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l RSS l 2019.07.24 [12:26]

  • 정책
  • 경제
  • 사회
  • 문화
  • IT/과학
  • 교육
  • 지역
  • 해외
  • 핫연예
  • 스타☆포토
보도자료실
보도자료를 올릴 수 있는 공간입니다. 공공기관이나 회사 등의 알림, 행사 자료를 자유롭게 올릴 수 있으며 이곳에 올린 보도자료는 100개의 언론사에 동시제공됩니다.
'국민 여러분!' 이유영, 남편 최시원의 정체 알아챘나 “너, 뭐하고 돌아다니는 놈이야?”
글쓴이 : 김정화 날짜 : 2019.04.17 09:37



‘국민 여러분!’ 이유영이 사기꾼들과 함께 있는 최시원을 목격, 충격에 빠졌다.

지난 16일 방송된 KBS 2TV 월화드라마 ‘국민 여러분!’(극본 한정훈, 연출 김정현, 김민태, 제작 몬스터유니온, 원콘텐츠)에서는 서원 갑 지역구의 재보궐 선거가 시작됐다. 양정국(최시원), 한상진(태인호), 강수일(유재명) 세 명의 후보가 강력한 라이벌로 떠오른 가운데, 선거를 준비하는 3인 3색의 이야기가 유쾌하게 펼쳐졌다. 또한, 미영(이유영)이 정국과 사기꾼 일당이 함께 있는 장면을 목격해 앞으로의 전개에 무한 호기심을 자극했다.

서원 갑 지역구의 재보궐 선거에 무소속으로 후보 등록을 마친 정국. “용감한 시민에서 용감한 정치인으로 거듭나겠다”는 포부를 밝히며 선거에 뛰어든 그를 두고 선거 전문가들은 말했다. 60대 관록의 정치인 강수일(유재명)과 40대의 정치 신인 한상진(태인호)의 2파전으로 예상됐던 선거에 새로운 변수가 생겼노라고. 비록 정국은 정치 경험이 없고, 정당도 없지만, 두 번의 선행을 통해 대중들의 절대적인 신뢰를 받고 있다는 것이 그 이유였다.

본격적인 선거 준비에 돌입한 세 명의 후보. “국민들에게 필요한 정치가 무엇인지 정책으로 승부보자”는 한상진, “다 필요 없고 한상진이 약점 가져와”라는 강수일. 그리고 무엇을 준비해야 할지, 정치란 무엇인지 아무것도 모른다는 것을 여실히 드러내며 “밥부터 먹을까?”라는 정국까지. 극명하게 갈리는 후보들의 모습은 안방극장에 의외의 웃음 포인트로 작용했지만, 정국은 심각했다. 목숨이 달린, 꼭 당선돼야만 하는 선거의 압박감을 온몸으로 느끼고 있었기 때문.

그런 정국에게 김주명(김의성)은 “강수일이 네거티브 전략, 한상진이 좋은 정치를 말한다면, 너는 사기를 쳐라”라고 했다. 극과 극의 두 후보 사이를 비집고 들어가 정국이 해야 할 일은 “동네 사람들의 가려운 곳을 긁어주고 민심을 사로잡는 것”. 말로 사람 마음을 살살 녹여 돈을 빼냈던 것처럼, 이번에는 돈 대신에 표를 빼내라는 것이었다. 언뜻 말도 안 되는 것 같지만, 또 곰곰이 뜯어보면 틀린 말은 아니었다. 다음날, 정국은 완벽하게 달라진 모습으로 ‘진짜 국회의원 후보’처럼 선거 운동에 돌입했고, 진짜 자신이 제일 잘하는 걸 살렸다. 미소와 악수만 남발하기보단, 학연과 지연을 모두 끌어와 어떤 정치인에게서도 볼 수 없었던 살가운 친화력을 발휘하며 민심잡기에 나선 것. 국립현충원와 고시촌을 찾는 등 왠지 어디서 본 듯한 행보로 선거를 시작한 두 후보와는 확실히 다른 전략이었다.

이렇듯 사기꾼 양정국이 국회의원 후보로 감쪽같이 변신하고 있을 때, 그의 아내 미영은 정국의 뒤를 쫓고 있었다. 백경 캐피탈에서 수거해온 CCTV 속에 등장한 정국과 몹시 닮은 실루엣의 남자, 지난밤 “네 남편 사기꾼이야”라고 말했던 박후자. 게다가 경찰 동료를 통해 “해성 부동산에서 컴퓨터를 박살내고 하드디스크만 빼간 사람이 양정국과 똑같이 생겼다더라”는 이야기까지 듣게 됐고, 모든 상황이 정국을 의심하라며 미영의 등을 떠미는 듯했기 때문.

미영은 인사차 들른 것처럼 정국의 선거 사무실을 찾아갔고, 누군가 숨어있는 흔적을 발견했다. 그러나 아무것도 눈치채지 못한 것처럼 사무실을 나선 그녀는 건물 밖에서 정국이 나오기를 기다렸다. 남편을 향한 의심이 모두 오해이길, 부디 혼자 나오길 바라면서. 하지만 건물을 나서는 정국의 곁에는 부동산 사기꾼들, 그리고 박후자의 수하 최필주(허재호)가 함께 있었다. 충격과 배신감에 오열한 미영. 결국, 제 손으로 남편의 뒷조사를 하며 사진을 찍었고, 이를 정국에게 던지며 물었다. “너, 뭐하고 돌아다니는 놈이야? 뭐 하는 놈이냐고. 양정국 너”라고.

‘국민 여러분!’, 매주 월, 화 밤 10시 KBS 2TV 방송.

사진 제공= ‘국민 여러분!’ 방송 화면 캡처


전체 137973 현재페이지 8 / 4600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137763 숲속극장에서 펼쳐지는 음악의 향연, 은평문화재단 <특색음악회> 이수연 2019.07.22
137762 아시아실리콘밸리의 한 축…판교에 e-스포츠 전용경기장 들어선다 김정화 2019.07.22
137761 성남시 성희롱 없는 직장 만들기…관리자의 자세는? 김정화 2019.07.22
137760 니오앱스, 사용자 크게 늘려줄 게임 ‘니오플레이-E’ 새롭게 출시 최자웅 2019.07.22
137759 경기 e스포츠 전용경기장, 성남시 분당구 환상어린이 공원에 조성 확정! 김정화 2019.07.22
137758 남양주시 평내동주민센터, 하천환경지킴이와 약대울천 정화 캠페인 실시 김정화 2019.07.22
137757 남양주시, 제2회 대한노인회 남양주시지회장기 한궁대회 개최 김정화 2019.07.22
137756 국제키와니스 남양주클럽, 따뜻한 마음을 전달하는 집수리 봉사 김정화 2019.07.22
137755 남양주시 북부희망케어센터, ‘꿈Job고! 재미Job고!’ 여름캠프 진행 김정화 2019.07.22
137754 고양시 주엽2동 복지일촌협의체, 이웃사랑 캠페인 실시 김정화 2019.07.22
137753 고양시 탄현동, 주민자치 프로그램 강사들과 소통 김정화 2019.07.22
137752 고양시 주교동, 저소득소외계층 어르신 산림치유 프로그램 운영 김정화 2019.07.22
137751 고양시 덕양구, 개발제한구역 내 불법행위 일제 조사 김정화 2019.07.22
137750 고양시, 폭염 대비 ‘하수도 공사현장 관계자 소통간담회’ 개최 김정화 2019.07.22
137749 고양시, 농업용 드론 비행교육 평가회 개최 김정화 2019.07.22
137748 고양시 일산서구보건소, 관절염 교육 ‘무릎 탄탄’ 큰 호응 김정화 2019.07.22
137747 고양시 덕양구보건소, 한의약 장애인 방문건강관리 시범사업 운영 김정화 2019.07.22
137746 고양시 덕양구보건소 치매안심센터, 개소 1주년 기념 ‘돌떡’ 만들기 행사 성료 김정화 2019.07.22
137745 고양시, 신중년 경력활용 및 희망-내일 전문가그룹 맹활약~ 김정화 2019.07.22
137744 고양시, 고양지방법원 승격 위한 마스터플랜 수립 나섰다 김정화 2019.07.22
137743 구리시, 저소득 재가노인 사랑의 음식 나눔 행사 개최 김정화 2019.07.22
137742 구리시, 시정발전연구단 새롭게 구성 ‘첫 회의’ 김정화 2019.07.22
137741 구리시, 사회복지시설에 양파 1,000망 전달 김정화 2019.07.22
137740 구리시, ‘제5기 구강전문자원봉사단 덴티맘’ 수료식 김정화 2019.07.22
137739 구리시 수택1동, 어르신 사랑의 삼계탕 행사 개최 김정화 2019.07.22
137738 광주시, 곤지암역에 스마트도서관 서비스 개시 김정화 2019.07.22
137737 광주시, 남한산성에 항일운동 기념탑 건립 김정화 2019.07.22
137736 더위 날리는 힐링 무대! 의왕시 한여름 밤의 7080 콘서트 성료 김정화 2019.07.22
137735 ‘제4회 의왕 학의천 노래자랑’에 초대합니다! 김정화 2019.07.22
137734 의왕시, 주민참여예산 분과위원회 개최 김정화 2019.07.22
 1  2  3  4  5  6  7  8  9  10 다음  4600 
인기기사

LA 빛낸 화보 여신 박민영! “완벽한 패션
  회사소개개인보호정책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뉴스웨이브 ㅣ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서현동 245-4 LG에클라트 2차 922호 ㅣ 전화 : 070-7825-9093ㅣ 팩스 : 031-601-8799
등록번호: 경기 아00264 ㅣ 등록일: 2009년 12월 29일 ㅣ 발행인 :변창수 ㅣ 편집인: 윤정은 ㅣ 발행연월일 : 2007년 3월 3일
Copyright ⓒ 뉴스웨이브 All rights reserved.
Contact news@newswave.k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