함께 ‘복자클럽’의 첫 번째 사이다 복수가 공개된다. 초보 복수자 3인의 유쾌한 한 방에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부암동 복수자들’. 오늘(12일) 밤 9시30분 방송.

 

사진제공= tvN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7:10:12 [14:33]   최종편집: ⓒ 뉴스웨이브
민효린 태양, 내년 2월 부부된다
‘그냥 사랑하는 사이’ 이준호, 거칠지만 속 깊은 강두의 진짜 매력 오늘(3회)부터 본격 전개!
'용띠클럽’ 마지막 밤, ‘시끌벅적 맛깔나는 바비큐 파티’
‘로봇이 아니야’ 엄기준-박세완-송재룡-김민규, 꿀케미의 비결은 훈훈한 회식?!
‘투깝스’ 세 번째OST 더 베인 ‘Dreamer’, 18일 공개
배우 하재숙, “매력의 끝은 대체 어디?” 연기자 넘어 ‘만능엔터테이너’로 성장 중!
타이푼, 다시 뭉쳤다!! 원년멤버로 재결성…내년 1월 컴백 예정
김정민 콘서트, 수십곡의 명곡들을 원키·원음으로 들려 줄 계획
최성준 멘사, 천재 두뇌를 가진 엄친아의 정석
‘로봇이 아니야’ 유승호, 빠져들 수밖에 없는 심쿵 포인트로 여심 싹쓸이!
'같이 살래요?' 유동근X장미희 출연 확정, 20대보다 사랑스러운 60대 로맨스 그린다!
'그냥 사랑하는 사이' 이준호X원진아, 초밀착 스킨십 포착‘아찔’
인기기사

티파니 화보 공개, 기분 좋은 에너지 가득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