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l RSS l 2019.09.18 [10:54]

  • 정책
  • 경제
  • 사회
  • 문화
  • IT/과학
  • 교육
  • 지역
  • 해외
  • 핫연예
  • 스타☆포토
보도자료실
보도자료를 올릴 수 있는 공간입니다. 공공기관이나 회사 등의 알림, 행사 자료를 자유롭게 올릴 수 있으며 이곳에 올린 보도자료는 100개의 언론사에 동시제공됩니다.
'어비스' 박보영, 살해당한 안효섭 부활시켰다! 쇼킹 엔딩 경신!
글쓴이 : 김정화 날짜 : 2019.05.21 09:18



tvN ‘어비스’가 선사한 충격과 소름 돋는美(미)친 전개가 긴장감을 폭발시켰다.특히 박보영이 이성재를 이용해 그에게 살해당한 안효섭을 부활시키는 짜릿한 역공이‘어비스’의 쇼킹 엔딩을 또 다시 경신시켰다.

지난20일(월)방송된tvN월화드라마‘어비스:영혼 소생 구슬’(연출 유제원/극본 문수연/기획 스튜디오드래곤/제작 네오엔터테인먼트)(이하, ‘어비스’) 5화는 살해당한 차민(안효섭 분)을 부활시키기 위한 고세연(박보영 분)의 목숨 건 필사의 사투,반전의 연속,짜릿한 역공까지 눈 뗄 수 없이 시청자를 흡입시킨1시간이었다.

특히 한 치 앞을 알 수 없는 전개 속 연쇄살인마 오영철(이성재 분)을 속인 고세연의 재치와 기지가 그 어느 때보다 빛났다.차민 살리기에 나선 고세연에게 주어진 시간은 단24시간.고세연은 우선 박동철(이시언 분)에게 언론보도와 수사종결을 막아달라 요청한 뒤 자신과 오영철 외에 영혼 소생 구슬‘어비스’를 볼 수 있는 장희진(한소희 분)을“우리 둘을 살린 구슬이 살인마 손에 들어갔고,우리 둘을 살린 민이가 죽었어.우리만 그 구슬을 볼 수 있고 찾을 수 있어.그리고 그게 있어야 민이를 살릴 수 있어”라는 말로 설득해 포섭했다.

이후 고세연은 관제통제센터CCTV를 통해 오영철의 거주지를 파악했고 자신이 습득한 장희진의 핸드폰이 오영철에게 도청당한다는 걸 확인,한소희의 생사를 직접적으로 알리며 오영철을 차민의 사체가 안치된 병원으로 유인했다.이와 함께 박동철에게“오영철의 더러운 이중성을 제대로 까발릴 순간”이라며 오영철의 소재를 알린 뒤 자신은 장희진으로 분장해 오영철을 차민이 있는 입원실로 유인하는 등 짜릿한 반격을 펼쳤다.

이 과정에서 박보영은‘세상 단 한 명뿐인 자신의 짝’안효섭에 대한 애틋한 감정,살해당한 안효섭을 꼭 부활시키고 말겠다는 결연한 의지를 섬세하고 설득력 있게 표현해 이목을 집중시켰다.특히 쏟아지는 폭우를 온 몸으로 맞으며 결의를 다지는 장면에서 박보영이란 이름 석자의 저력과 왜 믿고 보는 배우인지 확인시켜 주는 절정의 몰입감을 선사했다.

특히 오영철이 자신이 살해한 차민을 영혼 소생 구슬‘어비스’로 직접 살리는 엔딩은 모든 이의 예상을 뛰어넘는 반전으로 안방극장에 소름을 안겼다.소유자와 사체 둘만 존재할 때 발동한다는‘어비스’의 법칙에 따라 오영철이 차민의 사체를 만지자마자 그의2번째 부활을 알리듯 차민의 손가락이 움직여 극의 긴장감을 증폭시켰다.또한 한꺼풀 벗겨진 오영철-서지욱(권수현 분)-장희진의 미스터리한 관계가 호기심을 자극했다.오영철-장희진은 새아빠-의붓딸 관계이며 오영철-서지욱은 비밀 내통 관계를 유지하는 등 서서히 드러나는 세 사람의 관계와 진실 속 앞으로의 스토리 전개를 향한 궁금증을 더욱 높였다.

‘어비스’ 5화 방송이 끝난 후 각종 커뮤니티사이트와SNS등에서는“몰입도 대박.보면 볼수록 궁금해”, “뽀블리 일당백!오늘 꿀존잼”, “미쳤어 스파이앱 역추적!갓세연이시여”, “흥미진진.고세연 역시 상위1%여신 검사”, “박보영 이성재랑 일대일로 붙는 거 완전 멋져”, “진짜 숨도 못 쉬겠어.쫄려”, “전개 미쳤다!오늘 결말 최고”, “박보영 보통머리 아니다.안효섭 여장 생각지도 못했다”, “고세연 내 인생 여주!능력있고 예쁘고 똑똑해”등 반응을 전했다.

tvN월화드라마‘어비스’는’영혼 소생 구슬’어비스를 통해 생전과180도 다른‘반전 비주얼’로 부활한 두 남녀가 자신을 죽인 살인자를 쫓는 반전 비주얼 판타지.‘어비스’ 6화는 오늘(21일)밤9시30분tvN에 방송한다.

<스틸= tvN ‘어비스’ 5화 캡처>


전체 142109 현재페이지 9 / 4737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141869 우리집은 화재로부터 안전한가? 김덕 2019.09.12
141868 광양 중마119안전센터-의용소방대, 추석‘고향집 주택용 소방시설 선물하기’캠페인 실시 신재식 2019.09.12
141867 광양소방서 광영119 안전센터 안전점검의 날 맞이 홍보실시 장성우 2019.09.13
141866 광양소방서 광영119안전센터, "추석에는 고향집에 안전을 선물하고 안전을 담아오세요!" 장성우 2019.09.15
141865 주방화재 지킴이 'K급 소화기' 김덕 2019.09.15
141864 광양소방서, 현장중심 소방차량 운용역량 강화 교육 추진 신재식 2019.09.15
141863 아파트, 화재로 인한 피해 예방에 만전을 한선근 2019.09.16
141862 하림, 에어프라이어 전용 닭고기 제품 추천! 고우리 2019.09.16
141861 ‘최고의 한방’ 김수미,"과거 서강대 합격, 26만원 없어 등록 포기" 학업에 한 맺힌 속내 고백! 김정화 2019.09.16
141860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 김소연, 종영 앞둔 가운데 행복 찾을 수 있을까? 김정화 2019.09.16
141859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 종영까지 단 2회, 마지막까지 영혼 홀릴 떡밥정리! 최종화 ‘관전 포인트’ 김정화 2019.09.16
141858 ‘청일전자 미쓰리’ 첫 방송 D-9, ‘청일전자 미쓰리’ 향한 기다림의 이유 김정화 2019.09.16
141857 원주시 문막적십자봉사회, 추석 명절 맞이 저소득 독거노인 쌀 전달 조민아 2019.09.16
141856 '웰컴2라이프' 정지훈, 형사 고소 위기! 사건 해결에 주어진 시간 단 7일! 긴장감UP 김정화 2019.09.16
141855 원주시 단계동 통장협의회, 추석 맞이 환경정화활동 및 캠페인 실시 조민아 2019.09.16
141854 원주시 단계동 행정복지센터, 추석 명절 맞이 환경정화활동 조민아 2019.09.16
141853 원주시 태장1동 자생단체 ‘추석 귀성객 맞이 합동 환경정화’ 실시 조민아 2019.09.16
141852 2019 원주시 민방위 비상보충 1차 소집훈련 실시 조민아 2019.09.16
141851 원주시, 「2019 가구주택 기초조사」 조사 요원 모집 조민아 2019.09.16
141850 ‘같이 펀딩’ 유준상의 진심이 불러온 나비효과, 태극기 관심→펀딩 참여까지! 김정화 2019.09.16
141849 원주시 문막읍 주민자치위원회 추석 맞이 송편 나눔 행사 펼쳐 조민아 2019.09.16
141848 원주시, 첨단교통시설 구축사업 국비 21억 원 확보 조민아 2019.09.16
141847 (주)애니우드·(주)이노스, 시민서로돕기 천사운동 후원금 전달 조민아 2019.09.16
141846 원주시 소초면 클린지킴이 추석 맞이 환경정화활동 조민아 2019.09.16
141845 원주시,찾아가는 어린이 흡연예방 인형극 「아빠 입에서 똥 냄새 나요」 조민아 2019.09.16
141844 원주시, 추석 맞이 중앙동 취약계층 『명절음식 나눔 도시락』 봉사 조민아 2019.09.16
141843 ‘선을 넘는 녀석들’ 수업료 0원으로 배우는 경주 역사 (ft. 설민석) 김정화 2019.09.16
141842 원주시, 「자살 유족 원스톱 서비스 지원 시범사업」 실시 조민아 2019.09.16
141841 원주시 콜센터 지방세 안내 서비스 시작 조민아 2019.09.16
141840 원주시 금란한시회·상록시조회, 한시의 흥과 시조의 멋 어울림전(展) 개최 조민아 2019.09.16
 1  2  3  4  5  6  7  8  9  10 다음  4737 
인기기사

LA 빛낸 화보 여신 박민영! “완벽한 패션
  회사소개개인보호정책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뉴스웨이브 ㅣ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서현동 245-4 LG에클라트 2차 922호 ㅣ 전화 : 070-7825-9093ㅣ 팩스 : 031-601-8799
등록번호: 경기 아00264 ㅣ 등록일: 2009년 12월 29일 ㅣ 발행인 :변창수 ㅣ 편집인: 윤정은 ㅣ 발행연월일 : 2007년 3월 3일
Copyright ⓒ 뉴스웨이브 All rights reserved.
Contact news@newswave.k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