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l RSS l 2019.06.20 [21:13]

  • 정책
  • 경제
  • 사회
  • 문화
  • IT/과학
  • 교육
  • 지역
  • 해외
  • 핫연예
  • 스타☆포토
보도자료실
보도자료를 올릴 수 있는 공간입니다. 공공기관이나 회사 등의 알림, 행사 자료를 자유롭게 올릴 수 있으며 이곳에 올린 보도자료는 100개의 언론사에 동시제공됩니다.
'국민 여러분!' 김민정을 함정에 빠뜨린 최시원, “쓸모 있는 정치 하겠다” 선언!
글쓴이 : 김정화 날짜 : 2019.05.21 09:25



‘국민 여러분!’ 최시원이 김민정을 함정에 빠뜨렸다. 기발한 작전으로 그녀를 감옥에 보낸 것.

지난 20일 방송된 KBS 2TV 월화드라마 ‘국민 여러분!’(극본 한정훈, 연출 김정현, 김민태, 제작 몬스터유니온, 원콘텐츠)에서 국회의원 양정국(최시원)의 행보는 가면 갈수록 박후자(김민정)를 자극했다. 청문회에서의 파격적인 비리 고발로 기획재정부 장관 후보자 김채진(류태호)이 자진 사퇴 의사를 밝혔고, 이에 민진당과의 합의가 어그러지면서 ‘대부업 이자제한법 폐지’ 법안도 본회의에 상정되지 못한 것.

국민당의 김남화(김민재)는 민진당 소속인 국회의장이 추진 중인 ‘중소 병원 첨단 의료기기 지원 법안’이 잘 처리되도록 밀어주고, ‘대부업 이자제한법 폐지’에 도움을 받자는 계책을 내놨지만, 역시 실패했다. 법안 상정을 위해 본회의장까지의 길을 뚫으려는 국민당 의원들과 막으려는 민진당 의원들의 충돌 사이에 등장한 정국이 국민들 보기 부끄럽지 않냐면서 “전부 그만!”을 외친 것. 원하는 것을 이룰 수 있다면 정치적 신념도, 당도 괘념치 않는, “몸과 마음이 따로 노는” 정치인들의 적나라한 행태와 대비되는 정국의 행보가 시청자들에게 사이다를 선사한 대목이었다.

정국으로 인해 ‘이자제한법 폐지’는 또다시 어그러진 상황. 몹시 화가 난 박후자는 정국의 뺨을 때리며 “너 때문에 대부업 이자제한법 폐지 박살나면 너랑 김미영 가만두지 않겠다”고 엄포를 놨다. 이에 정국은 박후자가 그토록 집착하는 ‘대부업 이자제한법’이란 도대체 무엇인지 공부했다. 귀에 못 박히도록 듣기는 했어도, 정확히 뭔지는 몰랐기 때문. 보좌관 박왕고(김기남)의 말을 빌리자면 “궁박의 처지에 빠진 경제적 약자를 보호하는 최소한의 조치”인 이자제한법. 정국은 “있어야 될 것 같다”고 했다. 이 법이 없어지면 서민들이 피해를 본다는 확신이 든 것.

이로써 정국이 박후자와는 정반대의 결론을 내렸을 때, 의외의 인물이 접촉해왔다. 감옥에서 출소한 박후자의 첫째 언니 박진희(백지원)가 “나랑 같이 후자 작업합시다”라며 손을 내민 것. 정국이 박후자를 감옥에 보내면, 자신은 백경캐피탈을 차지하겠다는 박진희. 동생과 달리 “이자제한법 폐지에도 관심 없다”고 말해 정국의 흥미를 끌었지만, 제안은 거절했다. 국회의원으로서 더 이상의 사기는 안 된다고 결심했을 터.

하지만 정국이 마음먹은 대로 살기는 쉽지 않았다. 최필주(허재호)를 잡은 미영(이유영)의 팀이 박후자를 잡기 위한 계획은 세웠지만, 팀원인 구형사(차래형)가 “박후자에게 어쩔 수 없이 돈을 받게 됐고, 압수 수색 계획을 흘렸다. 의원님이 사기꾼인 거 안다. 압수 수색 나가서 실패하면 팀장님이 큰일 날지 모르니 말려달라”면서 정국에게 도움을 요청한 것.

그러나 정국은 미영을 말리는 대신 돕기로 결심했다. 박후자를 확실히 잡기 전까지는 미영이 사건을 포기할 리 없다는 걸 누구보다 잘 알기 때문이었다. 정국은 찰스(양동근)와 황승이(이주명)를 불러들여 ‘박후자를 잡고 미영을 살리는 마지막 사기’를 시작했다. 백경 캐피탈의 돈이 김남화 의원에게 흘러 들어간 뇌물 문서 등을 조작해 박후자가 비워버린 비밀 금고에 몰래 넣어두는 것. 이후 압수 수색을 하러 온 미영이 발견하게 만들자는 계획이었다.

그리고 정국은 박진희와 손을 잡았다. 그녀가 백경 캐피탈을 찾아와 로비에서 소동을 피우며 박후자를 불러낸 사이, 정국은 비밀 금고에 조작한 문서를 넣는 데 성공했다. 다음 날, 백경 캐피탈을 압수 수색한 미영은 박후자와 김남화를 한꺼번에 엮는 장부를 손에 넣었고, 박후자에게 속삭였다. “너 잡힌 거야. 우리한테. 내가 너 평생 감옥에서 썩게 해줄게”라고.

예상치도 못한 방법으로 덫에 걸려 구치소에 수감된 박후자와 의기양양한 미소로 김주명(김의성)에게 전화해 “제가 박후자 정리했거든요, 정치 한 번 제대로 해보려고요”라고 선언한 정국. 극과 극의 방향으로 갈라서게 된 사기꾼 출신 국회의원과 경찰, 그리고 사채업자의 남은 이야기는 어떻게 펼쳐질까.

‘국민 여러분!’, 오늘(21일) 화요일 밤 10시 KBS 2TV 방송.

<사진 제공= ‘국민 여러분!’ 방송 화면 캡처>


전체 135515 현재페이지 9 / 4518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135275 '라디오스타' 위너 강승윤, 최근 인생 현타 고백! 위너 멤버 중 가장 불쌍한 이유는? ‘맴찢’ 유발! 김정화 2019.06.12
135274 배우 이주연, 베를린에서도 눈을 뗄 수 없는 미모! 김정화 2019.06.12
135273 '어비스' 박보영, ‘악마’ 권수현 폭주 막을까? 김정화 2019.06.12
135272 예산군, 예산3리 독거어르신 공동생활제 개소 김정화 2019.06.12
135271 예산군, 2019년 상반기 주요가축 통계조사 실시 김정화 2019.06.12
135270 예산군, 2019년도 1기분 자동차세 35억 원 부과 김정화 2019.06.12
135269 부산시, 「금연 홍보 캠페인」 펼쳐 김정화 2019.06.12
135268 부산시, 도시철도 임산부 배려석 ‘핑크라이트’ 홍보 나선다 김정화 2019.06.12
135267 부산시, 「제3회 부산푸드필름페스타」 개최! 김정화 2019.06.12
135266 아산문화재단, 2019 신진작가 초대전시 김정화 2019.06.12
135265 아산시, ‘찾아가는 공유재산 상담 서비스’ 큰 호응 김정화 2019.06.12
135264 아산시, 애반딧불이 꽁지로 사랑의 불빛 밝히다. 김정화 2019.06.12
135263 제11회 경기도 주민자치센터 문화프로그램 경연대회 개최 김정화 2019.06.12
135262 ‘경기도사회서비스원’ 설립 공청회 17일 개최 김정화 2019.06.12
135261 경기도, ‘미세먼지신호등’과 ‘대기오염안내전광판’ 확대 설치 김정화 2019.06.12
135260 경기도 대학생 학자금 대출이자 지원사업 “폭발적 인기” 김정화 2019.06.12
135259 경기도, 12일부터 도내 모든 어린이집 ‘건강과일’ 제공 김정화 2019.06.12
135258 경기도, 환경서비스업체 ‘찾아가는 맞춤형 컨설팅’‥북부 75개사 대상 김정화 2019.06.12
135257 충남도 산림자원연구소, “우리나무 그림으로 만나요” 김정화 2019.06.12
135256 충남도 농업기술원, 농촌 체험학습 이끌 전문 교사 양성한다 김정화 2019.06.12
135255 충남도 수산자원연구소, 고수온 대응 ‘점농어 양식’ 가능성 찾는다 김정화 2019.06.12
135254 '구해줘2' 천호진=최경석, 눈을 뗄 수 없는 명불허전 연기력! 김정화 2019.06.12
135253 ‘보좌관’ 넷플릭스 서비스, 전 세계 시청자들과 만난다! 김정화 2019.06.12
135252 '바람이 분다' 감우성, 드디어 딸 아람과 만났다! 애틋 엔딩에 ‘가슴 저릿’ 김정화 2019.06.12
135251 신예 신재휘, '미스터 기간제'로 첫 브라운관 데뷔! 김정화 2019.06.12
135250 배우 김태우, ‘조선로코-녹두전’ 합류! 벌써부터 기대되는 그의 명불허전 연기력! 김정화 2019.06.12
135249 ‘단, 하나의 사랑’ 신혜선♥김명수, 알콩달콩 요리 포착 ‘케미 폭발’ 김정화 2019.06.12
135248 ‘모던 패밀리’, 이순재 전격 출연! 백일섭과 1년만에 깜짝 만남~ 김정화 2019.06.12
135247 '태양의 계절' 오창석-윤소이-최성재, 긴장감 넘치는 관계 변화! 김정화 2019.06.12
135246 ‘신션한 남편’ 홍록기x김정태x유재희, 아내들 복장 터뜨린 남편들 김정화 2019.06.12
 1  2  3  4  5  6  7  8  9  10 다음  4518 
인기기사

‘아침부터 눈부신 미모’ 차정원, 공항여신
  회사소개개인보호정책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뉴스웨이브 ㅣ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서현동 245-4 LG에클라트 2차 922호 ㅣ 전화 : 070-7825-9093ㅣ 팩스 : 031-601-8799
등록번호: 경기 아00264 ㅣ 등록일: 2009년 12월 29일 ㅣ 발행인 :변창수 ㅣ 편집인: 윤정은 ㅣ 발행연월일 : 2007년 3월 3일
Copyright ⓒ 뉴스웨이브 All rights reserved.
Contact news@newswave.k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