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화 강동원, 드라마와는 다른 뜻밖의 반전 현실 공개

배우 김정화가 강동원과의 촬영 비하인드를 공개했다.
 
23일 방송되는 KBS 2TV '해피투게더4'는 '센 언니가 돌아왔다' 특집으로 정영주-김정화-이주빈-허송연-AOA 혜정이 출연해 속 시원한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김정화는 드라마 '1%의 어떤 것'에 함께 출연한 강동원과의 특별한 인연을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김정화는 "나와 강동원 모두 낯을 가리는 성격이다. 드라마에서는 결혼 생활까지 촬영했는데, 현실에서는 포옹하는 장면도 격식 차리면서 촬영했다"며 뜻밖의 반전 현실을 공개했다.
 
심지어 "쫑파티에서는 90도로 인사하며 헤어졌다"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하지만 김정화는 "드라마 촬영 중 강동원이 맨손으로 후진하는 차를 막아주기도 했다. 심쿵했다"고 밝혔다고 해 강동원과의 인연 풀스토리에 관심이 고조된다.
 
그런가 하면 김정화는 "작년에 '뉴논스톱'에 출연한 배우들이 한자리에 모였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이어 김정화는 "조인성을 포함한 모두가 만약 ‘시즌2’가 제작된다면 출연하고 싶다고 했다"며 시간이 지나도 끈끈한 팀워크를 확인했다는 전언이어서 ‘뉴논스톱’ 동창회 비하인드에 기대감이 증폭된다.
 
한편 최고의 스타들과 함께하는 마법 같은 목요일 밤 KBS 2TV '해피투게더4'는 오늘(23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사진제공 - KBS 2TV ‘해피투게더4’>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9:05:23 [14:48]   최종편집: ⓒ 뉴스웨이브
인기기사

배우 박시연, 우월한 비율로 ‘시선압도’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