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림 이혼설 부인, 사실무근이며 대응 가치 없어

 
채림이 이혼설을 부인했다.

11일 중국의 한 매체는 "채림과 가오쯔치가 지난해 말 이혼했다"고 보도했다.

매체는 채림의 웨이보에서 대부분의 게시글이 삭제됐다는 점과, 가오쯔치가 지난 2월 초 "한 해 동안 많은 일이 일어났고 많은 일들을 겪은 것 같다"는 글을 웨이보에 올렸다며 이혼설을 제기했다.

이에 채림의 소속사 후너스엔터테인먼트 측은 "최근 중국 매체를 통해 보도된 소속 배우 채림의 기사와 관련해 본인 확인 결과, 전혀 사실무근이다"라며 이혼설을 부인했다.
 
이어 소속사는 "이에 대응할 가치가 없다 판단되었으나, 국내로까지 기정사실화 되어 보도가 되고 있어 이를 바로 잡기 위해 공식 입장을 전한다. 많은 관심 감사드리고 곧 좋은 작품으로 인사드리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앞서 채림과 가오쯔치는 중국 CCTV드라마 '이씨 가문'에서 호흡을 맞추면서 연인으로 발전했다.
 
이후 지난 2014년 10월 결혼식을 올렸으며, 2017년에 득남했다.
 
<사진 출처 - 가오쯔치 웨이보>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9:03:11 [15:30]   최종편집: ⓒ 뉴스웨이브
인기기사

이효리 화보 공개, 그녀만의 독보적인 아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