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아 부탁해’ 만툭튀 2차티저! 총잡이로 변신한 이영은X김혜옥 모녀 “빵야빵야”



‘여름아 부탁해’가 첫 방송을 앞두고 코믹한 2차 티저 영상을 공개했다.

 

‘비켜라 운명아 후속으로 오는 29일(월) 첫 방송 예정인 KBS 1TV 새 저녁 일일연속극 ‘여름아 부탁해(극본 구지원 연출 성준해)의 유쾌함 터지는 2차 티저영상이 공개돼 답답한 속을 시원하게 풀어줄 사이다 드라마에 대한 설렘과 기대감을 유발하고 있다.

 

이번에 공개된 2차 티저는 이영은, 이채영, 나혜미, 김혜옥, 이한위의 개성 넘치는 극중 캐릭터들로 완벽 변신한 배우들의 코믹한 표정연기가 마치 만화를 보는 듯 엉뚱발랄하게 펼쳐진다.

 

먼저, 극중 미용사인 김혜옥(나영심 역)이 딸 이영은(왕금희 역)과 함께 헤어드라이기를 마치 총처럼 들고 비장감마저 넘치는 클로즈업 표정으로 시작되는 독특한 영상은 보는 이들의 시선을 단번에 사로잡는다.

 

아무것도 모른채 화기애애하게 대화를 나누고 있던 이채영(주상미 역)과 김예령(변명자 역)은 자신들을 정조준하고 있는 두 모녀를 발견하고는 “웁쓰(OOPS)”라는 말풍선과 함께 뜨악해하는 발군의 코믹 연기로 큰 웃음을 유발한다.

 

이어 두 모녀가 “웬수같은 사돈”과 “웬수같은 친구”를 향해 쉴 새 없이 방아쇠를 잡아당기는 가운데 뒤에서 “참아참아”라며 말리는 남편 이한위(왕재국 역)와 둘째 나혜미(왕금주 역)의 폭풍 당황 비주얼은 과연 이들 사이에 어떤 ‘웬수같은’ 사건이 있었을지 호기심에 부풀게 만든다.

 

특히 마지막 아이의 깜찍한 목소리로 들여오는 타이틀 “여름아 부탁해”는 입양으로 엮이는 가족들의 모습을 따뜻하고 유쾌하게 담아낸 힐링가족드라마를 예감케 하고 있다.

 

이처럼 티저 영상에서부터 드러나는 개성만점 캐릭터들의 유쾌한 에너지는 일상에 활력을 선사하는 강탄산 드라마에 대한 기대감을 최고조로 증폭시키고 있다.

 

이영은, 김혜옥 모녀의 상쾌한 사이다 응징으로 안방극장에 속 시원한 빅 재미를 예고하고 있는 ‘여름아 부탁해는 ‘비켜라 운명아 후속으로 오는 29일(월) KBS 1TV를 통해 첫 방송된다.

 

<사진제공 -KBS>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9:04:17 [12:19]   최종편집: ⓒ 뉴스웨이브
인기기사

LA 빛낸 화보 여신 박민영! “완벽한 패션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