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사회복무요원의 복무고충 귀 기울여‥29일 워크숍 개최
- 경기도청 및 산하 사회복지시설 근무 사회복무요원 35명 참석

경기도가 사회복무요원들의 사기 증진을 위한 소통의 자리를 마련했다.

경기도는 29일 오전 수원 라마다호텔에서 도내 사회복지시설을 포함한 도청 소속 사회복무요원 35명, 근무지 담당자 13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9 사회복무요원 워크숍’을 개최했다.

특히 워크숍에는 경인지방병무청 복무관리계장이 참석해 사회복무요원 복무관련 궁금증 및 고충을 해소하는 자리를 마련하여 사회복무요원 병가사용, 제복착용 등 복무 시 주의할 사항을 알기 쉽게 설명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 밖에도 사회복무요원들의 스트레스 해소와 소양 증진을 위해 ‘여행에서 나를 찾다’를 주제로 특강을 진행했다.

안미산 경기도 비상기획담당관은 “경기도청과 도내 사회복지시설에서 성실하게 군 복무를 수행하는 사회복무요원들을 격려한다”며 “사회복무요원들의 건의사항을 적극적으로 검토해 최대한 반영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경기도에서는 그간 사회복무요원 특별휴가 기준 마련, 찾아가는 간담회 개최 등 사회복무요원의 복무환경 개선을 위하여 노력해왔다. 도는 앞으로도 사회복무요원과의 소통을 통하여 사기진작과 성실근무를 유도할 계획이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email protected]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9:11:29 [16:53]   최종편집: ⓒ 뉴스웨이브
인기기사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