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다 결혼, 혼자 미스에 좀 오래 머물렀지만..

 


S.E.S 바다가 3월의 신부가 된다.

 

12일 바다의 소속사 마이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모 매체를 통해"바다가 9세 연하의 사업가와 오는 3월23일 결혼한다"고 밝혔다.

 

지난해 9월 바다는 9세 연하의 프랜차이즈 사업가와의 열애를 공식화 한 바 있다.

 

이에 바다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직접 쓴 손편지로 결혼소식을 전했다.

 

바다는  "떨리는 마음으로 한자한자 써보아요. 어느덧 시간이 많이 흘러 두 요정은 먼저 시집을 가고 저 혼자 미스에 좀 오래 머물렀네요. 저희 S.E.S의 재결합을 위해 조금은 미뤄 두었던 저만의 이야기를 여러분께 공유하려 합니다"라는 글로 시작하며,

 

"가족들과 지인들의 응원 속에 사랑하는 남자친구를 남편으로 맞이할 마음의 준비가 다 되었습니다. 오는 3월 23일에 결혼식을 올릴 예정입니다. 저도 이제 가정이라는 의미를 스스로 만들어 더 좋은 노래를 들려드리고 더 좋은 모습을 보여드리길 바라며 또한 여러분들과 함께 이 기쁨을 나누고 싶습니다"고 전했다.

 

마지막으로 바다는 "팬 여러분의 격려와 축하 부탁드릴께요. 계속 깊고 넓어지는 바다를 응원하고 기대해주세요. 감사합니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바다와 예비신랑은 성당 지인을 통해 만난 후,  지난해 초 부터 연인관계로 발전했다고 알려졌다. 두 사람은 9살 나이차를 극복하고 남자친구의 적극적인 구애 끝에 연인 관계로 발전했다.

 

<사진 출처 - 바다 인스타그램>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7:01:12 [15:00]   최종편집: ⓒ 뉴스웨이브
가장 많이 읽은 기사

현아, 공항도 런웨이로 만드는 그녀의 패션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