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비순응 결핵환자 추적관리 강화
- 연락두절, 인식개선 부족 등으로 치료 중단된 결핵환자 추적관리

경기도가 치료가 중단된 비순응 결핵환자에 대한 추적관리를 통해 취약계층 결핵관리체계를 강화하기로 했다.

 

하반기부터 경기도, 대한결핵협회, 보건소 관계자 등으로 구성된 조사단이 노숙인, 외국인 등 비순응 결핵환자가 많은 지역의 보건소를 통한 현장 실태조사를 실시한다.

 

중증환자는 경기도의료원(수원병원)과 민·관협력 의료기관(PPM, Private Public Mix) 26개소에 연계해 치료가 완료될 때까지 집중 관리할 예정이다.

 

또한 노숙인 등 주거취약계층의 결핵 치료관리 강화를 위해 오는 10월 노숙인 실태조사와 노숙인 시설 및 결핵관리기관 등 민·관 협력체계(MOU)를 구축하기로 했다.

 

내년에는 결핵관리사업 예산을 증액해 비순응 고위험군인 노숙인 대상으로 결핵 이동검진을 실시해 결핵을 조기에 발견하고, 결핵 확진자에 대해 결핵 치료 완료까지 직접복약확인치료(Directly Observed Treatment : DOT)를 지원할 계획이다.

 

경기도는 매년 6천여 명의 새로운 결핵 환자가 발생하고 있으며, 전국대비 발생률도 21.8%로 매년 증가하고 있다. 우리나라는 OECD회원국 중 결핵 발생 및 사망률이 1위다.

 

2017년 도내 44개 보건소 대상 비순응 결핵환자 실태조사에 따르면 결핵환자 7,855명 중 비순응 결핵환자가 66명이며, 이 중 노숙인, 외국인 등 연락두절, 인식개선 부족 등으로 관리 중단된 환자가 25명(38%)으로 나타났다.

 

감염력이 강한 비순응 결핵환자 1명이 연간 20여명의 불특정 다수인에게 새로운 감염을 일으킬 수 있다는 WHO 연구자료에 따라 지역사회 결핵 전파 차단을 위하여 비순응 결핵환자 관리 대책이 요구되고 있다.

 

조정옥 경기도 감염병관리과장은 “향후 고위험군인 노숙인 시설(11개시·군 18개 시설)에 대한 결핵관리체계를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8:07:12 [17:34]   최종편집: ⓒ 뉴스웨이브
‘강남 스캔들’ 첫 주연 도전 신고은, 스타일리스트 완벽 변신
‘최고의 이혼’ 차태현 배두나, 어른들도 아프고 성장한다
'일억개의 별' 서인국, 박성웅에 총 겨눴다! 심장 조이는 일촉즉발 엔딩! 충격
'왕이 된 남자' 여진구, 독기 어린 카리스마 ‘왕’ VS 두려울 것 없는 ‘광대’! ‘극과극’ 1인 2역 예고!
'SKY 캐슬' 김병철-조재윤이 보여줄 온도차, 하지만 모두 “현실적인 캐릭터.”
배우 박시연, 시상식서 여신 자태 포착! ‘미모가 대상감’
'해투4' 강다니엘, “엄마에게 전셋집 선물. 내년에는 사드리는게 목표”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스토리 트레일러 속 시청자 호기심 자극코드 셋
‘신의퀴즈:리부트’ 박효주, 예리함+지성 갖춘 뇌섹녀 탄생
'탑매니지먼트' 안효섭X차은우, 두근두근‘심멎’브로맨스 포착 男男케미! 설렘 폭발
‘붉은 달 푸른 해’ 3차티저 공개, 세상 가장 슬픈 잔혹동화의 서막
김지석, 톱스타 유백이 스태프 80여명에게 운동화 선물! 훈훈
인기기사

전지현, 아름다움을 대표하는 여신 미모
닫기