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국 전 연인언급, 이별 후에 항상 운동
 
가수 김종국이 전 연인을 언급했다.
 
지난 26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김종국이 전 여자친구를 회상했다.
 
이날 김종국의 매니저는 운전하는 김종국의 졸음운전을 방지하기 위해 김종국의 '내 마음이 사랑입니다'를 선곡하며 "결혼하면 내가 축가를 해주고 싶었다"고 말을 꺼냈다.
 
이에 김종국은 "난 항상 이별 후에 운동을 했다. 새벽에 이별을 하고 그때 준비하던 앨범 음악을 귀에 꽂고 계단을 엄청 탔다"라고 전 연인과 이별한 뒤 상황을 떠올렸다.
 
이어 "결혼을 하고 싶었던 여자랑 생각했던 것이 있다, 이 여자랑 결혼하면 눈물 날 것처럼 감동있을 것 같더라"라며 "누구와 상상을 해도 과연 그런 감동이 올까 싶었는데 없더라"라고 말하며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그러면서 김종국은 "앞으로 좋은 사람 만나야지"라고 덧붙였다.
 
<사진 출처 - SBS '미운 우리 새끼' 방송 캡처>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9:05:27 [12:12]   최종편집: ⓒ 뉴스웨이브
인기기사

LA 빛낸 화보 여신 박민영! “완벽한 패션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