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해줘2' 진현빈, 등장할 때마다 이목 집중! 남다른 존재감 발휘!


'구해줘2'의 진현빈이 캐릭터와 완벽한 호흡을 자랑하고 있다.

 

OCN 수목 오리지널 ‘구해줘2’ (극본 서주연, 연출 이권, 이승훈, 제작 히든시퀀스) 에서 ‘지웅’ 역할로 활약하고 있는 배우 진현빈이 남다른 존재감을 발휘하며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진현빈은 등장할 때 마다 시청자들의 눈도장을 제대로 찍을 만큼 강렬한 인상을 남기고 있다. 극 초반엔 최경석 (천호진 분)의 일을 돕기 위해 월추리 마을에 입성, 친절함과 배려심을 선보였으나 갈수록 본성을 드러내며 이중적인 면모를 보여줘 극의 긴장감을 배가시켜주었다.

 

그는 상황에 따라 180도 달라지는 눈빛과 살기 가득한 표정을 녹여내 시선을 끌기도 했다. 특히 병률 (성혁 분)을 붙잡아 놓고 원하는 대답을 얻어내기 위해 살벌하게 추궁하는 장면에서는 폭발적인 집중력까지 선보이기도. 앞으로 그가 보여줄 ‘지웅’은 어떤 활약을 펼치며 극 안을 가득 채울지 기대감이 모아진다.

 

한편, OCN 수목 오리지널 '구해줘2' 는 매주 수, 목 밤 11시에 방송된다.

 

<사진=OCN ‘구해줘2’>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email protected]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9:06:13 [11:31]   최종편집: ⓒ 뉴스웨이브
인기기사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