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l RSS l 2017.11.20 [16:30]

  • 정책
  • 경제
  • 사회
  • 문화
  • IT/과학
  • 교육
  • 지역
  • 해외
  • 핫연예
  • 스타☆포토
보도자료실
보도자료를 올릴 수 있는 공간입니다. 공공기관이나 회사 등의 알림, 행사 자료를 자유롭게 올릴 수 있으며 이곳에 올린 보도자료는 100개의 언론사에 동시제공됩니다.
공동주택 화재!! 대비하는 우리의 자세~!!
글쓴이 : 박태진 날짜 : 2017.11.15 15:10

우리나라 주거형태는 1970년대에 들어서면서 고층화, 대형화되어 아파트 등 공동주택이 날로 많아지고 있다. 그리고 생활여건의 편리성으로 그 비율이 시간이 지날수록 늘어나고 있으며 그 중 다수의 세대를 수용하는 초고층 아파트의 비율도 높아지고 있는 추세이다.

아파트는 일반주택과 달리 소방법에 의해 스프링클러, 옥내소화전, 자동화재탐지설비 등의 소방시설이 설치되어 있으며 내화구조로 구획되어 있어 화재에 비교적 안전하다고 알려져 있다. 하지만 화재로부터 생명을 보호하고 재산 피해를 최소화하는 가장 중요한 요소는 평소 거주자의 안전의식과 화재 발생 시 초기대응이라고 할 수 있다.

화재 발생 시 생명을 잃는 가장 큰 이유는 화염보다는 연기 속에 있는 유독가스에 의한 질식 때문이다. 유독가스 중에는 맹독성가스와 일산화탄소 등이 있다고 한다. 이러한 유독가스를 흡입한다면 수분 내에 사망에 이르게 되므로 연기를 피해 빠르게 대피하기 위해선 평소에 대피로 및 탈출구를 숙지하고 있어야 한다. 하지만 대부분의 아파트 거주자들은 평소 이를 숙지하지 못하고 화재 발생 시 우왕좌왕하며 대피시간을 지체하게 되는 상황이 발생해 결국 사망에까지 이르게 되는 경우가 있다.

몇 년 전, 부산의 한 아파트에서 화재가 발생해 어머니와 자녀 3명 등 일가족 4명이 사망하는 사고가 있었다. 어머니와 아이들은 베란다에서 발견됐는데, 출입구 쪽에서 난 화재를 발견하고 반대편인 베란다로 피신 후 마땅히 대피할 곳을 찾지 못한 채 그 자리에서 아이들과 숨진 것이다.

얼마나 안타까운 일인가? 만약 어머니나 자녀 중 한 명이라도 아파트 내에 설치된 경량칸막이의 존재를 알았거나 대피 방법을 알았더라면, 가족 모두가 사망하는 안타까운 일은 없었을 것이다.

경량칸막이는 출입구나 계단으로 대피하기 어려운 경우를 대비해 옆 세대로 피난하기 위해 만들어 높은 것으로써 1cm도 되지 않는 석고보드 등으로 만들어져 있어 여성은 물론 아이들도 몸이나 발로 쉽게 파손이 가능하다. 하지만 대부분의 가정에서는 부족한 수납공간을 해결하기 위해 경량칸막이 앞에 붙박이장, 수납장을 설치하는 등 비상대피공간을 다른 용도로 사용하고 있는 실정이다. 이는 만일의 사태에 대피할 수 있는 비상구를 스스로 막아버리는 셈이다.

따라서 일선 소방서에서는 아파트 관리사무소와 입주민들을 대상으로 경량칸막이의 설치사실을 안내하고, 화재 발생 시 경량칸막이 활용방법과 대피요령을 쉽게 알 수 있도록 경량칸막이 모형을 제작해 직접 칸막이를 부수고 탈출해보는 체험장을 운영하는 등 입주민들의 안전의식을 개선하기 위한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는 것으로 안다.

하지만 제아무리 좋은 것도 입주민들의 자발적인 참여와 의식 개선이 이뤄지지 않는다면 무용지물일 수밖에 없다.

입주민들은 평소에 내가 살고 있는 아파트에는 어떤 구조의 비상구가 설치되어 있는지 파악하고 이웃과 상의하여 상호간에 장애물을 제거해 유사 시 사용할 수 있는 비상구를 확보해야 한다.

또한 가정 내 소화기를 반드시 비치하고 평소 옥내소화전 등 소방시설 사용법을 숙지해 비상 시 사용할 수 있도록 해야 할 것이다.

작은 관심과 노력을 통해 사전에 철저히 대비하는 유비무환(有備無患)의 자세가 필요하겠다. 내 가족과 이웃을 살리는 영웅은 소방관도 그 누구도 아닌 바로 나 자신인 것이다.

나주소방서 방호구조과 소방교 박태진


전체 98293 현재페이지 1 / 3277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98293 전정희 소설가 제12회 세계문학상 대상 수상 정선교 2017.11.20
98292 아시아 방송시장의 동반성장과 공동제작 활성화 위한 ‘아시아디지털방송아카데미’ 개최 최자웅 2017.11.20
98291 가루다인도네시아항공, 2017년 마무리하는 전 노선 ‘특가 프로모션’ 실시 최자웅 2017.11.20
98290 ‘언터처블’ 진구-경수진, 한밤 중 격렬 포옹! '설렘폭발' 김병화 2017.11.20
98289 '마녀의 법정' 전광렬-이일화, 20년의 악연! 비극적 운명 앞에 또 다시 마주쳤다! 김병화 2017.11.20
98288 '사랑의 온도' 다시 만난 온수커플♥ 서현진X양세종의 캠핑장 데이트 공개! 김병화 2017.11.20
98287 동두천시 솔잎회, 중앙동에 사랑의 연탄 봉사 김병화 2017.11.20
98286 동두천시 불현동,“행복한 한끼”로 전달한 이웃 사랑의 따뜻한 마음 김병화 2017.11.20
98285 동두천시 송내동 실버태권도, 2017 경기도의회 의장배 태권도대회 실버부 종합시범 우승 김병화 2017.11.20
98284 동두천시 상패동, 2017년도 4분기 주민등록 사실조사 실시 김병화 2017.11.20
98283 동두천시 상패동 새마을 부녀회 “홀몸 어르신 사랑의 밑반찬 지원” 김병화 2017.11.20
98282 동두천시 농협인 한마음 상생행사,“버섯농가와 함께” 김병화 2017.11.20
98281 유네스코 문학창의도시 부천 ‘북페스티벌’ 성료 김병화 2017.11.20
98280 아산시 홍보담당관, 「친절 아산만들기」 함께 동참 김병화 2017.11.20
98279 아산시농업기술센터,‘아산의 부엌×풍덕고택’성료 김병화 2017.11.20
98278 아산시, 제2회 충무공 이순신 운구행렬 재현 행사 성료 변승현 2017.11.20
98277 고양시 성사2동, “우리 마을 눈길은 우리가 치운다!” 김병화 2017.11.20
98276 고양시 행주동, 덕양신협의 따뜻한 난방용품 전달 변승현 2017.11.20
98275 2017년 동두천시 주민자치위원 한마음 체육대회 개최 김병화 2017.11.20
98274 동두천시 (주)무궁화기업, 한마음가족봉사단 연탄배달에 나서 김병화 2017.11.20
98273 동두천시 드림스타트, 역사와 함께하는 체험학습 김병화 2017.11.20
98272 동두천시, 2017 찾아가는 이동안전체험 김병화 2017.11.20
98271 동두천시, 청소년들의 끼와 실력을 마음껏 발휘한 “2017년 동두천시 청소년 동아리 발표회” 성황리 마쳐 김병화 2017.11.20
98270 동두천시 안전총괄과, 신시가지 거리미화 자원봉사 김병화 2017.11.20
98269 동두천시, 2017 경기북부 사회적경제 네트워크 워크숍 개최 김병화 2017.11.20
98268 동두천 부시장 고재학, 특화사업종합지원센터 신축사업 현장 점검 김병화 2017.11.20
98267 동두천시 투자개발과, 쾌적하고 깨끗한 거리를 위해 투자개발과 환경정화활동 실시 김병화 2017.11.20
98266 동두천시 생연1동 바르게살기위원회, 관내 환경정비 활동 실시 변승현 2017.11.20
98265 거북목증후군 원인과 예방방법 김승주 2017.11.20
98264 치핵의 원인과 치료법 김승주 2017.11.20
 1  2  3  4  5  6  7  8  9  10 다음  3277 
인기기사

채수빈, 싱그러운 화이트 화보로 근황 공개
  회사소개개인보호정책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뉴스웨이브 ㅣ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서현동 245-4 LG에클라트 2차 922호 ㅣ 전화 : 070-7825-9093ㅣ 팩스 : 031-601-8799
등록번호: 경기 아00264 ㅣ 등록일: 2009년 12월 29일 ㅣ 발행인 :변창수 ㅣ 편집인: 윤정은 ㅣ 발행연월일 : 2007년 3월 3일
Copyright ⓒ 뉴스웨이브 All rights reserved.
Contact news@newswave.k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