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l RSS l 2019.06.18 [10:43]

  • 정책
  • 경제
  • 사회
  • 문화
  • IT/과학
  • 교육
  • 지역
  • 해외
  • 핫연예
  • 스타☆포토
보도자료실
보도자료를 올릴 수 있는 공간입니다. 공공기관이나 회사 등의 알림, 행사 자료를 자유롭게 올릴 수 있으며 이곳에 올린 보도자료는 100개의 언론사에 동시제공됩니다.
서울시, 한강변 숨겨진 설화 만나는 가족단위‘광나루 고무줄 축제’
글쓴이 : 김정화 날짜 : 2019.05.21 10:37



서울특별시(한강사업본부)는 “5월의 마지막주말인5.24(금)~26(일), 광나루한강공원에서 ‘도미부인 설화’를 어린이와 온 가족이 함께즐길 수 있는 <광나루 고무줄 축제>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작년에 이어 올 해로 두 번째인 <광나루 고무줄 축제>는 한강의 숨겨진 이야기를 공연, 놀이·체험 등으로 다채롭게 체험하는 한강 이야기 축제의 일환이다. 수려한 한강 수변경관과 옛 사랑이야기 결합된 동화 같은 포토존과 축제에서만 만날 수 있는 특별한 공연이 진행된다.

축제는「삼국사기」에 실린 ‘도미부인 설화’를 배경으로 한다. 설화는 도미부인이 백제의 폭군 개루왕이 유혹에도 굴하지 않고 한강을 건너 남편에게 돌아간다는 이야기를 담고 있다.

이러한 설화를 ‘역경을 극복하는 사랑의 힘’으로 해석하여 다양한 공연 및 체험 중심의 놀이 프로그램으로 구성하고, 시민의 참여를 통해 자연스럽게 이야기와 그 속에 담긴 의미를 헤아려 볼 수 있도록 기획된 프로그램이다.

<광나루 고무줄 축제>의 ‘고무줄’은 끊어지지 않는 도미부부의 사랑을 상징한다. ‘고무줄’은 어린이들이 손쉽게 즐길 수 있고 흔한 재료이지만, 이번 축제에서는 도미부부를 상징하는 주인공으로 포토존의 장식과 연계한 놀이·체험프로그램은 물론이고 연극 등의 공연에서도 색다른 방식으로 활용된다.

고무줄을 활용한 프로그램으로는 고무줄 놀이극 △꼬무와 쭈리, △도미부인 vs 개루왕 가면 만들기, △ 아빠 신발로 고무줄 새총 날리기, △고무줄 스트링 아트 △고무줄 퐁퐁그네, △고무줄 모래놀이터 등의 체험프로그램과 놀이존이 운영된다.

축제의 백미는 축제에서만 만날 수 있는 도미부인 설화를 극형식으로 만든 공연이다. 어린이들에게 익숙한 안데르센의 동화 ‘황제와 나이팅게일’과 도미부인 설화를 결합한 음악가족극 <여왕과 노래하는 도미부인>과 판소리로 만나는 도미부인 설화 마당놀이 <판소리 톡톡>이 시민들을 기다리고 있다.

메인 공연인 <여왕과 노래하는 도미부인>은 ‘황제와 나이팅게일’ 원작의 늙은 황제를 ‘열두 살 소녀 여왕’으로 각색하여 도미부인 설화와 결합한 음악가족극이다. 연극 속 도미부인과 여왕 두 사람 모두 역경을 극복한 주체로서 시민들은 연극을 통해, 여왕과 도미부인을 통해 현시대에 사랑과 약속의 의미와 고난을 극복하는 삶의 지혜를 한가득 느낄 수 있을 것이다.

극단 하땅세가 제작·공연하는 이 작품은 두 가지 이야기가 서로 넘나드는 흥미로운 이야기 구조 속에서 독창적 상상력과 창의적 표현, 아름다운 음악과 한강의 풍광이 어우러지는 독특한 관극 경험을 시민에게 제공할 것이다.

그 외에도 도미부부의 동화 같은 사랑을 느낄 수 있는 △포토존, 한강의 숨겨진 요정을 만날 수 있는 △한강 요정의 집, 마리오네트(줄인형)가 펼치는 한바탕 연주회 △옥종근의 마리오네트, 누구나 이용할 수 있도록 다양한 형태의 의자를 배치한 △누구나 의자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구성된다.

<한강 이야기 축제> 행사장은 즈믄나들목(제2요금소)을 통해 도보 및 차량을 통해 진입할 수 있으며, 제3요금소를 통해 차량으로 접근할 수 있다.

행사장과 한강 사이의 잔디밭은 그늘막 설치가 허용된 구역이므로 소형그늘막(2m*2m)이나 2면 이상이 개방된 소형텐트의 이용이 가능하다.(09시~19시, 그늘막 구역 이용에 관한 제반 수칙 준수 필요)

<한강 이야기 축제>는 한강공원을 이용하는 시민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일부 프로그램은 현장접수를 통해 진행될 예정이다.

자세한 문의는 한강이야기축제 운영사무국(☏02-3673-4594) 또는 서울시 한강사업본부 홈페이지(https://hangang.seoul.go.kr)를 이용하면 된다.

박기용 서울특별시 한강사업본부 총무부장은 “<광나루 고무줄 축제>를 통해 시민들이 한강의 역사·문화적 가치를 새롭게 체험하고 느끼시길 기대한다.”며, “많은 분들이 가족들과 함께 따스한 봄날 좋은 추억을 만드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전체 135439 현재페이지 2 / 4515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135409 안산시 수암보건지소, 심폐소생술 교육 프로그램 운영 김정화 2019.06.14
135408 안산시, 중소기업을 강소기업으로 만든다 김정화 2019.06.14
135407 안산시, 지방세심의위원회 위원 16명 위촉 김정화 2019.06.14
135406 성남시-한국노총, 판교 길거리서 18~21일 무료 법률 상담 김정화 2019.06.14
135405 성남시 ‘지방세 가상계좌 납부 서비스’ 6개 은행으로 늘려 김정화 2019.06.14
135404 성남시, 19일 청년 취업박람회…119명 채용 김정화 2019.06.14
135403 ‘아이를 위한 나라는 있다’ 아이 돌보미로 변신한 김구라, 첫 출근 현장 포착 김정화 2019.06.14
135402 대구시, 올해 1기분 자동차세 79만대 862억 원 납부 안내 김정화 2019.06.14
135401 웹툰 창작을 위한 열린 공간‘대구웹툰캠퍼스 개소식’개최 김정화 2019.06.14
135400 고양시, 일산서구청사 내 ‘여성커뮤니티센터’ 개소식 개최 김정화 2019.06.14
135399 고양시, 일자리 팡팡~!! ‘쿠팡 고양FC 오픈 채용박람회’ 성료 김정화 2019.06.14
135398 고양시, ‘새내기 공직자 CS 역량강화 교육’ 실시 김정화 2019.06.14
135397 원주시, 풍수해 대비 옥외광고물 민관 합동 안전점검 실시 김정화 2019.06.14
135396 원주시, 제9회 건강가족 운동회 개최 김정화 2019.06.14
135395 예산군, 농·특산물 공동브랜드 ‘예가정성’ 사용허가 신청·접수 김정화 2019.06.14
135394 예산군 대흥면주민자치회, 사랑의 반찬 배달 김정화 2019.06.14
135393 예산군 치매안심센터, 치매지역사회협의체 간담회 가져 김정화 2019.06.14
135392 예산군, 관광지 무료와이파이 구축 공모 선정 김정화 2019.06.14
135391 예산군, WHO 건강도시 인증 받아 김정화 2019.06.14
135390 부산시, 소상공인 가족을 위한 힐링캠프 연다 김정화 2019.06.14
135389 아산시 사회적경제과, 청렴·친절교육...신뢰받는 행정 노력 김정화 2019.06.14
135388 아산시, 아산시마을만들기위원회 위촉 김정화 2019.06.14
135387 아산시, 아공노조-아산시 노사협의회 개최로 상호 win-win 김정화 2019.06.14
135386 아산시, 저온성 해충‘벼 물바구미’기승... 적기방제 당부 김정화 2019.06.14
135385 체인지업캠퍼스 파주캠프, 창의융합형 가족소통캠프 실시 김정화 2019.06.14
135384 경기도 황해청, 한국과 독일 물류기업 대상 투자설명회 개최 김정화 2019.06.14
135383 경기도, 저신용 영세 소상공인에 ‘보증료 전액 면제’‥1천억 규모 특별보증 지원 김정화 2019.06.14
135382 충남도 산림자원연구소, 안면도 소나무재선충병 방제 총력 김정화 2019.06.14
135381 충남도, 어촌 정착 꿈꾸는 군 복무 대상자 모집 김정화 2019.06.14
135380 충남도, 여름철 우기 대비 교량·터널 등 221개소 안전 점검 김정화 2019.06.14
 1  2  3  4  5  6  7  8  9  10 다음  4515 
인기기사

배우 박시연, 우월한 비율로 ‘시선압도’
  회사소개개인보호정책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뉴스웨이브 ㅣ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서현동 245-4 LG에클라트 2차 922호 ㅣ 전화 : 070-7825-9093ㅣ 팩스 : 031-601-8799
등록번호: 경기 아00264 ㅣ 등록일: 2009년 12월 29일 ㅣ 발행인 :변창수 ㅣ 편집인: 윤정은 ㅣ 발행연월일 : 2007년 3월 3일
Copyright ⓒ 뉴스웨이브 All rights reserved.
Contact news@newswave.k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