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우리 시장 안전은 우리 손으로” 경기 전통시장 안전지킴이 출범

‘경기 전통시장 안전지킴이’가 18일 출범하여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갔다.

 

경기도는 18일 오후 의정부 제일시장에서 박신환 경기도 경제노동실장, 이충환경기도 상인연합회장, 전통시장 안전지킴이와 시군공무원, 소방공무원 등 200여명이 함께한 가운데 ‘경기 전통시장 안전지킴이 출범식’을 개최했다.

 

이날 출범한 ‘경기 전통시장 안전지킴이’는 화재로부터 안전한 전통시장 만들기를 위해 시장상인들이 자율 조직한 자율소방대 및 특별의용소방대로, 도내 각지 200여명의 상인들이 대원으로 참여한다.

 

‘경기 전통시장 안전지킴이’는 평상시 순찰활동은 물론, 화재 시 초동대응, 진화 후 응급복구 활동 등에 참여하게 된다.

 

특히 작년에는 도내 전통시장에서 3건의 화재가 발생하는 등 전통시장 안전의 중요성이 날로 커지는 만큼, 시장 가까이에서 위험 요소를 지켜보고 초동대처를 할 수 있는 ‘초병’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또 원활한 임무수행을 위한 안전교육과 훈련에도 적극 동참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출범식에서는 대원들을 대상으로 자동심장충격기 사용요령, 소화기 사용법 등 소방교육을 실시했다.

 

박신환 도 경제노동실장은 “전통시장 안전 지킴이는 ‘내 시장은 내가 지킨다’는 자세로 사전순찰과 예방활동에 힘써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경기도는 안전한 전통시장 만들기를 위해 소화기 보급, 스마트 화재감시시스템 구축, 노후 전기시설 교체 등 다양한 사업을 추진해오고 있다.

 

앞으로도 방화복, 헬멧, 장갑, 안전화 등 현장에서 필요한 각종 소방활동 장비를 지원할 계획이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9:01:18 [08:08]   최종편집: ⓒ 뉴스웨이브
인기기사

슈퍼모델 권은진, 크리스마스 화보 공개 “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