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l RSS l 2019.08.24 [14:37]

  • 정책
  • 경제
  • 사회
  • 문화
  • IT/과학
  • 교육
  • 지역
  • 해외
  • 핫연예
  • 스타☆포토
보도자료실
보도자료를 올릴 수 있는 공간입니다. 공공기관이나 회사 등의 알림, 행사 자료를 자유롭게 올릴 수 있으며 이곳에 올린 보도자료는 100개의 언론사에 동시제공됩니다.
‘붉은 달 푸른 해’ 김선아, 가슴 뭉클+진정성 있는 메시지까지 담은 종영소감 전했다!
글쓴이 : 김정화 날짜 : 2019.01.17 11:12


배우 김선아가 ‘붉은 달 푸른 해’ 종영 소감을 밝혔다.

지난 16일 MBC 수목드라마 ‘붉은 달 푸른 해’가 안방극장에 깊은 울림을 선사하며 의미 깊은 마무리를 한 가운데 김선아가 가슴이 뭉클해 지는 감동과 진정성이 느껴지는 종영 소감을 전했다. ‘붉은 달 푸른 해’는 의문의 아이, 의문의 사건과 마주한 한 여자가 시(時)를 단서로 진실을 추적하는 미스터리 스릴러. 이번 작품에서 아동심리 상담사 차우경 역을 맡은 김선아는 극의 든든한 중심축 역할을 훌륭히 해냄과 동시에 드라마로서는 첫 스릴러 장르 도전이었음에도 불구하고 단 번에 스릴러 퀸에 등극하며 대한민국 대표 믿보 배우로서의 가치를 또 한번 증명해냈다.

그 중에서도 김선아의 감정 연기는 단연 압권이었다. 겉으로 보기엔 완벽한 삶을 살고 있었지만 갑작스런 사고로 송두리째 삶이 바뀐 후 시시각각 변주하는 차우경이라는 캐릭터를 김선아는 특유의 섬세한 감정 연기로 입체적인 캐릭터로 완성했다는 평이 지배적이었던 것. 사고를 겪고 난 이후 미스터리한 녹색 소녀를 마주하게 되고, 그 과정에서 발생하는 살인사건으로 인해 몰랐던 사실을 알게 되면서 또 다른 의문을 갖게 되고, 이를 스스로 추적하는 차우경은 스스로 느끼는 감정을 최대한 절제하려고 하는 인물이었다. 평온한 듯 보이다가도 극으로 치닫거나 갑작스레 튀어나오는 차우경의 감정선을 김선아는 유연하고 세밀하게 표현하며 시청자들의 높은 공감을 자아낸 동시에 극의 몰입도를 최대치로 끌어올렸다. 캐릭터가 느끼는 모든 감정들을 온전히 흡수해 눈빛과 표정, 그리고 대사의 억양으로 설움, 분노, 슬픔, 혼란 등 다양한 감정을 표현한 김선아의 디테일한 연기는 ‘붉은 달 푸른 해’ 방송 내내 안방극장에 깊은 울림을 전하기에 충분했다.

여기에 김선아는 ‘붉은 달 푸른 해’를 촬영하는 내내 작품을 향한 남다른 애정을 여과 없이 드러내며 홍보 요정으로서의 역할도 제대로 했다. 다소 어렵고 헷갈릴 수 있는 드라마 제목을 강렬하게 그리고 또 재미있게 인식시키기 위해 직접 생각한 아이디어로 ‘붉은 달’과 ‘푸른 해’의 모양을 딴 머리띠를 직접 하고 공식 행사장에 등장하는가 하면, 본인의 개인 SNS 계정 역시 홍보에 적극 활용하며 공식 홍보 요정으로서의 베테랑 면모를 여과 없이 뽐내며 ‘붉은 달 푸른 해’를 향한 사랑을 드러냈다.

이처럼 작품을 향한 남다른 애정을 듬뿍 보여줬던 김선아가 ‘붉은 달 푸른 해’ 마지막 촬영을 마치며 전한 종영 소감 역시 시청자들에게 코 끝 찡한 감동을 전할 것으로 보인다. 김선아는 “‘붉은 달 푸른 해’는 모든 배우와 스태프들 그리고 감독님과 작가님까지 정말 많은 이들의 노력과 열정 그리고 진심이 담겨있는 작품이었다. 드라마가 전한 메시지가 시간이 흘러도 오랫동안 시청자 마음 속에 짙은 여운으로 남아 있기를, 그리고 그 의미를 오래오래 기억해 주시면 정말 행복할 것 같다”며 마지막 순간까지 작품이 지닌 의미를 전하는 것을 잊지 않았다.

이어 “대본을 보고 나서 가슴 먹먹함에 한 동안 아무 생각이 들지 않았었던 기억이 난다. 대본을 읽고 느낀 감정을 시청자들께 그대로 돌려드리고 싶었다. 촬영을 하는 내내 감정이 북받쳤던 순간도 너무 많았고, 눈물이 멈추지 않았던 순간도 너무 많았다. 그만큼 감정적으로는 고된 작업이었지만, 가장 행복하기도 했던 것 같다. ‘붉은 달 푸른 해’라는 작품, 그리고 차우경이라는 캐릭터를 연기할 수 있었던 2018년, 그리고 2019년은 저에게도 오랫동안 기억에 남는, 감사한 시간으로 기억될 것 같다”고 진심이 가득한 소감을 밝혔다. 더불어 “함께 호흡을 맞췄던 모든 동료, 선후배 배우님들, 최정규-강희주 감독님, 도현정 작가님, 그리고 현장에서 너무 고생했던 우리 스태프들에게 꼭 감사하다고 전하고 싶다. 바쁜 일정에도 표현하기 어렵고 마음 아픈 캐릭터들을 너무나 잘 연기해 준 우리 아역배우분들 또한 정말 감사하다. 마지막으로 ‘붉은 달 푸른 해’를 끝까지 지켜봐 주시고 응원해주셔서 감사 드린다”고 마지막 감사 인사를 전했다.

한편, 김선아의 열연이 돋보였던 ‘붉은 달 푸른 해’는 지난 16일 뜨거운 관심 속에 막을 내렸다.


전체 140332 현재페이지 5 / 4678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140212 부여농관원, 추석 성수품 원산지 등 둔갑 집중단속 박은아 2019.08.23
140211 부여군민의 건강수준 지역사회 건강조사로 알아본다 박은아 2019.08.23
140210 부여군, 순국선열 선양 사업 박차 박은아 2019.08.23
140209 부여군, 을지태극연습 민간 유공자 등 표창 수여 박은아 2019.08.23
140208 부여군, 백마강 물관리 마스터플랜 수립 착수 박은아 2019.08.23
140207 아산시, 2020년 예산확보 마지막까지 총력 김정화 2019.08.22
140206 아산시 ‘찾아가는 차량민원실’ 서비스에 지역 주민 높은 호응! 김정화 2019.08.22
140205 하나은행, 아산시 청년을 위한 도서 400여권 기증 김정화 2019.08.22
140204 서울시, 지역 맞춤형‘온실가스 감축 특화사업’…10개 자치구 첫 선정 김정화 2019.08.22
140203 서울시, 어린이보호구역보행자우선도로 '불법주정차' 대대적 단속…즉시 견인 김정화 2019.08.22
140202 의정부시 치매안심센터 치매예방교실 ‘총명학당’ 김정화 2019.08.22
140201 의정부과학도서관 문화교실 선착순 접수 김정화 2019.08.22
140200 의정부시, 복지업무담당 공무원 힐링 교육 김정화 2019.08.22
140199 광양읍 여성의용소방대, 지체장애인 가정 청소 봉사활동 실시 윤성찬 2019.08.22
140198 ‘저스티스’ 나나를 지킬 최진혁 vs. 접근하는 박성훈, 오늘(22일) 밤, 두 남자의 서늘한 대립각 김정화 2019.08.22
140197 성유리, 반전 매력이 돋보이는 화보 공개 김정화 2019.08.22
140196 ‘평일 오후 세시의 연인’ 절정 향해 달린다, 마지막까지 폭풍전개 김정화 2019.08.22
140195 ‘선을 넘는 녀석들’ 조진웅, 역사 탐사 홀릭 “고정해야 되나?” 김정화 2019.08.22
140194 '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 정경호X이설X이엘 소울엔터 긴급 기자간담회, 정경호 비밀 들켰나? 김정화 2019.08.22
140193 '마이 리틀 텔레비전 V2' 김구라, 갑작스런 조난 발생시 ‘알아두면 쓸모 있는 생존 비법’ 몸소 체험! 김정화 2019.08.22
140192 '신입사관 구해령' 신세경, 김민상 일거수일투족 밀착 기록! 김정화 2019.08.22
140191 '미스터 기간제' 윤균상, 정다은 사건 '배후' 향한 '각성' 시작! 기대 UP 김정화 2019.08.22
140190 '악플의 밤' 설리, '호텔 델루나' 연기 댓글 악플 제로! '대만족' 김정화 2019.08.22
140189 ‘황금정원’ 김유석-조미령, 불륜에 아들까지 있었다! 혼외자 후보 셋! 김정화 2019.08.22
140188 남양주시 북부희망케어센터와 별내새마을금고, 함께 선물한 어르신 여름휴가 김정화 2019.08.22
140187 젠서, ‘피아트 캐피탈-비트블록 캐피탈’ 투자 유치하고 사업 영역 확장 최자웅 2019.08.22
140186 라온예술단 신입단원 모집 김광민 2019.08.22
140185 동두천시, 상패동 새마을지도자 관내 연무소독 실시 김정화 2019.08.22
140184 동두천시 보산동 행정복지센터, 민간전문가 참여 화재 대피훈련 실시 김정화 2019.08.22
140183 아산시, 청년미래학교 청년역량강화 프로그램 인기 몰이 중 박은아 2019.08.22
 1  2  3  4  5  6  7  8  9  10 다음  4678 
인기기사

LA 빛낸 화보 여신 박민영! “완벽한 패션
  회사소개개인보호정책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뉴스웨이브 ㅣ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서현동 245-4 LG에클라트 2차 922호 ㅣ 전화 : 070-7825-9093ㅣ 팩스 : 031-601-8799
등록번호: 경기 아00264 ㅣ 등록일: 2009년 12월 29일 ㅣ 발행인 :변창수 ㅣ 편집인: 윤정은 ㅣ 발행연월일 : 2007년 3월 3일
Copyright ⓒ 뉴스웨이브 All rights reserved.
Contact news@newswave.k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