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l RSS l 2020.01.22 [18:43]

  • 정책
  • 경제
  • 사회
  • 문화
  • IT/과학
  • 교육
  • 지역
  • 해외
  • 핫연예
  • 스타☆포토
보도자료실
보도자료를 올릴 수 있는 공간입니다. 공공기관이나 회사 등의 알림, 행사 자료를 자유롭게 올릴 수 있으며 이곳에 올린 보도자료는 100개의 언론사에 동시제공됩니다.
'유령을 잡아라' 문근영, 쌍둥이 동생 생존 확인! 지하철 유령 검거만 남았다 '최종화 관심↑'
글쓴이 : 김정화 날짜 : 2019.12.10 10:39

tvN ‘유령을 잡아라’ 문근영과 연쇄살인마 김건우가 더 이상 물러설 곳 없는 벼랑 끝 대치로 극을 뒤흔들었다. 문근영을 죽이려는 김건우의 섬뜩한 모습과 이에 맞선 문근영의 비장한 모습이 팽팽한 긴장감을 선사, 마지막까지 손에 땀을 쥐게 만드는 스릴 넘치는 극 전개가 최종화에 대한 궁금증을 더욱 끌어올렸다.

지난 9일(월) 방송된 tvN 월화드라마 ‘유령을 잡아라’(연출 신윤섭/극본 소원-이영주/제작 로고스필름/기획 스튜디오드래곤) 15화에서는 지하철 유령이자 연쇄살인마 김이준(김건우 분) 검거에 박차를 가하는 유령(문근영 분)-고지석(김선호 분)의 막판 스퍼트가 숨가쁘게 그려졌다.

이 날 유령-고지석은 김이준의 모친 최경희(김정영 분)가 유령 동생 유진(문근영 분 / 1인 2역)을 남몰래 보살피고 있었다는 사실을 확인했고, 김이준이 김철진(정평 분)의 시신을 다음날 지하철 첫차에 유기할 것이라는 상황을 파악하며 극의 몰입도를 한층 끌어올렸다.

이와 함께 시청자들을 혼란에 빠트렸던 김이준의 시신 유기법이 밝혀져 이목을 집중시켰다. 김이준은 사건 전날 은신처에서 살해 준비를 마친 뒤 통제 구역에서 타깃을 살해했고 이후 왕수리역으로 이동, 시신을 유기할 노선 승강장에 탑승 금지 스티커를 붙이고 터널에서 첫차를 기다린 후 터널 쪽 문을 이용해 시신을 유기했던 것. 매 사건마다 승강장과 개찰구 사이에서 흔적도 없이 사라져 모두를 혼란스럽게 만들었던 김이준의 수법이 시청자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 특히 딸 새롬이(박가빈 분)의 죽음을 방관한 사람들의 시신을 지하철에 넣고 달리게 한 뒤 세상에 ‘내 아이를 친 건 지하철이 아니라 이 사람들이다’라는 메시지를 공개하려 했던 김이준의 소름 끼치는 의도까지 밝혀져 충격을 안겼다.

그런 가운데 시청자 모두가 염원했던 유령-유진 자매 상봉이 불발돼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유령은 유진의 생사를 확인하고 안도의 눈물을 흘리며 기뻐하면서도 유진이 집으로 돌아오지 않는 것을 걱정했다. 반면 유진은 자신을 찾아 헤매는 언니 유령을 보고 애틋함을 폭발시켰지만 또다시 버림받지 않을까 하는 두려움, 자신을 2년 동안 보살펴준 최경희에 대한 정 때문에 그녀 곁에 남는 등 서로를 그리워하는 두 자매의 모습은 그래서 더욱 안쓰러웠다.

무엇보다 한애심(남기애 분)의 뜨거운 모성애가 시청자들의 눈물샘을 자극했다. “엄마 간병인이었던 아줌마 찾아야 돼. 그 아줌마 잡아야 신참이 웃을 수 있거든. 우리 신참 나한테 정말 소중한 사람이야. 엄마만큼 지켜주고 싶은 사람”이라는 고지석의 고백과 동시에 한애심-최경희의 재회가 이뤄져 눈길을 끌었다. 특히 정신이 돌아온 한애심은 “아들이 아끼는 그 사람 지켜야 돼요”라며 최경희와 몸싸움까지 불사했고 이후 고지석에게 “선일모텔이야. 이것밖에 못 해줘서 미안해 엄마가”라며 김이준을 검거할 결정적 단서를 알려주는 등 한애심의 모성애와 그간 힘들었던 시간을 모두 보상 받은 듯 오열하는 고지석의 모습이 시청자들의 가슴을 뭉클하게 만들었다.

그런 가운데 유령과 연쇄살인마 김이준의 폭풍전야 맞대면이 ‘유령을 잡아라’ 15화 엔딩을 장식하며 일촉즉발의 텐션을 폭발시켰다. 특히 지하철 유령 연쇄살인사건의 대미를 장식하듯 유령을 죽이기 위해 다가가는 김이준의 모습과 그를 향해 당장이라도 총을 쏘려는 유령의 모습이 긴장감을 절정으로 끌어올리는 등 최종화에 대한 관심을 한층 높였다.

‘유령을 잡아라’ 15화가 방송된 후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 사이트에서는 “고유커플 꽉 막힌 해피엔딩 소취”, “유진이만 나오면 눈물이 그렁그렁~ 언니 유령이랑 하루빨리 행복하자”, “최종화 유령-유진 자매 행복한 모습 많이 보여주세요”, “문근영이 왜 문근영인지 김선호가 왜 김선호인지 보여준 장면 많아서 좋았다”, “문근영-김선호뿐만 아니라 남기애, 김정영, 김건우까지 너무 연기 잘해서 박수” 등 뜨거운 반응이 쏟아졌다.

한편 tvN ‘유령을 잡아라’는 첫차부터 막차까지, 시민들의 친숙한 이동 수단 지하철을 지키는 지하철 경찰대가 ‘지하철 유령’으로 불리는 연쇄살인마를 잡기 위해 사건을 해결해가는 상극콤비 밀착수사기. ‘유령을 잡아라’ 최종화는 오늘(10일) 밤 9시 30분 방송된다.

<사진 제공 = tvN ‘유령을 잡아라’ 15화 방송 캡처>


전체 152348 현재페이지 6筌욑옙ion=吏쟧on= / 5079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152198 충남도 보건환경연구원, 겨울철 식중독 주범 ‘노로바이러스’ 주의 김정화 2020.01.22
152197 원주시립중앙도서관, 2월 주말영화 상영 강효민 2020.01.22
152196 안산시 상록구여성합창단원 모집 조민아 2020.01.22
152195 안산시, 노후주택 옥내급수관 개량비 지원 조민아 2020.01.22
152194 원주시, 2020년 건강도시 공모사업 참가 단체 공개 모집 강효민 2020.01.22
152193 충남도 보건환경연구원, 설 명절 성수식품 안전성 검사 ‘적합’ 김정화 2020.01.22
152192 안산시, 해외유입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 방지 총력 조민아 2020.01.22
152191 안산시, 2020년 마을만들기 주민공모사업 설명회 개최 조민아 2020.01.22
152190 충남소방본부, 올해 설 선물은 ‘소화기’ 어떠세요? 김정화 2020.01.22
152189 안산시, 설 연휴 종합상황실 운영 조민아 2020.01.22
152188 안산 사랑의 온도탑 ‘펄펄’…100도 조기 달성 조민아 2020.01.22
152187 충남도, ‘농사랑’ 설맞이 농·특산물 특판전 개최 김정화 2020.01.22
152186 충남도, ‘여성농어업인 행복바우처’ 연령 범위 확대 김정화 2020.01.22
152185 충남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대응’ 대책반 가동 김정화 2020.01.22
152184 충남도, 설 연휴 ‘민생 안정·경제 활력’ 대책 강화 김정화 2020.01.22
152183 문체부-경찰청 공조로 해외 저작권 사범 최초 적색수배 김정화 2020.01.21
152182 중동 내 신한류 이끌 ‘2020 한국-아랍에미리트 상호 문화교류의 해’ 추진 김정화 2020.01.21
152181 보성소방서 보성119안전센터, 따듯한 설 명절을 위한 노인요양시설 위문 한선근 2020.01.21
152180 경상남도농업기술원, 사과나무 겨울철 가지치기 꽃눈 확인 후에 하세요 김정화 2020.01.21
152179 경상남도 설연휴 블랙아이스 사고 예방 상습결빙도로 집중관리 김정화 2020.01.21
152178 경남FC, 호주 청소년 대표팀 출신 수비수 닉 안셀 영입 김정화 2020.01.21
152177 경남소방, 설 연휴 ‘화재 사망자 제로화’ 목표 김정화 2020.01.21
152176 경상남도, 설 연휴 가볼만한 곳 26곳 추천·발표 김정화 2020.01.21
152175 경상남도-경상남도자원봉사센터, 한화디펜스와 함께 설맞이 사랑나눔 쌀 전달식 진행 김정화 2020.01.21
152174 경남 마산로봇랜드 설명절 맞아 온가족 할인 이벤트 김정화 2020.01.21
152173 경상남도, 설명절 대비 재난 취약시설 특별 점검 실시 김정화 2020.01.21
152172 경상남도, 북한이탈주민에 설맞이 이웃사랑 위문품 전달 김정화 2020.01.21
152171 경상남도, ‘2020년 정부합동평가 성과향상 순회교육’ 실시 김정화 2020.01.21
152170 경남도, 안심서비스 앱으로 1인 가구 고독사 예방 안전망 구축 김정화 2020.01.21
152169 문 대통령 “검찰개혁 큰 획…시행준비 과정서 객관·중립성 확보해야” 김정화 2020.01.21
 1  2  3  4  5  6  7  8  9  10 다음  5079 
<
인기기사
  회사소개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뉴스웨이브 ㅣ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서현동 245-4 LG에클라트 2차 922호 ㅣ 전화 : 070-7825-9093ㅣ 팩스 : 031-601-8799
등록번호: 경기 아00264 ㅣ 등록일: 2009년 12월 29일 ㅣ 발행인 :변창수 ㅣ 편집인: 윤정은 ㅣ 발행연월일 : 2007년 3월 3일
Copyright ⓒ 뉴스웨이브 All rights reserved.
Contact [email protected]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