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소연, 빅 포레스트 특별출연 확정! 조선족 말투 완벽 소화해 극에 재미 더한다!



배우 장소연이 tvN 불금시리즈 ‘빅 포레스트’의 채옥 역으로 완벽 이미지 변신에 나선다.

 

장소연이 특별출연을 확정 지은 ‘빅 포레스트’는 서울 대림동을 배경으로 폭망한 연예인 신동엽(신동엽 분)과 짠내 폭발 사채업자 정상훈(정상훈 분), 조선족 싱글맘 임청아(최희서 분)가 좌충우돌하며 펼쳐내 는 블랙코미디로 ‘슬기로운 감빵생활’의 박수원 PD와 ‘SNL 코리아’ 제작진이 의기투합해 일찌감치 화제 를 불러일으킨 작품.

 

이에 장소연은 채옥 역을 맡아 진퇴양난 위기에 처한 신동엽의 구세주로 활약하는 것은 물론, 터프하지 만 따뜻한 면모로 극의 재미를 더할 예정이라고. 특히, 장소연은 조선족 역을 위해 직접 배운 말투와 완 벽한 억양으로 스텝들의 감탄을 자아내는 동시에, 촬영 당시 현장에 있던 대림동 주민들로부터 극찬을 받았다는 후문

 

이처럼 매 작품마다 진중한 캐릭터로 극에 중심을 잡았던 장소연이 이번 작품에서 보일 코믹하고 유쾌 한 모습은 벌써부터 예비시청자들의 기대감을 증폭시키는 가운데, 장소연이 출연하는 ‘빅포레스트’는 오 는 9월 7일 밤 11시 첫방송 된다.

 

<사진제공-큐로홀딩스 매니지먼트>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8:08:14 [09:29]   최종편집: ⓒ 뉴스웨이브
인기기사

전지현, 독보적인 여신 자태 뽐낸 화보 공개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