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춘식당’ 라이브로 다시 듣는 김현성의 ‘소원’, ‘Heaven’ 팬들에게 특별한 선물!



‘청춘식당’ 가수 김현성의 명곡들을 라이브로 다시 들어볼 수 있는 특별한 미니콘서트가 예고됐다.

 

오늘 저녁 UHD전용채널 UMAX(유맥스)을 통해 방송되는 신개념 토크 뮤직 콘서트 ‘청춘식당: 그때 그 메뉴’ 제작진이 팬과 함께 하는 가수 김현성의 미니콘서트 현장 스틸컷을 공개했다.

 

이날 김현성은 자신의 첫 데뷔곡이자 대표곡인 ‘소원’부터 그를 정상에 오르게 만들어준 ‘Heaven’까지 남녀노소를 가리지 않고 사랑받았던 노래를 선보일 예정.

 

특히 김현성의 소년미 넘치는 미성의 보이스와 폭발적인 고음을 라이브로 다시 만나볼 수 있는 특별한 기회인 만큼 그의 은퇴를 아쉬워했던 음악 팬들의 갈증을 풀어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와 관련 공개된 사진 속에는 ‘소원’의 도입부에서부터 서서히 고음역대의 킬링 파트로 끌어올리며 열창하는 김현성의 모습이 담겼다.

 

이처럼 김현성의 변함없이 감미로운 목소리는 현장에 자리한 그의 오랜 팬들 뿐만 아니라 MC 지상렬까지 설레게 만들었다고. 지상렬은 “노래를 듣고나니 아픈 어깨가 나았다”, “진통제네”라는 애드립으로 김현성의 힐링 보이스에 대한 칭찬을 아낌없이 보내기도 했다.

 

특히 후배 가수들조차 쉽게 따라할 수 없기에 ‘리메이크 불가’판정이 내려진 ‘헤븐’의 순서가 되자 여전히 폭발적인 고음은 물론, 세월과 함께 더욱 깊어지고 애절해진 감성을 선보여 그의 노래가 라디오와 길거리에 울려퍼지던 그때 그 시절의 그립고 애틋한 추억까지 되살려줄 전망이다.

 

한편, 최근 작가로 저술활동에 집중하고 있는 김현성은 “콘서트가 주는 짜릿한 느낌은 그 어떤 것으로도 대체할 수 없다”면서 “가수활동을 꾸준히 하고 싶다”고 밝혀 앞으로도 그의 음악을 계속 만나볼 수 있다는 반가운 소식을 전했다.

 

이에 차오루는 “가수와 작가 중 가장 잘 맞는 직업 하나만 꼽는다면?”이라는 돌발질문을 던져 과연 김현성이 어느 쪽을 자신의 인생직업으로 선택했을지에도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오랫동안 그의 컴백을 기다려준 팬들을 위한 가수 김현성의 특별한 미니콘서트가 펼쳐질 20세기 레트로 뮤직&푸드 토크쇼 ‘청춘식당: 그때 그 메뉴’ 7회는 오는 16일 수요일 저녁 8시 리얼 4K UHD 초고화질 채널 UMAX(유맥스)를 통해 방송되며 디지털케이블 VOD를 통해서도 시청할 수 있다.

 

<사진제공 - UMAX >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9:01:16 [11:58]   최종편집: ⓒ 뉴스웨이브
인기기사

LA 빛낸 화보 여신 박민영! “완벽한 패션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