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 김동욱X김경남X류덕환X박세영 등 깜짝 감사인사&단체인증샷 공개!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이 방송 2주만에 시청률 대역전극의 주인공으로 등극한 가운데 뜨거운 열풍의 주인공 김동욱, 김경남, 류덕환, 박세영, 김민규, 유수빈, 김시은이 전폭적인 지지와 응원을 보내준 시청자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MBC 월화드라마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극본 김반디Ⅰ연출 박원국)은 왕년엔 불의를 참지 못하는 유도 폭력 교사였지만, 지금은 복지부동을 신념으로 하는 6년 차 공무원 조진갑(별명 조장풍)이 고용노동부 근로감독관으로 발령 난 뒤 갑질 악덕 사업주 응징에 나서게 되는 이야기를 그린 통쾌 작렬 풍자 코미디 드라마. 최강의 몰입도와 공감대를 바탕으로 핵사이다를 선사하는 촘촘한 스토리와 감각적인 연출 그리고 배우들의 호연까지 완벽한 삼박자를 이루며 방송 2주차에 동시간대 시청률 1위의 자리를 차지한 것은 물론, 2049 시청률은 이틀 연속 독보적 1위의 자리에 등극해 안방극장을 ‘조장풍’ 열풍으로 물들이고 있다. 이와 같은 뜨거운 반응을 입증하듯 2주 연속 월화드라마 화제성 1위에 오른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은 현재 진행형인 대한민국의 뜨거운 감자 ‘악덕 갑질’과 다소 생소할 수 있는 직업군 근로감독관을 소재로 유쾌하고 통쾌한 핵사이다 매력을 선사하며 역대급 갓띵작으로서의 진가를 제대로 발휘하고 있다.

 

이 가운데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에서 미친 존재감을 드러내며 캐릭터와의 완벽한 싱크로율로 극의 몰입도를 최고치로 끌어올리며 재미를 배가시키고 있는 배우들이 시청자들에게 감사인사를 전해 눈길을 끈다.

 

먼저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의 든든한 중심축이자 ‘믿보’ 배우로서의 입지를 다시 한 번 굳히며 신뢰 100%의 명불허전 연기로 시청자들의 열광적인 반응을 이끌어내고 있는 김동욱은 “다소 생소한 직업을 가진 인물의 이야기를 시청자분들이 쉽게 즐기고 공감하실 수 있는 작품으로 만들기 위해 작가, 감독님과 많은 이야기를 하면서 촬영하고 있습니다. 다행히도 점점 많은 분들께서 즐겁게 봐주시고 응원해주시고 사랑해주시는 것 같아 스태프, 배우들이 기쁜 마음으로 촬영 중입니다. 시작했던 때의 마음 그대로 마지막까지 열심히 촬영해서 재미있는 작품 보여드리겠습니다”고 본방사수 욕구를 자극하는 센스 넘치는 감사 인사를 전했다.

 

이어 김동욱과 상상 이상의 찰떡 브로맨스 케미를 선보이며 여심을 저격하고 있는 천덕구 역의 김경남은 “먼저 저희 드라마를 관심 있게 지켜봐 주셔서 너무나 기쁘고 감사한 마음입니다. 시청자 여러분의 응원과 사랑 덕분에 촬영하는데 큰 힘이 납니다. 앞으로도 진갑쌤 곁에서 천덕구의 다양한 모습 보여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테니 쭈욱- 지켜봐 주세요!”라며 인사를 전한 동시에 김동욱과의 더욱 찰진 브로맨스를 기대하게 만들었다.

 

극 중 지난 방송부터 속내를 감추고 있는 포커페이스로 등장해 극의 긴장감과 재미를 배가시킨 우도하 역의 류덕환 역시 폭발적인 인기를 끌고 있는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을 사랑해주는 시청자들에게 메시지를 전했다. “많은 분들이 사랑해주시고 관심 주신다는 것은 일상에서의 공감이 동반되었다고 생각합니다. 조장풍을 통해 사이다급 통쾌함의 대리만족이 되셨으면 좋겠습니다. 보내주신 애정에 진심으로 감사합니다”라고 극 중 캐릭터처럼 젠틀하고 스마트한 매력이 오롯이 느껴지는 메시지를 전해 앞으로 본격적으로 등장할 류덕환의 활약에 대한 기대를 더했다.

 

극 중 김동욱의 전처이자 현실주의자인 형사 역으로 연기 변신에 성공한 박세영은 “많은 분들이 공감해주시고 함께 해주셔서 너무 감사 드립니다. 앞으로도 시청자분들이 공감하고 위로가 될 수 있게 열심히 하겠습니다. 끝날 때까지 함께해요!”라며 특유의 애교가 넘치는 감사 인사로 훈훈함도 함께 전했다.

 

그런가 하면,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에서 조진갑(김동욱)의 옛 제자이자 상도여객의 버스 기사로 부당해고를 당한 선우 역으로 시청자들의 눈물샘을 자극했던 김민규도 감사 인사 전하기에 동참했다 “‘조장풍’을 사랑해주시는 시청자분들께 조금이나마 더 속 시원하게 해드리고자 하루하루 최선을 다해 스태프, 동료 선후배님들과 함께 만들고 있습니다. 끝까지 시원한 ‘조장풍’ 많이 사랑해주셨으면 좋겠습니다”라고 진심 어린 감사의 인사를 전한 것.

 

마지막으로 극 중 흥신소 갑을기획에서 백부장, 오대리 역을 맡아 천덕구와 함께 일명 ‘천오백’ 패밀리로 시청자들에게 제대로 눈도장을 찍은 유수빈과 김시은도 감사 인사와 함께 소감을 밝혔다. 먼저 백부장 역의 유수빈은 “저희 드라마에 많은 관심을 가져주신 시청자분들께 정말 정말 감사 드립니다. 앞으로 재미난 이야기들이 더 많이 남아있으니 끝까지 많은 관심 가져주세요! 또 저희 ‘천오백’도! 많이 많이 예뻐해 주세요! 언제나 행복하시고 좋은 하루하루가 되시길 바라겠습니다”라고 전했다. 이어 오대리 역의 김시은 역시 “시청률 1위 너무 감사합니다! 앞으로도 많은 사랑 부탁 드립니다. 그리고 저희 ‘천오백’ 많이 사랑해주세용”이라며 깜찍, 발랄함이 그대로 느껴지는 소감을 밝혔다.

 

무엇보다 감사인사와 함께 공개한 김동욱, 김경남, 류덕환, 김민규, 유수빈, 김시은의 단체 사진에서는 화기애애한 촬영 현장 분위기가 고스란히 느껴져 더욱 시선을 사로잡은 동시에 앞으로 더욱 흥미진진해질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 본방송을 향한 기대감을 고조시켰다.

 

한편, MBC 월화드라마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은 시청자들의 뜨거운 반응에 힘 입어 오는 21일(일) 낮 2시 40분부터 5-8회를 한 방에 볼 수 있는 몰아보기가 방송된다. 본 방송은 매주 월, 화 밤 10시에 방송된다.

 

<사진 제공-MBC>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9:04:19 [14:53]   최종편집: ⓒ 뉴스웨이브
인기기사

배우 박시연, 우월한 비율로 ‘시선압도’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