션 45억 기부, 수입의 원천 솔직 고백
 
가수 션이 자신의 기부액이 ‘45억’에 육박한다고 전해 관심을 끌었다.
 
오는 22일 수요일 밤 11시 5분 방송 예정인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기획 김구산 / 연출 최행호, 김지우)는 션, 김병지, 주영훈, 정성호가 출연하는 ‘다산시 다산구 다산동’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날 션이 드디어(?) 부부생활에 위기가 있었다고 털어놓는다. 앞서 아내 정혜영과 단 한번도 싸움이 없었다고 고백하며 놀라움을 자아냈던 그는 이번 ‘라디오스타’에서 최초로 위기를 맞았던 사연을 고백했다고. 이에 MC들은 “위기 왔었네~”라며 왠지 모르게 신난 듯한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또한 ‘미담 끝판왕’인 션은 방송 내내 ‘라디오스타’와 맞지 않는 상극 게스트의 모습으로 MC들의 진땀을 뺐다고 전해진다. 이에 MC들은 션의 빈틈을 찾기 위해 총공세를 펼치며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
 
그런가 하면 션은 하루 수면 시간을 ‘4시간’이라고 털어놓으며 최강 에너자이저의 면모를 보인다. 육아와 운동을 모두 놓칠 수 없다는 그는 살인적인 스케줄을 공개하며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와 함께 션은 완벽한 체력과 탄탄한 복근까지 공개해 시선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갑자기 펼쳐진 ‘팔굽혀펴기’ 미션에서 1분 동안 엄청난 개수를 기록하며 스튜디오에 놀라움을 선사한 것. 뿐만 아니라, 나이를 무색케 하는 명품 복근을 공개해 감탄을 자아냈다고 전해졌다.
 
또한 ‘넘사벽 기부왕’ 션은 자신의 기부액이 ‘45억’에 육박한다고 전해 관심을 끌었다. 엄청난 금액에 모두가 놀라는 한편, 그의 수입에 대한 궁금증을 드러내기도 했다.
 
이에 션은 수입의 원천을 솔직하게 털어놓았다고 전해져 궁금증을 드높인다.
 
특히 끊임없는 그의 미담에 출연진들은 그를 ‘신의 경지에 이른 분’이라고 칭하며 현실 감탄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션의 최초 부부생활 위기(?)’ 에피소드는 오는 22일 수요일 밤 11시 5분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사진제공- MBC ‘라디오스타’>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9:05:21 [11:43]   최종편집: ⓒ 뉴스웨이브
인기기사

LA 빛낸 화보 여신 박민영! “완벽한 패션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