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진혁, '황후의 품격' 연장 방송은 함께 하지 못해
 
배우 최진혁이 드라마 '황후의 품격' 하차를 직접 알렸다.
 
15일 최진혁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이미 기사로 접하신분들도 있지만...전 어제 방송을 끝으로 다음주부터는 안나오게 되었습니다"라고 밝혔다.
 
이어 "시간내서 어렵게 시청해주신 시청자 분들,어렵게 응원해주신 우리 팬분들 너무 감사했습니다"라고 덧붙였다.
 
앞서 SBS '황후의 품격'은 최근 4회 연장을 결정했다.
 
하지만 천우빈 역을 맡았던 최진혁은 예정된 스케줄로 인해 연장 방송에는 출연하지 않게 됐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황후의 품격' 측은 "14일 48회 방송분을 마지막으로 왕식과 우빈역을 맡은 최진혁 씨는 모든 촬영을 마쳤다"며 "이에 따라 스케줄상 20일과 21일 방송분에는 출연하지 않음을 말씀드립니다"라고 발표했다.
 
이에 최진혁의 소속사 지트리크리에이티브 관계자는 한 매체를 통해 "오래 전부터 예정됐던 대만 팬미팅 일정으로 결국 연장 방송분에 모두 함께하지 못하게 됐다"고 입장을 전했다.
 
한편 최진혁은 SBS 수목드라마 ‘황후의 품격’에서 황실 경호원 나왕식(천우빈) 역을 맡아 열연했다.
 
'황후의 품격'은 오는 21일 종영한다. 
 
 
<사진 출처 - 최진혁 인스타그램>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9:02:15 [15:20]   최종편집: ⓒ 뉴스웨이브
인기기사

이효리 화보 공개, 그녀만의 독보적인 아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