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l RSS l 2019.02.20 [23:34]

  • 정책
  • 경제
  • 사회
  • 문화
  • IT/과학
  • 교육
  • 지역
  • 해외
  • 핫연예
  • 스타☆포토
보도자료실
보도자료를 올릴 수 있는 공간입니다. 공공기관이나 회사 등의 알림, 행사 자료를 자유롭게 올릴 수 있으며 이곳에 올린 보도자료는 100개의 언론사에 동시제공됩니다.
‘붉은 달 푸른 해’ 김선아, 가슴 뭉클+진정성 있는 메시지까지 담은 종영소감 전했다!
글쓴이 : 김정화 날짜 : 2019.01.17 11:12


배우 김선아가 ‘붉은 달 푸른 해’ 종영 소감을 밝혔다.

지난 16일 MBC 수목드라마 ‘붉은 달 푸른 해’가 안방극장에 깊은 울림을 선사하며 의미 깊은 마무리를 한 가운데 김선아가 가슴이 뭉클해 지는 감동과 진정성이 느껴지는 종영 소감을 전했다. ‘붉은 달 푸른 해’는 의문의 아이, 의문의 사건과 마주한 한 여자가 시(時)를 단서로 진실을 추적하는 미스터리 스릴러. 이번 작품에서 아동심리 상담사 차우경 역을 맡은 김선아는 극의 든든한 중심축 역할을 훌륭히 해냄과 동시에 드라마로서는 첫 스릴러 장르 도전이었음에도 불구하고 단 번에 스릴러 퀸에 등극하며 대한민국 대표 믿보 배우로서의 가치를 또 한번 증명해냈다.

그 중에서도 김선아의 감정 연기는 단연 압권이었다. 겉으로 보기엔 완벽한 삶을 살고 있었지만 갑작스런 사고로 송두리째 삶이 바뀐 후 시시각각 변주하는 차우경이라는 캐릭터를 김선아는 특유의 섬세한 감정 연기로 입체적인 캐릭터로 완성했다는 평이 지배적이었던 것. 사고를 겪고 난 이후 미스터리한 녹색 소녀를 마주하게 되고, 그 과정에서 발생하는 살인사건으로 인해 몰랐던 사실을 알게 되면서 또 다른 의문을 갖게 되고, 이를 스스로 추적하는 차우경은 스스로 느끼는 감정을 최대한 절제하려고 하는 인물이었다. 평온한 듯 보이다가도 극으로 치닫거나 갑작스레 튀어나오는 차우경의 감정선을 김선아는 유연하고 세밀하게 표현하며 시청자들의 높은 공감을 자아낸 동시에 극의 몰입도를 최대치로 끌어올렸다. 캐릭터가 느끼는 모든 감정들을 온전히 흡수해 눈빛과 표정, 그리고 대사의 억양으로 설움, 분노, 슬픔, 혼란 등 다양한 감정을 표현한 김선아의 디테일한 연기는 ‘붉은 달 푸른 해’ 방송 내내 안방극장에 깊은 울림을 전하기에 충분했다.

여기에 김선아는 ‘붉은 달 푸른 해’를 촬영하는 내내 작품을 향한 남다른 애정을 여과 없이 드러내며 홍보 요정으로서의 역할도 제대로 했다. 다소 어렵고 헷갈릴 수 있는 드라마 제목을 강렬하게 그리고 또 재미있게 인식시키기 위해 직접 생각한 아이디어로 ‘붉은 달’과 ‘푸른 해’의 모양을 딴 머리띠를 직접 하고 공식 행사장에 등장하는가 하면, 본인의 개인 SNS 계정 역시 홍보에 적극 활용하며 공식 홍보 요정으로서의 베테랑 면모를 여과 없이 뽐내며 ‘붉은 달 푸른 해’를 향한 사랑을 드러냈다.

이처럼 작품을 향한 남다른 애정을 듬뿍 보여줬던 김선아가 ‘붉은 달 푸른 해’ 마지막 촬영을 마치며 전한 종영 소감 역시 시청자들에게 코 끝 찡한 감동을 전할 것으로 보인다. 김선아는 “‘붉은 달 푸른 해’는 모든 배우와 스태프들 그리고 감독님과 작가님까지 정말 많은 이들의 노력과 열정 그리고 진심이 담겨있는 작품이었다. 드라마가 전한 메시지가 시간이 흘러도 오랫동안 시청자 마음 속에 짙은 여운으로 남아 있기를, 그리고 그 의미를 오래오래 기억해 주시면 정말 행복할 것 같다”며 마지막 순간까지 작품이 지닌 의미를 전하는 것을 잊지 않았다.

이어 “대본을 보고 나서 가슴 먹먹함에 한 동안 아무 생각이 들지 않았었던 기억이 난다. 대본을 읽고 느낀 감정을 시청자들께 그대로 돌려드리고 싶었다. 촬영을 하는 내내 감정이 북받쳤던 순간도 너무 많았고, 눈물이 멈추지 않았던 순간도 너무 많았다. 그만큼 감정적으로는 고된 작업이었지만, 가장 행복하기도 했던 것 같다. ‘붉은 달 푸른 해’라는 작품, 그리고 차우경이라는 캐릭터를 연기할 수 있었던 2018년, 그리고 2019년은 저에게도 오랫동안 기억에 남는, 감사한 시간으로 기억될 것 같다”고 진심이 가득한 소감을 밝혔다. 더불어 “함께 호흡을 맞췄던 모든 동료, 선후배 배우님들, 최정규-강희주 감독님, 도현정 작가님, 그리고 현장에서 너무 고생했던 우리 스태프들에게 꼭 감사하다고 전하고 싶다. 바쁜 일정에도 표현하기 어렵고 마음 아픈 캐릭터들을 너무나 잘 연기해 준 우리 아역배우분들 또한 정말 감사하다. 마지막으로 ‘붉은 달 푸른 해’를 끝까지 지켜봐 주시고 응원해주셔서 감사 드린다”고 마지막 감사 인사를 전했다.

한편, 김선아의 열연이 돋보였던 ‘붉은 달 푸른 해’는 지난 16일 뜨거운 관심 속에 막을 내렸다.


전체 129164 현재페이지 5 / 4306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129044 '왕이 된 남자' 여진구, 흑화 1초전! 권해효와 살기등등 눈빛 대립 포착! 김정화 2019.02.19
129043 ‘대화의 희열-시즌2’ 유희열-김중혁-다니엘-신지혜, 막강 토크 군단 공개 김정화 2019.02.19
129042 아파트 소방차 전용구역 지키기 생활화 해야! 나정환 2019.02.19
129041 영암소방서 정월 대보름 화재 특별경계근무 돌입 나정환 2019.02.19
129040 영암소방서, 46m 고가사다리차 기능 조작훈련 나정환 2019.02.19
129039 대보름 화재 특별 경계 근무 돌입 나정환 2019.02.19
129038 사소한 생활습관으로 우리집 화재! 예방으로 지켜요!! 나정환 2019.02.19
129037 ‘입맞춤’ 김종국X 소유, MC 첫 흐흡…천생연분 보이스 파트너 찾기 김정화 2019.02.19
129036 충남예산지역자활센터, 예산장터국수 개업! 김정화 2019.02.19
129035 예산군 대술면 대보름 맞이 제28회 풍년기원제 및 윷놀이 축제 열려 김정화 2019.02.19
129034 예산군, 전입신고 대학생에 5∼30만원 지원 김정화 2019.02.19
129033 '진심이 닿다' ,'왕이 된 남자'-'로맨스는 별책부록' 잇는 케미 맛집! 매일매일 설렘 폭탄! 김정화 2019.02.19
129032 광주지방보훈청 제대군인지원센터 19년 첫 인사담당자간담회 실시 신수진 2019.02.19
129031 ‘리갈하이’ 한번쯤 따라 해보고 싶은 진구의 속사포 독설! 김정화 2019.02.19
129030 남양주시 다산희망하우스봉사단과 함께 하는 사랑愛 집수리 김정화 2019.02.19
129029 동두천시, 경증치매환자를 위한 쉼터 프로그램 운영 김정화 2019.02.19
129028 동두천시, 소나무재선충병 항공예찰 및 예방사업 실시 김정화 2019.02.19
129027 동두천시, 규제개혁 역량강화 교육 실시 김정화 2019.02.19
129026 동두천시, 자율적 내부통제 운영으로 청렴행정 실현 김정화 2019.02.19
129025 최용덕 동두천시장, 기업인들과 소통의 자리 가져 김정화 2019.02.19
129024 동두천시 드림스타트, 2019년 심리상담 프로그램 협력기관 모집 김정화 2019.02.19
129023 ‘박씨네 미장원’ 하늘X 기우, 꿀 떨어지는 인간비타민 커플…꽁냥꽁냥 현장 포착(?) 김정화 2019.02.19
129022 고양시 성사2동, ‘함께해요 눈치우기!’ 제설작업 실시 김정화 2019.02.19
129021 고양시 행주동, 깨끗한 행주동 만들기 ‘행복홀씨 입양사업’ 실시 김정화 2019.02.19
129020 고양시 행신3동, 저소득 독거노인 생신선물 꾸러미 사업 실시 김정화 2019.02.19
129019 고양시 덕양구, 공공형어린이집 지원으로 공공성 강화 김정화 2019.02.19
129018 고양시 일산서구, 구청사를 떠나 신청사로 이전 김정화 2019.02.19
129017 ‘모던 패밀리’ 백일섭, 아들-쌍둥이 손자 ‘붕어빵 3대’의 여수 여행기! 김정화 2019.02.19
129016 고흥소방서 "정월대보름 풍등 날리기 화재 주의하세요" 한승희 2019.02.19
129015 광양119안전센터 공동주택 안전관리 추진 정호조 2019.02.19
 1  2  3  4  5  6  7  8  9  10 다음  4306 
인기기사

전지현, 독보적인 여신 자태 뽐낸 화보 공개
  회사소개개인보호정책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뉴스웨이브 ㅣ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서현동 245-4 LG에클라트 2차 922호 ㅣ 전화 : 070-7825-9093ㅣ 팩스 : 031-601-8799
등록번호: 경기 아00264 ㅣ 등록일: 2009년 12월 29일 ㅣ 발행인 :변창수 ㅣ 편집인: 윤정은 ㅣ 발행연월일 : 2007년 3월 3일
Copyright ⓒ 뉴스웨이브 All rights reserved.
Contact news@newswave.k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