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l RSS l 2019.03.20 [04:50]

  • 정책
  • 경제
  • 사회
  • 문화
  • IT/과학
  • 교육
  • 지역
  • 해외
  • 핫연예
  • 스타☆포토
보도자료실
보도자료를 올릴 수 있는 공간입니다. 공공기관이나 회사 등의 알림, 행사 자료를 자유롭게 올릴 수 있으며 이곳에 올린 보도자료는 100개의 언론사에 동시제공됩니다.
정선교 장편소설 '검은 안개' 출간
글쓴이 : 정선교 날짜 : 2019.02.19 14:51

▲ 정선교

정선교 장편소설검은 안개》가 (2019년 3월 5일 발행. 도서출판 소설미학) 출간 되었다.

장편소설 '검은 안개'는 380쪽으로도서출판 소설미학의 서평은 아래와 같다.

정선교 장편소설 검은 안개는 주인공 서진우는 5살 때 고아가 되어 미국으로 입양으로 떠났다. 그는 대학교를 졸업하고 양부모에게 자신의 가족들을 죽인 계화그룹 일가의 복수를 위해 한국 사람은 한국에서 살겠다고 말하고 귀국한다. 그는 복수라는 신념 하나로 철저히 파괴되는 운명을 맞이하는 갈등이다.

사랑과 배신, 질투와 이해의 등장인물들이 겪는 운명의 씨줄이라면, 융합시대를 바라보는 양심에 관한 문제는 날줄 구조를 이루며 스토리가 잘 짜여있다.

탄탄한 사실성은 작품의 첫 장을 넘기면서부터 압도한다. 스토리가 전개될수록 시대적 상황과 사건, 등장인물들의 갈등 구조에 읽는 이를 거침없이 끌고 간다. 또 주인공이 겪는 고뇌를 일반 이들로 하여금 가까이서 체험케 한다. 작품의 리얼리티 추구하는 면이나 그동안 금시기 되어 왔던 역사적 사실에 대한 정면 도전은 이 소설이 왜 기업가를 다룬 최고의 걸작이 될 수 있는지 웅변적으로 보여준다.

이 소설은 사건의 씨앗을 미리 뿌려놓았다. 작가의 의도다. 인간에게 주어진 단 하나의, 한번 뿐인 삶은 영원한 시간 속에서 반복될 수 없는, 필연이 아닌 우연의 집적일 수밖에 없다. 그러면서 주인공은 그룹총수 일가들을 우연한 만남이 곧 운명적 만남으로 발전한다. 하지만 만남이 헤어지고 또 만남으로 헤어지면서 기다림의 고독으로 이어지는 서사의 맥을 짚어낸다.

주변의 풍경과 그 속의 인물들을 세밀하게 관찰하도록 하면서 스스로 내면에 은밀한 공간을 만들어내고 그 안에 침잠해 나간다. 고독의 공간을 형성한다. 그리고 그 속에서 실존이 뿌리내린 생명의 소리와 주검의 소리들이 곧 고독의 소리를 듣게 하도록 장치로 만들어냈다.

정선교 작가의 소설은 독창적이다. 소설의 구성과 스타일은 위트 있고 지적이며

인기기사

이효리 화보 공개, 그녀만의 독보적인 아우
  회사소개개인보호정책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뉴스웨이브 ㅣ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서현동 245-4 LG에클라트 2차 922호 ㅣ 전화 : 070-7825-9093ㅣ 팩스 : 031-601-8799
등록번호: 경기 아00264 ㅣ 등록일: 2009년 12월 29일 ㅣ 발행인 :변창수 ㅣ 편집인: 윤정은 ㅣ 발행연월일 : 2007년 3월 3일
Copyright ⓒ 뉴스웨이브 All rights reserved.
Contact news@newswave.k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