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나래 다니엘헤니, 둘의 유쾌한 케미 기대↑

박나래와 다니엘헤니가 커피 광고 모델로 발탁됐다.
 
26일 커피 브랜드 '조지아' "조지아 크래프트’의 모델로 다니엘 헤니와 박나래를 발탁했다"고 밝혔다.

앞서 다니엘 헤니는 올해 초 조지아 고티카의 모델로 발탁 되며 진한 남성미와 부드러운 매력으로 조지아 고티카 빈티지의 깊고 풍부한 맛을 전달한 바 있다.
 
조지아 크래프트는 측은 "이번 다니엘 헤니와 박나래 모델 발탁을 통해 핫브루와 콜드브루의 만남인 ‘듀얼브루’ 커피 특유의 매력을 소비자들에게 전달 할 계획이다"고 전했다.
 
특히 두 사람의 완벽한 케미로 풍부하고 깔끔한 맛의 대용량 커피 조지아 크래프트의 특징을 유쾌하게 전달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다니엘 헤니와 동반 발탁된 박나래는 재치 넘치는 입담과 발랄한 매력으로 대중을 사로잡으며 예능계의 ‘작은 거인’으로 사랑받고 있다. 박나래는 MBC 예능 ‘나 혼자 산다’에서 다니엘 헤니와 핫한 연인 사이와 쿨한 친구 사이를 넘나들며 ‘듀얼 케미’를 보여준데 이어 이번에 조지아 크래프트의 모델로 더욱 완벽한 케미를 선보일 것으로 기대된다.

코카-콜라사 관계자는 "예능을 통해 선보인 다니엘 헤니와 박나래의 듀얼 케미는 핫브루의 풍부함과 콜드브루의 깔끔함을 결합한 듀얼브루 커피, 조지아 크래프트의 특성과 잘 어울린다"고 말하며 "핫한 연인과 쿨한 친구 사이를 넘나드는 둘의 유쾌한 케미가 조지아 크래프트의 매력을 더욱 효과적으로 전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다니엘 헤니와 박나래가 함께한 조지아 크래프트의 광고는 5월 중 공개 될 예정이다.
 
<사진제공= 코카-콜라사>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9:04:26 [16:10]   최종편집: ⓒ 뉴스웨이브
인기기사

배우 박시연, 우월한 비율로 ‘시선압도’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