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l RSS l 2019.09.18 [10:50]

  • 정책
  • 경제
  • 사회
  • 문화
  • IT/과학
  • 교육
  • 지역
  • 해외
  • 핫연예
  • 스타☆포토
보도자료실
보도자료를 올릴 수 있는 공간입니다. 공공기관이나 회사 등의 알림, 행사 자료를 자유롭게 올릴 수 있으며 이곳에 올린 보도자료는 100개의 언론사에 동시제공됩니다.
서울시, 한강변 숨겨진 설화 만나는 가족단위‘광나루 고무줄 축제’
글쓴이 : 김정화 날짜 : 2019.05.21 10:37



서울특별시(한강사업본부)는 “5월의 마지막주말인5.24(금)~26(일), 광나루한강공원에서 ‘도미부인 설화’를 어린이와 온 가족이 함께즐길 수 있는 <광나루 고무줄 축제>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작년에 이어 올 해로 두 번째인 <광나루 고무줄 축제>는 한강의 숨겨진 이야기를 공연, 놀이·체험 등으로 다채롭게 체험하는 한강 이야기 축제의 일환이다. 수려한 한강 수변경관과 옛 사랑이야기 결합된 동화 같은 포토존과 축제에서만 만날 수 있는 특별한 공연이 진행된다.

축제는「삼국사기」에 실린 ‘도미부인 설화’를 배경으로 한다. 설화는 도미부인이 백제의 폭군 개루왕이 유혹에도 굴하지 않고 한강을 건너 남편에게 돌아간다는 이야기를 담고 있다.

이러한 설화를 ‘역경을 극복하는 사랑의 힘’으로 해석하여 다양한 공연 및 체험 중심의 놀이 프로그램으로 구성하고, 시민의 참여를 통해 자연스럽게 이야기와 그 속에 담긴 의미를 헤아려 볼 수 있도록 기획된 프로그램이다.

<광나루 고무줄 축제>의 ‘고무줄’은 끊어지지 않는 도미부부의 사랑을 상징한다. ‘고무줄’은 어린이들이 손쉽게 즐길 수 있고 흔한 재료이지만, 이번 축제에서는 도미부부를 상징하는 주인공으로 포토존의 장식과 연계한 놀이·체험프로그램은 물론이고 연극 등의 공연에서도 색다른 방식으로 활용된다.

고무줄을 활용한 프로그램으로는 고무줄 놀이극 △꼬무와 쭈리, △도미부인 vs 개루왕 가면 만들기, △ 아빠 신발로 고무줄 새총 날리기, △고무줄 스트링 아트 △고무줄 퐁퐁그네, △고무줄 모래놀이터 등의 체험프로그램과 놀이존이 운영된다.

축제의 백미는 축제에서만 만날 수 있는 도미부인 설화를 극형식으로 만든 공연이다. 어린이들에게 익숙한 안데르센의 동화 ‘황제와 나이팅게일’과 도미부인 설화를 결합한 음악가족극 <여왕과 노래하는 도미부인>과 판소리로 만나는 도미부인 설화 마당놀이 <판소리 톡톡>이 시민들을 기다리고 있다.

메인 공연인 <여왕과 노래하는 도미부인>은 ‘황제와 나이팅게일’ 원작의 늙은 황제를 ‘열두 살 소녀 여왕’으로 각색하여 도미부인 설화와 결합한 음악가족극이다. 연극 속 도미부인과 여왕 두 사람 모두 역경을 극복한 주체로서 시민들은 연극을 통해, 여왕과 도미부인을 통해 현시대에 사랑과 약속의 의미와 고난을 극복하는 삶의 지혜를 한가득 느낄 수 있을 것이다.

극단 하땅세가 제작·공연하는 이 작품은 두 가지 이야기가 서로 넘나드는 흥미로운 이야기 구조 속에서 독창적 상상력과 창의적 표현, 아름다운 음악과 한강의 풍광이 어우러지는 독특한 관극 경험을 시민에게 제공할 것이다.

그 외에도 도미부부의 동화 같은 사랑을 느낄 수 있는 △포토존, 한강의 숨겨진 요정을 만날 수 있는 △한강 요정의 집, 마리오네트(줄인형)가 펼치는 한바탕 연주회 △옥종근의 마리오네트, 누구나 이용할 수 있도록 다양한 형태의 의자를 배치한 △누구나 의자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구성된다.

<한강 이야기 축제> 행사장은 즈믄나들목(제2요금소)을 통해 도보 및 차량을 통해 진입할 수 있으며, 제3요금소를 통해 차량으로 접근할 수 있다.

행사장과 한강 사이의 잔디밭은 그늘막 설치가 허용된 구역이므로 소형그늘막(2m*2m)이나 2면 이상이 개방된 소형텐트의 이용이 가능하다.(09시~19시, 그늘막 구역 이용에 관한 제반 수칙 준수 필요)

<한강 이야기 축제>는 한강공원을 이용하는 시민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일부 프로그램은 현장접수를 통해 진행될 예정이다.

자세한 문의는 한강이야기축제 운영사무국(☏02-3673-4594) 또는 서울시 한강사업본부 홈페이지(https://hangang.seoul.go.kr)를 이용하면 된다.

박기용 서울특별시 한강사업본부 총무부장은 “<광나루 고무줄 축제>를 통해 시민들이 한강의 역사·문화적 가치를 새롭게 체험하고 느끼시길 기대한다.”며, “많은 분들이 가족들과 함께 따스한 봄날 좋은 추억을 만드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전체 142107 현재페이지 6 / 4737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141957 남양주풍양보건소, 유아들을 대상으로 ‘치카치카 배워봐요’ 구연동화교실 운영 김정화 2019.09.16
141956 남양주보건소 치매안심센터, 희망톡톡!「경증치매환자 쉼터」건강이음 요리교실 김정화 2019.09.16
141955 남양주시, 스마트신호시스템 도입 추진 김정화 2019.09.16
141954 한화에너지 여수공장 합동소방훈련 실시 최규호 2019.09.16
141953 충남도, “경영혁신 통해 합리적 경영체계 확립해야” 김정화 2019.09.16
141952 '동백꽃 필 무렵' 고두심, 김선영, 김미화, 이선희 옹산 게장 골목엔 사람 냄새, 연기 잘하는 냄새가 난다~! 김정화 2019.09.16
141951 용산장복, 삼성카드와 함께하는 명절맞이 음식나눔 실시 이의룡 2019.09.16
141950 부산시, 적극행정으로 국비 공모에 최다 선정! 김정화 2019.09.16
141949 아름다운 가을축제, 제17회 의왕백운예술제 21일부터 이틀간 진행 김정화 2019.09.16
141948 대구소방, 추석 연휴 일 평균 2,377건 신고접수 김정화 2019.09.16
141947 대구문화예술회관, 2019 제3기 예술아카데미 수강생 모집 김정화 2019.09.16
141946 대구시,‘노후차량 운행제한 단속시스템’구축한다. 김정화 2019.09.16
141945 대구시,‘2019 친환경 교통주간’ 함께 걸어요 ! 김정화 2019.09.16
141944 내 마음에 책 한권,‘2019 대구 북페라’로 가자 김정화 2019.09.16
141943 '조선로코-녹두전' 장동윤, 김소현의 양어머니 되다?! 신박하게 설레는 4차 티저 영상 공개 김정화 2019.09.16
141942 ‘안녕하세요’ 녹화장이 안방? 이영자→신동엽→김태균 연쇄 ‘눕방’한 사연은 김정화 2019.09.16
141941 아티스트컴퍼니, 공식 유튜브 채널 오픈! 김정화 2019.09.16
141940 동두천시, 제282차 안전점검의 날 캠페인 실시 김정화 2019.09.16
141939 동두천시노인복지관, 2019 추석맞이 ‘나눔 행사’ 실시 김정화 2019.09.16
141938 동두천시민대학 제9회 열린강좌 전영수 교수의 “인구 충격의 미래 한국” 김정화 2019.09.16
141937 NH농협은행 동두천시지부 “추석맞이 사랑 나눔” 김정화 2019.09.16
141936 부천시, ‘안전점검의 날’ 안전문화운동 캠페인 박은아 2019.09.16
141935 동두천시 신시가지노점상인회, 이웃돕기 쌀 50포 기탁 김정화 2019.09.16
141934 부천시보건소, 홀몸어르신 친구사귀기 프로그램 운영 박은아 2019.09.16
141933 부천시, 제16회 물사랑그림그리기 대회 참가자 모집 박은아 2019.09.16
141932 동두천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 사회통합 프로그램 수강생 모집 김정화 2019.09.16
141931 환경 보호, ‘지구를 위한 카니발’에서 배워요 박은아 2019.09.16
141930 가을 타는 부천시티투어 함께 가요~! 박은아 2019.09.16
141929 ‘남양주 궁집 바로알기 프로젝트’ 「시장님과 함께하는 궁집 답사」실시 김정화 2019.09.16
141928 남양주 평생학습센터, 위기의 소상공인을 부탁해! 김정화 2019.09.16
 1  2  3  4  5  6  7  8  9  10 다음  4737 
인기기사

LA 빛낸 화보 여신 박민영! “완벽한 패션
  회사소개개인보호정책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뉴스웨이브 ㅣ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서현동 245-4 LG에클라트 2차 922호 ㅣ 전화 : 070-7825-9093ㅣ 팩스 : 031-601-8799
등록번호: 경기 아00264 ㅣ 등록일: 2009년 12월 29일 ㅣ 발행인 :변창수 ㅣ 편집인: 윤정은 ㅣ 발행연월일 : 2007년 3월 3일
Copyright ⓒ 뉴스웨이브 All rights reserved.
Contact news@newswave.k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