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l RSS l 2019.11.23 [11:49]

  • 정책
  • 경제
  • 사회
  • 문화
  • IT/과학
  • 교육
  • 지역
  • 해외
  • 핫연예
  • 스타☆포토
보도자료실
보도자료를 올릴 수 있는 공간입니다. 공공기관이나 회사 등의 알림, 행사 자료를 자유롭게 올릴 수 있으며 이곳에 올린 보도자료는 100개의 언론사에 동시제공됩니다.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 종영까지 단 2회, 마지막까지 영혼 홀릴 떡밥정리! 최종화 ‘관전 포인트’
글쓴이 : 김정화 날짜 : 2019.09.16 09:50



영혼 담보 코믹 판타지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가 어떤 결말을 맺을까.

tvN 수목드라마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연출 민진기, 극본 노혜영 고내리, 제작 (주)이엘스토리/ 이하 ‘악마가(歌)’)가 단 2회만을 남겨두고 있다. ‘누구나 한 번쯤 영혼을 팔아서라도 이루고 싶은 소원이 있지 않을까?’라는 물음에서 시작된 이 드라마는 현실적인 이야기를 흥미로운 판타지 세계관으로 풀어내며 시청자들에게 참신한 재미를 선사했다. ‘선과 악’의 간극이 결코 멀지 않다는 것을 보여주며, 인생의 중요한 가치에 관해 질문을 던진 ‘악마가’. 매회 소름을 유발하는 반전을 펼쳐온 만큼, 남은 2회 동안 풀어갈 이야기와 그 엔딩에 궁금증이 쏠리고 있다. 이에 끝날 때까지 끝난 게 아닌 ‘악마가’의 최종화 돌입에 앞서 놓쳐선 안 될 마지막 ‘떡밥’들을 짚어봤다.

#죽지도 살지도 못하는 정경호, 그가 내릴 마지막 선택은?

지난 방송에서 김이경(이설 분)은 ‘구원’을 조건으로 계약서에 서명하고 영혼을 회수당했다. 이후 하립(정경호 분)과 그녀의 주변엔 기적 같은 일들이 일어났지만, 김이경은 예전처럼 감정을 담아 노래할 수 없었다. 타인에게 공감하지 못하고 가장 빛나는 부분을 잃어버린 그녀를 보며 하립은 자신의 잘못을 깨닫고, 그녀의 영혼을 되돌리기 위해 또 다른 ‘영혼 사수기’를 시작했다. 하립은 스스로 해결책을 찾아야 한다는 강과장(윤경호 분)의 마지막 메시지와 세상 모든 일이 신의 뜻대로 흘러가지 않는다며 ‘인간의 의지’를 강조했던 공수래(김원해 분)의 말을 되새기며 악마를 찾아갔다. 목숨까지 내던져가며 악마 모태강(박성웅 분)과 맞섰지만, 하립은 이제 죽지도 못하는 신세였다. “우리의 계약은 영혼은 영원하고, 너는 죽고 싶어도 살아야 한다. 모든 것이 나의 계획이라 하더라도 너는 마지막에 동의하지 않으면 되는 것이었다. 명심해라, 너 자신이 원한 것이다”라는 악마의 말은 욕망에 눈이 멀어 영혼 없는 삶을 택한 것이 결국 하립의 의지였으며, 그 끝엔 죽음보다 무거운 형벌만이 남는다는 것을 의미했다. 영혼 회수까지 열흘이 채 남지 않은 하립은 이제 모든 것을 던져 김이경의 영혼을 되찾고자 한다. 과연 하립은 김이경의 영혼을 되돌릴 ‘해결책’을 찾아낼 수 있을까? 매 순간이 악마의 유혹이었던 삶의 끝에서 그가 내릴 마지막 선택이 궁금증을 증폭한다.

#소멸한 김원해, 악마 박성웅의 변화! 악마의 끝은?

악마 모태강이 ‘감정’을 느끼기 시작한 것은 지서영(이엘 분)을 만난 후였다. 그녀를 보며 심장이 뛰는 것을 느꼈고, ‘사랑’이라는 감정에 흔들렸다. 이후 강과장이 목숨을 잃으면서 혼자 남은 그는 아버지인 공수래마저 소멸하자 고통에 몸부림쳤다. 그토록 원망하던 아버지가 사라졌으나 참을 수 없는 아픔을 느낀 것. 그의 집에는 온통 영혼 나무가 드리워졌고, 악마는 모든 의욕을 상실한 채 더 깊은 어둠 속에 자신을 묻어놓았다. 모태강이 이별 앞에서 아파하는 모습은 그에게도 소중한 영혼이 있었다는 사실을 의미했다. 모태강과 하립의 계약은 영원하지만, 악마가 ‘감정’을 되찾아가면서 영혼 계약도 어떻게 흘러갈지 예측할 수 없는 상황. 또한, 신마저 악마와 인간들의 영혼 계약에 개입하기 시작했다. 앞선 예고편에선 새로운 수전령(이상희 분)이 모태강에게 “신의 의지는 집행된다”고 선언했다. 자연의 섭리를 거스르고 천사들을 해친 모태강의 운명이 결정된다는 뜻. 여기에 악마 모태강의 정체를 알아챈 지서영이 지친 그를 찾아와 안아주는 모습도 포착되면서 둘 사이의 관계가 어떤 결말을 맺을지도 호기심을 자극한다.

#흩어져 버린 영혼들, 이설은 영혼을 되찾을 수 있을까?

영혼 없이 살아갈 수 없다고 생각한 하립은 악마와 결판을 냈다. 악마가 회수했던 영혼들이 담긴 영혼 나무를 베어버린 것. 그 순간 영혼의 빛들은 공중으로 흩어졌다. 그리고 모태강은 “저 영혼들은 돌아올 방법이 없다”라며 허망한 표정을 지었다. 영혼들은 날아가 버렸고, 이를 되돌릴 방법을 모르는 하립과 악마는 막다른 골목에 도달했다. 공개된 예고편에서는 하립의 노력에도 불구하고 “영감 같은 거 필요 없어요. 난 지금으로도 충분히 최고가 될 수 있으니까”라며 여전히 차가운 태도를 보이는 김이경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런 김이경을 위해 하립은 ‘영혼을 담은’ 곡을 쓰기 시작했다. 과연 하립의 노래는 김이경의 영혼을 되찾아올 수 있을까? 사라진 영혼들은 언제, 어떻게 다시 나타날까? 예측 불가한 하립의 마지막 ‘영혼 사수기’에 관심이 집중된다. tvN 수목드라마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는 오는 18, 19일 밤 9시 30분 최종화를 방송한다.

<사진제공=tvN>


전체 147281 현재페이지 9 / 4910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147041 ‘동백꽃 필 무렵’ 백은혜, 종영 소감 전해! “오랫동안 잊히지 않을 작품” 김정화 2019.11.20
147040 '괴팍한 5형제' 박준형-서장훈-김종국-이진혁-부승관, '완전체 기념' 특집 예고! 기대UP 김정화 2019.11.20
147039 오시은 작가가 운영하는 문학프로그램에 함께해요! 박은아 2019.11.20
147038 화목보일러 사용에 주의하세요 장성우 2019.11.20
147037 순천소방서, 119다매체 신고 서비스 홍보 조세현 2019.11.20
147036 작은 관심으로부터 겨울철 화재 예방하자! 김유영 2019.11.20
147035 전병철 전 대표이사 중앙오션 경영 복귀, 주식 확보 나선다 최자웅 2019.11.20
147034 부천시, 장기요양요원 역량 강화 교육 실시 박은아 2019.11.20
147033 '나의 나라' 종영까지 단 2회, 마지막까지 놓칠 수 없는 관전 포인트 김정화 2019.11.20
147032 부천시보건소, 지하철과 시내버스에 금연광고 박은아 2019.11.20
147031 부천시, 메리츠화재와 걱정 해결 사업 업무협약 체결 박은아 2019.11.20
147030 어서와! 트래시태그는 처음이지? 박은아 2019.11.20
147029 예산군, 23일 덕산면 가야산에서 도시민 초청 직거래 장터 개최 김정화 2019.11.20
147028 예산군 삽교읍 도청이전주민생계조합, 복지사각지대 가정 위한 김장기탁 김정화 2019.11.20
147027 예산군 삽교읍 단체들 이웃사랑 손길 이어져 김정화 2019.11.20
147026 제12회 예산군 행복나눔콘서트 개최 김정화 2019.11.20
147025 아산시 고용산 산림휴양공간으로 거듭난다. 이수연 2019.11.20
147024 아산시 사회적경제과, 신뢰받는 행정서비스 구현 친절·청렴교육 이수연 2019.11.20
147023 아산시, 2019년도 맹사성 아카데미 신규임용 공무원 교육 이수연 2019.11.20
147022 부산시, 희망 2020 나눔캠페인 73일간의 대장정 돌입! 김정화 2019.11.20
147021 부산시장이 인증하는 ‘부산우수식품’ 드셔보세요 김정화 2019.11.20
147020 부산시, 공기업의 산재에 대한 경각심 높이고 근로자 안전 확보 김정화 2019.11.20
147019 부산시, 자율 차량2부제 실시 및 일부 교통통제 김정화 2019.11.20
147018 아산시, 교통약자 보호구역 긴급 점검 이수연 2019.11.20
147017 부산에서 아세안 10개국과의 패션 교류의 장이 열린다 김정화 2019.11.20
147016 '녹두전' 박민정, 아들 장동윤과 눈물의 재회…깊은 울림 선사! 김정화 2019.11.20
147015 경기도일자리재단 기술 교육생들 재능기부 펼쳐 김정화 2019.11.20
147014 경기연구원, 박사급 연구인력 13명 공개채용 실시 김정화 2019.11.20
147013 한국도자재단, 노사가 함께하는 ‘도자문화나눔’ 사회공헌활동 김정화 2019.11.20
147012 평생학습 성과 공유의 장 ‘2019 경기 평생학습 어울림 콘서트’ 개최 김정화 2019.11.20
 1  2  3  4  5  6  7  8  9  10 다음  4910 
<
인기기사
  회사소개개인보호정책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뉴스웨이브 ㅣ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서현동 245-4 LG에클라트 2차 922호 ㅣ 전화 : 070-7825-9093ㅣ 팩스 : 031-601-8799
등록번호: 경기 아00264 ㅣ 등록일: 2009년 12월 29일 ㅣ 발행인 :변창수 ㅣ 편집인: 윤정은 ㅣ 발행연월일 : 2007년 3월 3일
Copyright ⓒ 뉴스웨이브 All rights reserved.
Contact [email protected]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