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l RSS l 2019.12.07 [14:15]

  • 정책
  • 경제
  • 사회
  • 문화
  • IT/과학
  • 교육
  • 지역
  • 해외
  • 핫연예
  • 스타☆포토
보도자료실
보도자료를 올릴 수 있는 공간입니다. 공공기관이나 회사 등의 알림, 행사 자료를 자유롭게 올릴 수 있으며 이곳에 올린 보도자료는 100개의 언론사에 동시제공됩니다.
'블랙독' 차원이 다른 공감력 장착! 서현진X라미란 첫 스틸컷 공개 온도차 다른 이색 만남 ‘호기심 자극’
글쓴이 : 김정화 날짜 : 2019.11.15 12:00

‘블랙독’ 서현진과 라미란이 차원이 다른 공감을 장착하고 시청자들을 매료시킬 준비를 마쳤다.

tvN 월화드라마 ‘유령을 잡아라’ 후속으로 오는 12월 16일 첫 방송되는 ‘블랙독’(연출 황준혁, 극본 박주연, 제작 스튜디오드래곤, 얼박웍스) 측은 15일, 현실 밀착형 캐릭터를 입은 서현진과 라미란의 첫 스틸컷을 공개해 기대감에 불을 지핀다.

‘블랙독’은 기간제 교사가 된 사회초년생 고하늘(서현진 분)이 우리 삶의 축소판인 ‘학교’에서 꿈을 지키며 살아남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이야기다. 프레임 밖에서 바라본 학교가 아닌, 현실의 쓴맛을 누구보다 잘 아는 기간제 교사를 통해 그들의 진짜 속사정을 내밀하게 들여다볼 예정. 기존의 학원물과 달리 교사를 전면에 내세워 베일에 싸인 그들의 세계를 밀도 있게 녹여내며 완벽하게 새로운 드라마의 탄생을 예고한다. 여기에 서현진, 라미란을 비롯해 하준, 이창훈, 정해균, 김홍파 등 설명이 필요 없는 연기파 배우들이 총출동해 극의 리얼리티와 완성도를 높인다.

무엇보다 자신만의 색이 확실한 두 배우 서현진, 라미란의 만남은 ‘블랙독’을 기다리게 만드는 최고의 관전 포인트로 손꼽힌다. 그런 가운데 공개된 사진 속, 서현진과 라미란의 180도 달라진 분위기가 드라마 팬들을 설레게 한다. 먼저, 교육열이 높기로 소문난 사립고등학교로 첫 출근하게 된 신입 기간제 교사 ‘고하늘’로 완벽 변신한 서현진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깔끔한 단발머리에 사회초년생다운 풋풋한 미소는 ‘고하늘’ 그 자체. 반짝이는 눈빛 속에 담긴 설렘은 모든 것이 낯설고 서툴지만, 열정만큼은 그 누구에게도 뒤지지 않는 신입 기간제 교사 고하늘의 면면을 엿볼 수 있다. 치열한 입시 전쟁터에 떨어진 고하늘은 특유의 생존력으로 온갖 문제들을 극복해가며 성장통을 겪을 예정. ‘뭘 모르는 무경력’ 사회초년생 고하늘이 사회의 축소판과 같은 사립고등학교에서 살아남을 수 있을지 궁금증을 자극한다.

소문난 워커홀릭이자 대치동 입시‘꾼’인 진로진학부장 ‘박성순’으로 변신한 라미란의 카리스마도 흥미롭다. 학생들을 위해서라면 광대 짓도 마다하지 않고, 대학 입학처를 다니며 ‘영업맨’의 역할까지 도맡는 열혈 선생님 박성순. 베테랑의 노련함과 여유가 엿보이는 표정은 ‘입시의 달인’ 박성순의 활약을 더욱 기대케 한다. 특히, 사람 좋은 미소를 짓고 있지만, 상대를 꿰뚫어 보는 듯한 예리함은 캐릭터에 대한 궁금증을 더한다. 이어진 사진 속 고하늘과 박성순 사이에 흐르는 싸늘한 분위기도 호기심을 불러일으킨다. 신입교사 고하늘은 진학부 부장인 박성순의 앞에서 두 손을 모으고 잔뜩 긴장한 모습. 온도차 다른 두 사람의 대비가 이들의 관계에 궁금증을 자극한다. 훗날 치열한 전쟁터에 떨어진 사회 초년생 고하늘의 멘토를 자처하는 박성순이기에 서로에게 어떤 자극제가 될지, 연기력에 이견이 없는 두 배우가 그려나갈 특별한 ‘워맨스’에 그 어느 때 보다 기대가 쏠린다.

서현진, 라미란이 빚어내는 시너지는 기대 그 이상으로 완벽하다. 서현진은 “저는 호흡이 좋다고 생각한다. 선배님은 현장에서 에너지가 굉장히 좋으셔서 모두를 웃게 해주신다”며 “안 그런 듯하면서도 늘 전체를 보고 계셔서 무심히 지나가듯 던져주는 단어들이 연기의 힌트가 되는 경우가 있는데, 이런 것들이 선배님의 내공이구나 느끼고 있다. 그리고 현장에서 끊임없이 노래하시는데 그것이 선배님의 매력”이라며 무한 신뢰를 드러냈다. 라미란 역시 “서현진 배우와 호흡은 두말하면 잔소리. 언제나 화기애애한 촬영현장 분위기로 현장에 오는 것이 즐겁다. 뜨거운 열정을 지닌 배우들이 함께 모여 즐겁게 촬영 중이다. 시청자분들께도 공감되는 뜻깊은 이야기가 되었으면 한다”며 기대 심리를 자극했다.

한편, tvN 새 월화드라마 ‘블랙독’은 ‘유령을 잡아라’ 후속으로 12월 16일(월) 밤 9시 30분 첫 방송 된다.

<사진제공 =tvN>


전체 148171 현재페이지 2吏쟧on= / 4940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148141 고양시, “안심하고 근무할 수 있어요” 김정화 2019.12.06
148140 '놀면 뭐하니?-뽕포유' 유산슬, 반짝이 슈트 벗고 라면집서 앞치마 두른 사연 밝혀진다! 관심 집중! 김정화 2019.12.06
148139 '배틀트립' 이엘-이설, 포르투갈 빵집 취업 1일차! "저희 취직했어요~" 김정화 2019.12.06
148138 유병국 충남도의장 “나라 미래 지키는 녹색어머니회 지원 힘쓸 것” 김정화 2019.12.06
148137 '레버리지',런웨이 뺨치는 워킹신! '모델포스' 뿜뿜! 김정화 2019.12.06
148136 남양주시 조안면, 2020년 설해대비 제설봉사단 간담회 개최 김정화 2019.12.06
148135 주방에서의 화재, 정답은 K급 소화기 권혁철 2019.12.06
148134 남양주시, 야생멧돼지 적정처리 및 총기 안전교육 실시 김정화 2019.12.06
148133 평택시 세교동 자율방재단, 겨울철 대비 간담회 개최 김정화 2019.12.06
148132 평택시 안중읍, 주민자치프로그램 발표회 개최 김정화 2019.12.06
148131 평택시 송탄보건소, 뇌졸중 예방관리 건강강좌 개최 김정화 2019.12.06
148130 평택시 육아종합지원센터 ‘연말 시상식’ 개최 김정화 2019.12.06
148129 평택시, 2019 드림ON 진로페스티벌 성황리 개최 김정화 2019.12.06
148128 광주시 퇴촌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어르신 생신잔치 개최 김정화 2019.12.06
148127 광주시, 2019년 제3회 구인·구직자 만남의 날 성료 김정화 2019.12.06
148126 의왕시 버스업체 삼영·보영운수 임직원, 이웃돕기 성금 기탁 김정화 2019.12.06
148125 의왕시 갈뫼초등학교, 이웃사랑 나눔 실천 동참 김정화 2019.12.06
148124 의왕시치매안심센터, 치매예방교실로 어르신 치매예방 도와 김정화 2019.12.06
148123 자원봉사자 화합의 날, 제18회 의왕시 자원봉사자의 날 기념식 성료 김정화 2019.12.06
148122 '전참시' 영자팸x매니저들, 영자의 보양식 먹으러 출동 '대체 무엇?' 김정화 2019.12.06
148121 부천시보건소, 순천향대 부천병원에 복지부 장관 표창 전달 김정화 2019.12.06
148120 장덕천 부천시장 “이제 고리울청춘농장에서 만나요!” 김정화 2019.12.06
148119 부천시, 오정 시민의강 조성 사업 준공식 개최 김정화 2019.12.06
148118 구리시, 동 인적안전망 역량 강화 교육 실시 김정화 2019.12.06
148117 ‘2020 설특집 아이돌스타 선수권대회’ 전현무-슈퍼주니어 이특-트와이스 다현, 3MC 확정! 김정화 2019.12.06
148116 ‘편스토랑’ 육통령 돈스파이크, 극찬일색 新메뉴 ‘돈스파이’ 예고 김정화 2019.12.06
148115 부천시, ‘안전점검의 날’ 안전문화운동 캠페인 김정화 2019.12.06
148114 부천 오정보건소 독거어르신 치매예방교실 호응 김정화 2019.12.06
148113 부천시보건소, 겨울철 수두 급증에 따른 예방수칙 안내 김정화 2019.12.06
148112 부천시, 후보 도서 10권 선정… 선호도 조사 시작 김정화 2019.12.06
 2  3  4  5  6  7  8  9  10  11  12 다음  4940 
<
인기기사
  회사소개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뉴스웨이브 ㅣ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서현동 245-4 LG에클라트 2차 922호 ㅣ 전화 : 070-7825-9093ㅣ 팩스 : 031-601-8799
등록번호: 경기 아00264 ㅣ 등록일: 2009년 12월 29일 ㅣ 발행인 :변창수 ㅣ 편집인: 윤정은 ㅣ 발행연월일 : 2007년 3월 3일
Copyright ⓒ 뉴스웨이브 All rights reserved.
Contact [email protected]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