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간’ 흑화한 김준한, 악마의 미소를 보았다 ‘소름 열연’



‘시간’ 완벽히 흑화한 김준한. 그가 웃자 소름이 돋았다.

 

회색은 다시 하얗게 될 수 없다. 점점 검어질 뿐이다. MBC 수목드라마 ‘시간’(극본 최호철/ 연출 장준호) 속 김준한이 흑화한 신민석의 모습을 무섭도록 실감나게 그려내며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8월 9일 방송된 ‘시간’ 11~12회에서 보여진 신민석의 미소는 그야말로 악마의 미소와 다름 없었다.

 

앞서 자신이 저지른 악행을 덮기 위해 또 다른 악행을 연발하는 신민석의 모습은 처절하고도 위태로웠다. 설지현(서현 분) 동생의 죽음을 조작하는 것부터 시작해, 설지현의 엄마 양희숙(김희정 분)과 금테(김정태 분)를 죽음에 이르게 하고, 또 사건을 마무리하기 위해 강실장(허정도 분)을 돌로 내려치는 잔인한 모습까지. 벼랑 끝으로 몰린 신민석은 점점 괴물로 변해갔다.

 

이날 신민석은 살인을 저질렀던 그 밤의 일을 떠올렸다. 강실장을 절벽 끝까지 추격해 죽인 신민석, 괴물로 변한 자신의 모습과 마주한 것이다. 어둠 속에서 신민석은 웃고 있었다. 사람의 웃음이 이렇게 섬뜩할 수 있는지를 제대로 보여줬던 대목. 늘 의문스럽고, 무표정했던 그의 얼굴과 대비돼 더욱 강렬함을 선사했던 장면이었다.

 

그렇게 돌이킬 수 없는 시간을 건너게 된 신민석. 이후 그는 냉철하게 자신의 상황과 마주했다. 사고를 덮기 위해 철저하게 움직이고, 또 아무 일도 없었다는 듯이 표정을 감췄다. 그를 의심하는 은채아(황승언 분)에게 “그냥 사고로 사람이 죽었을 뿐”이라며, 눈 하나 깜짝 않고 거짓말을 하는 신민석의 모습은 뻔뻔하기까지 했다.

 

김준한은 섬세한 완급조절로 신민석 캐릭터를 구축하고 있다. 단정한 얼굴, 덤덤한 말투 속에 감췄던 그의 악한 얼굴이 드러난 순간 시청자들은 집중할 수 밖에 없었다. 밑도 끝도 없는 악역이 아닌, 벼랑 끝으로 내몰려 살인까지 저지른 신민석의 상황을 몰입도 있게 그려낸 것이다.

 

순식간에 어둠으로 물들여진 신민석. 처음부터 흑이 아니었기에 더 입체적이고, 그래서 더 예측할 수 없는 캐릭터다. 이를 자신만의 색깔로 표현하는 김준한의 연기가 극을 더 긴장되고 흥미롭게 만든다는 반응. 완벽히 흑화한 신민석이 보여줄 또 다른 얼굴은 무엇일까. ‘시간’을 뒤흔들 신민석의 모습과 김준한의 연기에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MBC 수목드라마 시간 13, 14회 분은 2018 아시안게임 축구예선 경기 편성으로, 오는 16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사진 제공 = MBC ‘시간’ 방송 캡처>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8:08:10 [14:07]   최종편집: ⓒ 뉴스웨이브
‘하나뿐인 내편’ 나혜미♥박성훈 ‘달달’ 입맞춤 속 계약연애 돌입!
‘붉은 달 푸른 해’ 피칠갑 하나 없이 극강공포, 차원 다른 스릴러 드라마
‘진짜사나이300’ 우주소녀 은서, 눈물 씻고 ‘악바리’ 변신! 자신의 한계 알고 싶다!
‘오늘의 셜록’ 민간인 탐정 김구라 VS 프로파일러 김진구의 엇갈린 추리! 왜?
공복자들 노홍철-배명호, 한집 민망 형광핫팬츠! 묘하게 하의실종!
배우 서은수, 겨울 롱패딩룩 완벽 소화
'신의 퀴즈:리부트' 천재 의사 류덕환 X 걸크러쉬 형사 윤주희 크로스! 날 선 분노 터뜨리는 류덕환, 무슨 일?
'해투4' 최원영, "심이영 아니면 평생 혼자였을 듯" 알고 보니 이상형과 결혼? 궁금증 UP
‘동물의 사생활’ 인피니트 성열, 드디어 드론 감독 데뷔 ‘진지 눈빛’
‘남자친구’ 송혜교-박보검, 이제 막 인연으로 거듭난 이들의 앞날은? 궁금증↑
‘붉은 달 푸른 해’ 이이경, 파렴치한 백현진 멱살 잡았다 ‘분노폭발’
배우 김성령, 시크한 공항 패션 화제
인기기사

미모 포텐 터진 ‘이다희’, 여신 자태 공항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