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 종영까지 단 2회, 마지막까지 영혼 홀릴 떡밥정리! 최종화 ‘관전 포인트’
글쓴이 : 김정화 날짜 : 2019.09.16 09:50



영혼 담보 코믹 판타지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가 어떤 결말을 맺을까.

 

tvN 수목드라마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연출 민진기, 극본 노혜영 고내리, 제작 (주)이엘스토리/ 이하 ‘악마가(歌)’)가 단 2회만을 남겨두고 있다. ‘누구나 한 번쯤 영혼을 팔아서라도 이루고 싶은 소원이 있지 않을까?’라는 물음에서 시작된 이 드라마는 현실적인 이야기를 흥미로운 판타지 세계관으로 풀어내며 시청자들에게 참신한 재미를 선사했다. ‘선과 악’의 간극이 결코 멀지 않다는 것을 보여주며, 인생의 중요한 가치에 관해 질문을 던진 ‘악마가’. 매회 소름을 유발하는 반전을 펼쳐온 만큼, 남은 2회 동안 풀어갈 이야기와 그 엔딩에 궁금증이 쏠리고 있다. 이에 끝날 때까지 끝난 게 아닌 ‘악마가’의 최종화 돌입에 앞서 놓쳐선 안 될 마지막 ‘떡밥’들을 짚어봤다.

 

#죽지도 살지도 못하는 정경호, 그가 내릴 마지막 선택은?

 

지난 방송에서 김이경(이설 분)은 ‘구원’을 조건으로 계약서에 서명하고 영혼을 회수당했다. 이후 하립(정경호 분)과 그녀의 주변엔 기적 같은 일들이 일어났지만, 김이경은 예전처럼 감정을 담아 노래할 수 없었다. 타인에게 공감하지 못하고 가장 빛나는 부분을 잃어버린 그녀를 보며 하립은 자신의 잘못을 깨닫고, 그녀의 영혼을 되돌리기 위해 또 다른 ‘영혼 사수기’를 시작했다. 하립은 스스로 해결책을 찾아야 한다는 강과장(윤경호 분)의 마지막 메시지와 세상 모든 일이 신의 뜻대로 흘러가지 않는다며 ‘인간의 의지’를 강조했던 공수래(김원해 분)의 말을 되새기며 악마를 찾아갔다. 목숨까지 내던져가며 악마 모태강(박성웅 분)과 맞섰지만, 하립은 이제 죽지도 못하는 신세였다. “우리의 계약은 영혼은 영원하고, 너는 죽고 싶어도 살아야 한다. 모든 것이 나의 계획이라 하더라도 너는 마지막에 동의하지 않으면 되는 것이었다. 명심해라, 너 자신이 원한 것이다”라는 악마의 말은 욕망에 눈이 멀어 영혼 없는 삶을 택한 것이 결국 하립의 의지였으며, 그 끝엔 죽음보다 무거운 형벌만이 남는다는 것을 의미했다. 영혼 회수까지 열흘이 채 남지 않은 하립은 이제 모든 것을 던져 김이경의 영혼을 되찾고자 한다. 과연 하립은 김이경의 영혼을 되돌릴 ‘해결책’을 찾아낼 수 있을까? 매 순간이 악마의 유혹이었던 삶의 끝에서 그가 내릴 마지막 선택이 궁금증을 증폭한다.

 

#소멸한 김원해, 악마 박성웅의 변화! 악마의 끝은?

 

악마 모태강이 ‘감정’을 느끼기 시작한 것은 지서영(이엘 분)을 만난 후였다. 그녀를 보며 심장이 뛰는 것을 느꼈고, ‘사랑’이라는 감정에 흔들렸다. 이후 강과장이 목숨을 잃으면서 혼자 남은 그는 아버지인 공수래마저 소멸하자 고통에 몸부림쳤다. 그토록 원망하던 아버지가 사라졌으나 참을 수 없는 아픔을 느낀 것. 그의 집에는 온통 영혼 나무가 드리워졌고, 악마는 모든 의욕을 상실한 채 더 깊은 어둠 속에 자신을 묻어놓았다. 모태강이 이별 앞에서 아파하는 모습은 그에게도 소중한 영혼이 있었다는 사실을 의미했다. 모태강과 하립의 계약은 영원하지만, 악마가 ‘감정’을 되찾아가면서 영혼 계약도 어떻게 흘러갈지 예측할 수 없는 상황. 또한, 신마저 악마와 인간들의 영혼 계약에 개입하기 시작했다. 앞선 예고편에선 새로운 수전령(이상희 분)이 모태강에게 “신의 의지는 집행된다”고 선언했다. 자연의 섭리를 거스르고 천사들을 해친 모태강의 운명이 결정된다는 뜻. 여기에 악마 모태강의 정체를 알아챈 지서영이 지친 그를 찾아와 안아주는 모습도 포착되면서 둘 사이의 관계가 어떤 결말을 맺을지도 호기심을 자극한다.

 

#흩어져 버린 영혼들, 이설은 영혼을 되찾을 수 있을까?

 

영혼 없이 살아갈 수 없다고 생각한 하립은 악마와 결판을 냈다. 악마가 회수했던 영혼들이 담긴 영혼 나무를 베어버린 것. 그 순간 영혼의 빛들은 공중으로 흩어졌다. 그리고 모태강은 “저 영혼들은 돌아올 방법이 없다”라며 허망한 표정을 지었다. 영혼들은 날아가 버렸고, 이를 되돌릴 방법을 모르는 하립과 악마는 막다른 골목에 도달했다. 공개된 예고편에서는 하립의 노력에도 불구하고 “영감 같은 거 필요 없어요. 난 지금으로도 충분히 최고가 될 수 있으니까”라며 여전히 차가운 태도를 보이는 김이경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런 김이경을 위해 하립은 ‘영혼을 담은’ 곡을 쓰기 시작했다. 과연 하립의 노래는 김이경의 영혼을 되찾아올 수 있을까? 사라진 영혼들은 언제, 어떻게 다시 나타날까? 예측 불가한 하립의 마지막 ‘영혼 사수기’에 관심이 집중된다. tvN 수목드라마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는 오는 18, 19일 밤 9시 30분 최종화를 방송한다.

 

<사진제공=tvN>

전체 174277 현재페이지 9 / 5810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174037 부여군 3不정책, 청정부여 파수꾼 역할‘톡톡’ 김정화 2020.08.04
174036 ‘편의점 샛별이’ 종영까지 단 2회, 아쉬움 달랠 현장 비하인드컷 공개 김정화 2020.08.04
174035 ‘출사표’ 나나♥박성훈, 연애 시작 후 첫 사랑싸움? ‘깜짝 위기’ 김정화 2020.08.04
174034 가평군, 「가평군 진로 길 잡(JOB)이 직업진로 캠프 개최」 김정화 2020.08.04
174033 가평군, ‘지역사회건강조사’실시 김정화 2020.08.04
174032 가평에서, 안전하고 쿨~한 여름휴가 보내기 위한 3行 · 3禁 김정화 2020.08.04
174031 가평군, 「부동산소유권 이전등기 등에 관한 특별조치법 」시행 김정화 2020.08.04
174030 아산시 박찬희 주무관, ‘제28회 충청남도 지적세미나’ 최우수상 수상 김정화 2020.08.04
174029 ‘아산 코아루 책놀이터 작은도서관’ 리모델링 새출발 김정화 2020.08.04
174028 ‘요트원정대’ 최시원, 상의탈의+라면흡입 ‘거침없는 태평양 생존기’ 김정화 2020.08.04
174027 김상돈 의왕시장, 집중호우 하천시설물 점검나서 김정화 2020.08.04
174026 충남도, “무거운 책임감으로 호우피해 예방 및 복구 만전” 김정화 2020.08.04
174025 예산군, 집중호우로 인한 피해현장 긴급복구 지원 김정화 2020.08.04
174024 김포시청소년상담복지센터 북부분소 운영 재개 김정화 2020.08.04
174023 김포시청소년상담복지센터, 온라인 부모교육 ‘우아솔:우리 아이와 솔직한 성교육’ 진행 김정화 2020.08.04
174022 김포시 진로체험지원센터, 청소년 기업체 탐방 실시 김정화 2020.08.04
174021 김포시 장기동 마을계획단 발대식 개최 및 주민자치 역량강화 교육 실시 김정화 2020.08.04
174020 김포시 풍무도서관, 8월 경기도 문화의 날 인문학강좌 ‘SF를 읽는 즐거움’ 진행 김정화 2020.08.04
174019 김포시 풍무도서관, 독서의 달 ‘크리에이터와 함께하는 지식편의점 : 풍무점’ 진행 김정화 2020.08.04
174018 김포시, 대한노인회 김포시지회에 마스크 7만 장 전달 김정화 2020.08.04
174017 ‘앨리스’ 주원이 돌아온다, 첫 스틸부터 카리스마 폭발 김정화 2020.08.04
174016 성남문화재단, 콘서트 오페라 <세비야의 이발사> 공연 김정화 2020.08.04
174015 의왕시, 종이팩과 건전지 모아 화장지로 교환해요 김정화 2020.08.04
174014 의왕도시공사, 임·직원 월급 모아 전동휠체어 급속충전기 기증 김정화 2020.08.04
174013 의왕시 오전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취약계층 하절기 물품 지원 김정화 2020.08.04
174012 의왕시, 아동·시민 토론회 참여자 모집 김정화 2020.08.04
174011 '우아한 친구들' 이토록 짜릿하고 강렬한 엔딩 맛집 충격 선사한 ‘소름 유발’ 엔딩 모음 셋 김정화 2020.08.04
174010 '청춘기록' 박보검 첫 스틸 공개 시선 압도하는 런웨이! 거침없는 시크 카리스마 발산 김정화 2020.08.04
174009 이재준 고양시장, 휴가 반납하고 폭우 현장점검 나서 김정화 2020.08.04
174008 원주시, 집중호우로 인한 수해 발생지역 감염병 주의 당부 김정화 2020.08.04
 1  2  3  4  5  6  7  8  9  10 다음  58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