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농업기술원, 찾아가는 ‘영농컨설팅’ 운영

경기도농업기술원은 영농 애로사항을 해결하기 위해 농업현장을 직접 방문, 농가 경영상태를 분석하고 맞춤형 컨설팅을 하는 ‘강소농 현장기술지원단’을 운영한다고 17일 밝혔다.

 

강소농 현장기술지원단은 식량, 농산물가공, 농업경영·마케팅, 농촌지역개발, 농촌관광, 전자상거래 등 9개 분야 9명의 전문가로 구성돼 활동하며, 17일 화성시 장미농가 컨설팅을 시작으로 활동에 들어갔다.

 

각 분야별 전문가로 구성된 지원단은 생산에서부터 가공, 전자상거래 등에 이르는 원스톱 컨설팅인 ‘그룹 컨설팅’ 및 청년창업농들의 원활한 영농정착을 위한 ‘지속적 컨설팅’을 제공할 방침이다.

 

컨설팅을 받고자 하는 농가는 각 시군 농업기술센터나 도농기원 강소농 현장기술지원단(031-229-5924~6)으로 신청하면 된다.

 

김석철 경기도 농업기술원장은 “작지만 강한 농업인 강소농들의 소득증대를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으며, 분야별 컨설팅을 통해 농업인들 스스로 역량을 강화해 나갈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민간전문가 현장기술지원단은 지난해 전문컨설팅 308회(1,154명), 현장집합교육 37회(1,086명), 멘토·멘티 상담 342회(637명) 실시 등 활발한 컨설팅 활동을 추진했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9:01:17 [08:07]   최종편집: ⓒ 뉴스웨이브
인기기사

슈퍼모델 권은진, 크리스마스 화보 공개 “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