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해인 외제차선물, 오랜 기간 호흡을 맞춘 매니저에게 고마움의 표시

배우 정해인이 자신의 매니저에게 외제차를 선물했다고 전해져 화제다.
 
9일 한 매체는 "정해인이 최근 데뷔 초부터 함께한 매니저에게 V사 중형 외제차를 선물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의하면 한 연예계 관계자는 "연예인이 매니저에게 차를 선물하는게 흔한 일은 절대 아니다. 오랜 기간 호흡을 맞췄다고 차를 선물하긴 쉽지 않다."고 말해 훈훈함을 자아낸다.
 
또한 관계자는 "평소 정해인이 주변 스태프들을 배려하는 마음도 남달랐다"고 덧붙였다.
 
정해인 이외에도 배우 박해진, 송중기, 신민아 가수 휘성 등이 과거 매니저에게 고마움의 표시로 자동차를 선물해 화제가 된 바 있다.
 
한편 정해인은 오는 28일 영화 '유열의 음악앨범' 개봉을 앞두고 있다.
 
<사진 출처 - 정해인 인스타그램>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9:08:09 [15:19]   최종편집: ⓒ 뉴스웨이브
인기기사

LA 빛낸 화보 여신 박민영! “완벽한 패션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