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을 넘는 녀석들’ 역사적 메시지+재미 다 잡았다, 시청률 수직 상승
글쓴이 : 김정화 날짜 : 2020.04.06 09:56

 

‘선을 넘는 녀석들’ 역사적 메시지와 재미를 모두 다잡으며, 시청률 수직 상승을 이뤄냈다.

 

4월 5일 방송된 MBC 역사 탐사 예능 ‘선을 넘는 녀석들-리턴즈’ 32회에서는 조선 역사상 최대의 치욕을 남긴 ‘삼전도의 굴욕’ 현장을 찾은 설민석-전현무-김종민-유병재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와 함께 숙종과 장희빈, 인현왕후의 치명적 스캔들을 다룬 흥미진진한 ‘조선판 부부의 세계’ 이야기의 포문을 열며 시청자들의 뜨거운 반응을 불러일으켰다. 이에 ‘선녀들’ 32회 전국 시청률은 2부 6.2%(닐슨코리아 기준)를 기록, 지난 31회보다 수직 상승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2020 총선’을 앞두고 리더의 중요성, 선택의 중요성을 되새긴 ‘선녀들’의 ‘삼전도비 탐사’는 우리가 역사를 잊지 말고 기억해야 하는 이유를 다시 한번 깨닫게 했다. 이어지는 ‘숙종 탐사’는 죽어서도 살아서도 여인들에게 둘러싸인 숙종의 무덤 ‘서오릉’을 찾아, 현장에서 직접 듣는 역사 이야기의 재미를 안겼다는 반응이다.

 

이날 ‘선녀들’은 남한산성을 떠난 인조의 항복 여정을 따라 잠실에 있는 ‘삼전도비’ 앞에 도착했다. 이곳에서 인조는 청나라 황제 앞에서 세 번 절하고 아홉 번 머리를 조아리는 치욕의 ‘삼배구고두례’를 행했다고. 이때 인조의 이마에 피가 흘렀다는 야사도 전해진다. 유병재는 “마음에선 피가 흘렀겠죠”라고 말해 씁쓸함을 더했다.

 

설민석은 청나라 황제의 강요로 세운 전승비가 ‘삼전도비’라고 설명하며, 조선의 신하들이 모두 이 비문을 쓰기를 거부했다고 말했다. 전현무는 굴욕의 상징으로 남은 ‘삼전도비’를 고종 때 한강 주변에 매립했지만, 일제가 우리 민족에게 수치심을 주고자 다시 찾아내 세웠다는 이야기를 전했다.

 

또 광복 이후 다시 삼전도비를 묻어버렸지만, 1963년 대홍수로 인해 매몰됐던 삼전도비가 다시 나타나는 상황이 발생했다고. 뿐만 아니라 2007년에는 정치인들의 각성을 촉구하며 누군가 삼전도비에 낙서를 하기도 했다고. 버려도 버려도 계속 돌아오는 삼전도비의 이야기는 소름을 선사했다.

 

전현무는 “잊지 말라는 것 같다. 역사는 지워지지 않는다. 잊지 마라. 그래야 반복되지 않는다”며, 삼전도비가 전하는 메시지를 말해 눈길을 끌었다. 설민석 역시 2020 총선을 앞둔 지금, 굴욕의 상징 ‘삼전도비’ 앞에서 다시 한번 선택의 중요성을 강조하며, 어두운 역사만이 줄 수 있는 메시지를 전했다.

 

이어 ‘선녀들’은 병자호란 이후 길 잃은 조선을 다시 끌어올린 왕 ‘불꽃 남자’ 숙종의 이야기를 따라가는 ‘숙종 탐사’를 펼쳤다. ‘선녀들’ 고정 자리를 노리는 배우 정유미가 합류, 숙종과 조선 최고의 스캔들을 일으킨 그의 여인들이 잠들어 있는 ‘서오릉’을 찾아갔다.

 

‘선녀들’은 죽어서도 살아서도 여인들에게 둘러싸인 숙종의 왕릉 앞에서 본격 펼쳐지는 ‘조선판 부부의 세계’를 예고, 숙종과 장희빈, 인현왕후의 치명적 사랑 이야기의 포문을 열며 다음 방송을 향한 기대감을 높였다. MBC ‘선을 넘는 녀석들-리턴즈’는 매주 일요일 오후 9시 5분 방송된다.

 

사진 제공 = MBC ‘선을 넘는 녀석들-리턴즈’

전체 166223 현재페이지 4 / 5541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166133 천안시시설관리공단, 재활용품 매각단가 인하 조정 김정화 2020.06.01
166132 천안시청소년수련관, 청소년 동아리 활동 지원 김정화 2020.06.01
166131 천안시, ‘청년 멘토 육성’으로 젊은 도시 위상 공고히 김정화 2020.06.01
166130 박상돈 천안시장, 코로나19 대응 천안아름초 방문 김정화 2020.06.01
166129 천안시, 물류창고·콜센터 집중 소독 김정화 2020.06.01
166128 천안시복지재단, 모든 시민 행복위해 ‘구슬땀’ 김정화 2020.06.01
166127 천안시, 동부바이오 산업단지 조성 가속화 김정화 2020.06.01
166126 천안시, 코로나19 극복 위해 천안사랑카드 월 캐시백 혜택한도 100만원 상향 김정화 2020.06.01
166125 '동백꽃 필 무렵'→'가족입니다' 김지석, 이번엔 국민 '남사친'이다 김정화 2020.06.01
166124 '아는 건 별로 없지만 가족입니다' 배우들이 직접 밝힌 관전 포인트는? 김정화 2020.06.01
166123 마스크 5부제 6월부터 폐지…18세 이하 구매수량 3→5개로 김정화 2020.06.01
166122 의왕시 청소년방과후아카데미, 주말체험활동 진행 김정화 2020.06.01
166121 수도권 초·중학교 등교인원 1/3 이하로…고교는 2/3 유지 김정화 2020.06.01
166120 의왕시 부곡동청소년문화의집 도서 신청 이벤트 실시 김정화 2020.06.01
166119 방역당국 “다중이용시설 어디나 감염 가능성…거리두기 필요” 김정화 2020.06.01
166118 공개정보 사후관리 ‘송파구 인터넷 방역단’을 칭찬합니다 김정화 2020.06.01
166117 의왕시, 여름방학 대학생 행정체험 아르바이트 참가자 모집 김정화 2020.06.01
166116 대한적십자사봉사회 의왕지구협의회, 전국 우수지구협의회 선정 김정화 2020.06.01
166115 코로나19 등 대비 국가지정 음압병실 83개 확충한다 김정화 2020.06.01
166114 예산군, 2020년 1월 1일 기준 개별공시지가 결정·공시 김정화 2020.06.01
166113 산림청, 생활밀착형숲 12곳 조성…미세먼지 줄인다 김정화 2020.06.01
166112 예산군 응봉면, 사과나무 거리정비 실시 김정화 2020.06.01
166111 6월의 ‘6·25전쟁영웅’ 장철부 육군 중령…독립군 유격대장 출신 김정화 2020.06.01
166110 예산군체육회, ‘스포츠클럽 공모사업’ 선정 김정화 2020.06.01
166109 예산군, 축산농가 대상 가축분 퇴비 부숙도 검사 무료 실시 김정화 2020.06.01
166108 공공지원 민간임대주택 2000호 민간제안 사업 공모 김정화 2020.06.01
166107 예산군, 가축 배합사료 급여작업 자동화 시대 열다 김정화 2020.06.01
166106 수출길 막힌 중소기업 지원…일본·독일에 특별 전세기 투입 김정화 2020.06.01
166105 코로나19로 제조업 생산 ↓…서비스업·소비는 반등 김정화 2020.06.01
166104 배우 신도현, ‘출사표’ 합류! 나나 절친 장한비 役 김정화 2020.06.01
 1  2  3  4  5  6  7  8  9  10 다음  55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